주식 게시판이 망해가는 과정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주식 게시판이 망해가는 과정

 
글쓴이 : 절오빠 날짜 : 2016-12-24 (토) 05:21 조회 : 1535   
1. 주식 게시판은 일반적 게시판과는 달리 특유의 이상한 과정이 반복된다.

2. 처음 게시판이 생긴 뒤 너도나도 이 글 저글을 올린다.

3. 그러다가 고수 급으로 보이는 몇분들이 자연스럽게 나타난다.

4. 종목하나 지식하나 빼먹을게 없을까 하면서 추종자들이 나오기 시작한다.

5. A고수와 B고수가 충돌을 시작하며 집단 세력싸움으로 양측이 계속 싸운다.

6. 계좌 확인해보자며 싸우거나 그냥 욕하며 싸운다.

7. 지친 한명이[정상인] 나가떨어진다.-> 솔직히 성인이 쌍욕하며 타인에게 욕하며 반말 찌끌이고 계속해서 
비꼬고 계속 지속해서 싸운다는게 정상은 아니란 소리

8. 이긴 고수와 고수 추종자들은 글을 올리며 세력을 과시한다.

9. 몇몇 은둔고수들이 추종 세력과 고수에게 불만과 불편을 호소한다.

10. 고수가 천년만년 고수인가? 결국 이놈도 주식하다보면 잃고 맨탈 나가기 마련이다.

11. 고수가 뜸하면 그 밑에 몇놈이 설치다가 은둔고수에게 정리되고 또다시 게시판에 평화가 찾아온다.

12. 이럴 때 항상 불편러 몇명이 나타나 간간히 은둔 고수들이 올리는 글에 비꼬거나 딴지를건다.

13. "그래서 수익좀 나셨나봐요~", "잃으셨나 보네요.", "저도 이 정도는 다 압니다", "이 정도는 다하지 않나?", "뭐 하러 이딴글을 씁니까?"

14. 또 이상한놈 몇놈도 나타난다. "xx주식 사세요. 이유는 직접 알아보시구요.", "저번에 제가 드렸던 정보로 돈버신 분 많기를 바라며 종목 2개 5분한테만 찝어드립니다.", "쪽지 드립니다 어쩝니다 하면서 친목질을 준비한다."

16. 이런 비꼬는 글과 이상한 글들을 이용해 또다시 친목질과 싸움이 시작된다.

17. 주로 비꼬는 글은 자주 글을 쓰는 분이거나 고수일것 같은 사람을 집요하게 욕을한다.(비판이 아니라 비난)

18. 친목질은 세력을 과시하며 타인과 다툼이 일어 났을 시 이유불문 자신의 편을 드는 몇명이 도와주게 되며 몇 안 남는 사람들도 떠나게 된다.

19. 이제 게시판에 글도 잘 안 올라오고 계좌 자랑 글과 손해글만 주로 올라온다.

20. 또 이거가지고 비판 하는 사람들과 뭐 이들을 비판하냐고 또 싸운다.

21. 이제 이 사람들도 잘 안오고 눈팅족들만 늘어난다.

22. 눈팅족들 중에 공부해서 고수가 된 이들이 또 싸움을 시작한다.

23. 게시판에 남은 유저들이 거의 없게되고 싸울사람도 없어진 사람들은 또 다른 게시판에가서 싸움을 시작한다.


시간이제일정… 2016-12-24 (토) 09:49
사람 사는게 다 비슷한거겠죠.
나는 그냥 내 계좌의 잔고는 나만이 지킬수 있는다 가장 단순한 원리로 살려고 노력합니다.
     
       
글쓴이 2016-12-24 (토) 15:08
그렇죠 ㅎㅎ
3thEYE 2016-12-24 (토) 11:22
13. 나네요.
전에 댓글쓴거 고대로 쓰셨네요. 마음상하셨다면...
저는 글쓴게 너무 확신에 차있고 그래서 아닌 방향을 썼는데...
게시판 망하는 게 하는 1인이 됐네요. ㅎㅎㅎ
추천드립니다.
     
       
글쓴이 2016-12-24 (토) 15:10
누군가를 비난하는 글이 아닙니다.
정당한 비판이야 의견 차이인데 그럴수도 있다고 봅니다.
하지만 비난은 다르죠.
글에 이상한 답글로 계속 욕하고 비꼬고 이러는분들을 말하는겁니다.
주로 그런분들이 저런 글로 시작해서 글을 씁니다.
뭐 아시지 않습니까? 의견차이와 비꼼 비판과 비난 등등을요.
클라즈 2016-12-24 (토) 12:33
싸움이꼭 나쁘다고만은 할수는 없습니다
알고보면 금융시장은 의견차이가 심하고 왜곡된
전쟁의 연속입니다
기업의 주가와 가치는 유동적이라 당연히
사람마다 평가가 다를수밖에 없다고보지만
어느쪽을 선택할지는 투자자의 몫이라고 생각됩니다
그리고 항상 다수결이 결코 옳은 선택은 아니었던것
같습니다 경험상
     
       
글쓴이 2016-12-24 (토) 15:13
싸움 자체야 인간의 가장 중요한 투쟁인데.....
 제가 말하는 부분은 비난을 말하는겁니다.
전에 나와 싸웠던(의견차이 있던) 놈이니깐 비난한다.
어차피 한 기업도 보는 시선과 가치에따라 천차만별인데 어찌 의견차이가 없을까요?
저기에는 그냥 싸움이라고 써놨지만 그 싸움이란게 님께서 말씀하시는 그런 싸움은 아닐겁니다.
부모욕 하고 욕으로 도배하고 글마다 시비글 올리고 제가 말하는 싸움은 이런겁니다.
기억은저편넘… 2016-12-24 (토) 17:11
많이 뜨끔하네요.
근데, 비꼬거나 하는건 어쩔수가 없는게 있습니다.
왜냐하면, 후에는 책임지지도 못할 종목추천을 하는경우도 있고, 인증이라는게, 실제로 조작하는경우도 많고, 그로 인해서 사익을 챙기려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죠.
그래서 운영자분도 종목추천 및 매수 권유 금지를 공지사항에 올린것이고요.
     
       
기억은저편넘… 2016-12-24 (토) 17:29
실제로 작년 3월에 256%로 대출받아서 주식할때 너무나도 확신에 차있어서... 많은 분이 우려해주시기도 했지만, 나중에 네가 잘되나 후기 좀 남겨봐라는 식으로 댓글도 받았어요. 그때 속으로는 그래 꼭 보여주마 했지만, 작년에 상반기는 처참... 하반기에 역전했더랬죠.
제 자신이 과한 자신감도 있었고, 당시에 비꼬는 댓글에 화가나는건 사실이었지만, 냉정하게는 맞는말이어서 ㅠㅠ
그래서 지금은 잘 안되지만, 꼭 내가 살아남고 있다는걸 보여주려고요 
국선무노 2016-12-25 (일) 11:23
잘 읽었습니다
크리스마스 잘 보내세요~~
^^
o풍류랑o 2016-12-28 (수) 09:49
하하하하  추천누르려고 로그인 했네요 잼있게 읽었습니다. 감사
   

금융/투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종목 추천 및 매수 권유 금지  이토렌트 03-24 15
[공지]  ※ 주식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1
5851 [주식]  올 해 현재까지 수익률을 보면...  (2) 유림초 07:35 0 179
5850 [선물옵션]  해외선물 교보증권 쓰는 사람들 지금 접속 되나요?  통괴한 01:37 0 68
5849 [기타]  누가 장마감 시간을 조정했을까요?  (9) 타짜7 02-24 0 340
5848 [주식]  외인 매도 매수가 왜 중요한가요  (16) 아리카자뤼요 02-24 0 419
5847 [기타]  [뉴스] 자살보험금 미지급 생보사 2곳 중징계  (1) 불새 02-24 1 258
5846 [선물옵션]  하락에 추가 배팅할생각입니다  (3) 생톤 02-24 1 323
5845 [주식]  파도타기를 괜히 해가지고  (4) 아리카자뤼요 02-23 0 550
5844 [주식]  정리매매 시즌이네요..  (9) 늑대의의혹 02-23 0 637
5843 [기타]  1월말에 나왔던 반도체 업황 분석 기사  불새 02-23 2 435
5842 [기타]  [뉴스] 므누신 美 재무, 달러 강세는 美 경제에 대한 신뢰 반영한 것 - WSJ (종합)  불새 02-23 0 99
5841 [기타]  [뉴스] EU 집행위: 佛 경제 불균형 심각, 獨ㆍ伊도 문제있어  불새 02-23 0 99
5840 [기타]  [경제와 세상] 이재용 부회장과 국민연금  불새 02-23 0 155
5839 [주식]  lg전자  (3) Rauma 02-23 0 408
5838 [주식]  요새 장이 좋은지 수익률인증 해봅니다.  (4) 스샷첨부 너우나추 02-22 1 744
5837 [카드]  카드 괜찮은거 있을까요??  (3) 퓨처라이거 02-22 1 274
5836 [주식]  돌아보기  (7) 결산서 02-22 0 389
5835 [기타]  뭐...  (2) 상도동백수 02-22 3 385
5834 [기타]  [뉴스] 코스피 1년7개월만에 2100선 돌파···전문가들 “2200까지 간다”  (3) 불새 02-22 0 299
5833 [기타]  [뉴스] 국내 신평사들 국내 대기업 신용도 평가, 해외 신평사보다 4.8등급 높아  불새 02-22 0 106
5832 [주식]  일기 왜이리 싫어하시나요?  (18) 273K 02-22 0 370
5831 [기타]  [뉴스] 美 16개 수출기업 CEO, 의회에 "국경세 찬성한다"  불새 02-22 0 126
5830 [주식]  사실 이토렌트 다른게시판 눈팅족 이였는데  (3) 끄둥끄둥 02-22 0 275
5829 [주식]  주갤러식 수익률  (2) 스샷첨부 세가 02-22 7 887
5828 [주식]  안타까움....  (24) 결산서 02-22 0 418
5827 [기타]  [보험상담] 제 보험 가입내역에 대한 상담을 요청 드립니다. 도와주세요.  (7) 스샷첨부 데릭지터 02-21 1 233
5826 [기타]  일기는 일기장에 쓰는거 아닌가요..?  (6) 늑대의의혹 02-21 3 539
5825 [펀드]  원금보장펀드는 사기아닌가여?  (4) 감성소녀 02-21 0 308
5824 [주식]  이평선과 차트를 보는 이유  (7) 결산서 02-21 0 524
5823 [주식]  어제 증권주 하락할때 샀는데 잘산거였군요  (2) 2억이1억됨 02-21 0 451
5822 [주식]  추운 날씨  (9) 결산서 02-20 0 3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