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도 만능은 아니고, 때로는 라멜라가 더 낫고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축구]

손흥민도 만능은 아니고, 때로는 라멜라가 더 낫고

 
글쓴이 : 이겨라승리호 날짜 : 2018-02-15 (목) 08:44 조회 : 423   


[뉴스엔 김재민 기자]

때로는 라멜라가 손흥민보다 더 좋은 선택지가 될 수 있다. 손흥민이 당장 더 잘 하는 선수라도 말이다.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은 2월 14일(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벤투스와의 '2017-2018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교체 명단에서 맞이했다. 최근 공식전 16경기 무패 행진을 달리며 단 1실점만 허용한 유벤투스를 상대로 토트넘이 2-2 값진 무승부를 거두며 기쁨을 누렸지만 손흥민은 주역이 될 수 없었다. 손흥민은 후반 38분 교체 투입돼 짧게나마 경기장을 밟았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 대신 에릭 라멜라를 선발 명단에 집어넣었다. 한때 토트넘의 주전 2선 자원이었던 라멜라이지만 2017년 장기 부상으로 경기력이 떨어진 후로는 경기 후반 교체 투입되는 조커 자원에 그쳤다. 손흥민과의 포지션 경쟁에서 밀린 상황이었다. 그 라멜라가 이탈리아 챔피언 유벤투스를 상대하는 빅매치에 손흥민을 제치고 선발로 출전했다. 밤잠을 줄여가며 손흥민의 빅매치 출전을 기다린 국내 축구팬에게는 씁쓸한 소식이었다.

공격 기여도 면에서는 최근 물오른 손흥민과 라멜라는 비교 대상이 아니다. 최근 경기력과 실전 감각에서도 손흥민이 크게 앞섰다. 그렇다 해도 플레이스타일과 수비력 면에서는 유벤투스 원정에서 라멜라를 우선시할 이유도 존재했다.

손흥민은 직선적인 드리블과 뒷공간 침투가 강점이다. 직선적인 드리블을 시도할, 또 침투할 공간을 내주지 않는 팀을 상대로는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조금 더 볼을 소유하며 찬스 메이킹에 관여하는 라멜라가 유벤투스처럼 수비 조직력이 완벽한 팀을 상대로는 더 좋은 카드가 될 수 있었다.

수비 기여도에서는 라멜라가 손흥민을 압도한다. 라멜라는 웬만한 풀백 수준의 수비 횟수를 자랑하는 반면 손흥민은 팀 내에서 수비 횟수가 최하위 수준이다. 오직 최전방 공격수 해리 케인만이 손흥민보다 수비 가담이 적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리그에서 90분당 태클 성공 0.7회, 인터셉트 0.3회를 기록했다. 각각 태클 성공 1.3회, 인터셉트 0.7회를 기록 중인 델레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과는 두 배 가까운 차이가 나는데, 라멜라는 이보다도 더 높은 태클 성공 2회, 인터셉트 0.6회를 기록 중이다. 이는 수비수인 벤 데이비스, 대니 로즈와 비교해도 큰 차이가 없는 수치다. 토트넘이 까다로운 토리노 원정에서 '지지 않는 경기'를 목표로 한다면 전방에서부터 수비가 가능한 라멜라 카드를 고려할 만했다.



적어도 손흥민의 수비력이 나쁘다는 점에서는 반론의 여지가 없다. 물론 최전방 공격수 출신으로 측면 공격수로 전향한 후에도 사실상 측면에 위치한 공격수처럼 뛴 손흥민이 본래 미드필더인 에릭센, 알리, 라멜라만큼의 수비 기술을 보여주기는 어렵다. 게다가 손흥민은 플레이스타일상 스프린트 횟수가 많아 똑같은 시간을 소화하는 다른 선수보다 체력 소모가 많은 편이다. 손흥민이 후반 25분 정도에 자주 교체 아웃되는 것도 포체티노 감독이 손흥민을 잘 관리해 자주 경기에 투입하려는 의도가 담겨있다. 수비 가담과 전방 압박을 적극적으로 하지 않고도 손흥민은 체력 부담을 이미 충분히 받고 있다.

이런 부분이 빅매치에서는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아무래도 강팀 간의 경기에서는 누가 더 실수를 적게 하고 상대를 잘 방해하느냐에서 승패가 갈리는 경우가 많다. 과거 박지성이 맨유에서 큰 경기에서 중용된 것도 그런 이유다. 차후에도 포체티노 감독이 큰 경기에서 손흥민 대신 다른 선수를 투입할 가능성은 충분하다. 아예 손흥민, 라멜라가 모두 빠지고 에릭 다이어, 무사 뎀벨레, 빅터 완야마까지 3선 미드필더를 두 명 활용하거나 스리백 전술을 재가동할 수 있다. 강팀과의 경기, 특히나 챔피언스리그 토너먼트에서는 1차적으로 수비가 흔들리지 않아야 하기 때문이다.

여기에 포체티노 감독이 밝혔듯이 라멜라는 과거 AS 로마 출신으로 이탈리아 축구를 경험한 바 있다. 스타일, 수비력, 경험 면에서 라멜라를 선택할 만한 이유가 충분했던 셈이다. 몇몇 팬들이 라멜라의 개인 SNS까지 들어가 폭언을 남길 정도로 납득되지 않는 결정은 아니었다.

손흥민은 충분히 잘 해주고 있다. 다만 때로는 손흥민의 활용도가 떨어지는 경기도 분명 존재한다. 설령 손흥민이 100점짜리, 라멜라가 80점짜리 선수라 해도 상황에 따라 손흥민은 감점을, 라멜라는 가점을 받아 두 선수의 가치가 역전될 수 있다. 유벤투스전은 그 경계에서 고민할 여지가 있는 경기였다.
이겨라승리호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4213 [기타]  실격으로 보여지기도 하는데.. 아니길..  (8) 영원한소년 20:40 0 133
54212 [기타]  고다이라 나오 와 이상화 경기후 훈훈한 영상 일본게스트반응(자막)  에릭토군 20:20 0 113
54211 [기타]  고다이라 나오 1위 후 손 의미 인터뷰 영상 (자막)  에릭토군 20:13 0 181
54210 [기타]  한국 컬링 대단하네요.  열혈우림 20:05 0 153
54209 [기타]  여자컬링 - 한국, 미국을 이기고 결선진출 확정 (승패승승승승승)  (3) octhree 16:56 1 448
54208 [기타]  컬링 6승1패 4강확정 대한민국, 2위 이하 대혼전  (1) 요시링고 16:51 0 433
54207 [해외축구]  레알마드리드 (하프타임 촬영)  likkycat 16:33 0 288
54206 [기타]  이래서 안경언니 안경언니 하는구만요  (3) 락매냐 15:34 2 970
54205 [기타]  WWE 일리미네이션 채임버 2018 확정경기 (26일 IB 스포츠 생중계)  (2) 카투니월드 15:00 0 94
54204 [기타]  남자 컬링 아쉽네요;;; 뒤늦게 2연승이라서 4강은 아쉽게도 탈락 ㅠㅠㅠ  엘사페라도 13:46 0 178
54203 [기타]  갑툭튀 어그로.jpg  (8) I윤미래I 13:10 2 894
54202 [해외축구]  위건이 일을 냈군요~!  (4) BabyBlue 10:37 1 568
54201 [기타]  역시 남자 컬링 ㅠㅠ  (4) 락매냐 10:29 1 801
54200 [축구]  [김성진의 풋볼토크] 손흥민의 아시안게임 차출 협상 서둘러야  (1) 이겨라승리호 10:11 0 278
54199 [레이싱]  [F1 2018] 레드불 RB14 공개  (8) 마제스틸 08:25 3 320
54198 [기타]  LPGA ranking 50%  상숙달림이 08:11 0 130
54197 [기타]  어지간하면 이런 생각 안 들텐데 매스스타트는 메달 못 땄으면 좋겠네요.  (5) 혀누곰 05:34 1 689
54196 [기타]  열받는데 휘발유 붓네요  (5) 스샷첨부 凸엿 04:36 2 1473
54195 [기타]  최선을 다했으니.. 고개숙일 필요없다.  (2) 상숙달림이 04:21 0 540
54194 [해외축구]  [스포츠타임] 손흥민, 8경기째 무득점…토트넘은 재경기 악몽  (1) 이겨라승리호 03:03 0 243
54193 [기타]  WWE, 2018 명예의 전당 4호 헌액자는 제프 제럿  카투니월드 02:54 0 149
54192 [해외축구]  간진리는 발렌시아B juvenil A 에서도 잘하네요.  (2) stfukkk 02:31 0 130
54191 [기타]  쇼트트랙도 그렇고 오늘 스피드 스케이팅도 그렇고,  (4) 나나들이 01:56 1 578
54190 [해외축구]  브라질 리그 : 비토리아 vs 바이아 (9명 퇴장당해)  (2) likkycat 01:26 0 196
54189 [기타]  올림픽 컬링 룰 좀 알려주세요  (5) 아아아아아12 00:56 0 312
54188 [기타]  결승전 당일날 임원이 독려?...  (5) 참된자아 00:25 0 458
54187 [기타]  토요일엔 여자팀 응원따위 안함..  (6) 강무 00:04 6 1159
54186 [해외축구]  리오넬 메시와 비교되었던 이니에스타의 시그니쳐 무브  (2) 풋볼리스트 02-19 1 424
54185 [기타]  여자 팀추월 갑갑하네요... 한체대는 내부 파벌이 또 있나요?  (20) 마징z 02-19 2 1166
54184 [해외축구]  AC 밀란, 구단주 '파산 신고'  (2) 제이콥스 02-19 0 6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