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언론, 킴 부탱 SNS에 한국 누리꾼 악플 “찾으면 죽이겠다” 협박까지···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캐나다 언론, 킴 부탱 SNS에 한국 누리꾼 악플 “찾으면 죽이겠다” 협박까지···

 
글쓴이 : 미니라디오 날짜 : 2018-02-14 (수) 20:44 조회 : 501   
서울경제



쇼트트랙 여자 500m에서 최민정(성남시청)의 실격으로 동메달을 거머쥔 킴 부탱을 향한 한국 누리꾼의 악성 메시지가 쏟아지면서 캐나다 경찰과 캐나다 올림픽위원회가 개입하고 나섰다.

14일 캐나다 CBC방송과 내셔널포스트 등에 따르면 전날 부탱이 500m 동메달을 거머쥔 뒤 부탱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개인 소셜미디어 계정에 수천 개의 악성 댓글이 달린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 여자 500m 결승에서는 2위로 골인한 최민정이 추월 과정에서 킴 부탱의 무릎을 건드린 것으로 지적돼 실격됐고, 4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던 킴 부탱은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킴 부탱도 최민정에 반칙 행위를 했다고 주장하면서, 경기 직후 부탱의 소셜미디어를 찾아가 한글과 영어로 욕설을 남긴 것.

현재 킴 부탱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계정은 모두 비공개로 전환됐다.

캐나다 언론 등에 따르면 부탱의 계정에는 “부끄러운 줄 알라”, “너네 아빠가 그렇게 가르쳤나”는 등의 메시지부터 “찾으면 죽이겠다”는 살해 협박까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킴 부탱의 아버지 피에르 부탱은 라디오 인터뷰에서 “캐나다빙상연맹이 캐나다 경찰과 올림픽위원회, 연맹 등이 공동으로 대처하고 있다고 전화로 알려왔다”고 밝혔다.

캐나다올림픽위원회도 성명을 내고 “우리 선수들의 건강과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캐나다빙상연맹과 보안 인력, 캐나다 경찰과 긴밀하게 협조하고 있다”고 말했다.

톰 해링턴 CBC 기자는 트위터에 “평창올림픽의 어두운 면”이라며 “킴 부탱이 트위터 계정을 잠갔는데 이는 캐나다 경찰과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그녀가 받은 살해 협박과 온라인 공격을 조사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게재하기도 했다.

CBC는 그러면서 다수의 한국인들이 악플을 비판하며 자제를 촉구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이런 행동들이 다른 사람들이 보기에 창피한 것일까요

아니면 그냥 넘어갈만한 일일까요
오늘이라는 시간은 나를 어디로 부르는지 알 수가 없다
미니라디오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색만보 2018-02-14 (수) 20:46
에휴 매국노 새키들
보고있다 2018-02-14 (수) 20:51
벌레 새끼들이 일부러 그러는듯 매국노 새끼들
토트넘핫치킨 2018-02-14 (수) 22:25
쟤들은 뇌가 말로만 듣던
우동사리로 되있나봐요??
파고드는껑충… 2018-02-14 (수) 23:23
인실ㅈ 가능할까요
dVan 2018-02-15 (목) 01:20
쓰레기들이 국제적으로 썩은내를 풍기는 구나 병신들
고수진 2018-02-15 (목) 01:39
중국비웃지마라
하얀자켓 2018-02-15 (목) 05:07
심판들이 더 문제지...
와워우어엌 2018-02-15 (목) 09:06
국가적인 차원에서 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인실ㅈ 먹였으면 좋겠다.
연탄620원 2018-02-15 (목) 10:28
저런식으로 sns에 욕설남기는 건 잘못되었지만
킴부탱 경기 2번 봤는데 사실 둘다 패널티받아
떨어질 줄 알았는데 둘다 본인이 패널티때문에 올라옴.
첫번째는 우리나라 선수 없었고 두번째는 최민정이 희생양이 되었음. 제 관점에서 볼 때는 킴부탱이 예선때
패날티 받아 떨어지는게 맞았다고 생각함.
MosinNag 2018-02-15 (목) 11:02
sns는 인생의 낭비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4385 [기타]  WWE, AJ 스타일스와 세스 롤린스 레슬매니아 34 이후 브랜드 이동?  카투니월드 13:10 0 60
54384 [해외축구]  엊그제 영국 언론에 실린 손흥민 인터뷰 기사  (1) 딜리딩딜리동 12:52 2 218
54383 [기타]  WWE, 2018년 여름 턴힐해야 할 슈퍼스타 5인 (스포츠키다 선정)  카투니월드 12:22 0 67
54382 [기타]  WWE 명예의 전당 헌액자 제프 제럿 명경기 10가지 (스포츠키다 선정)  카투니월드 12:21 0 46
54381 [기타]  정현 델레이비치 오픈 스트리밍 (세트 1-1 3세트 진행중)  (7) 제이콥스 12:05 0 126
54380 [야구]  2017년 오심모음이라네요 ㅋㅋ  (3) whro18 12:04 0 199
54379 [기타]  정현 델레이 비치 오픈 8강 경기중..[추가] 게임데이 주소..  messiahn 11:03 0 184
54378 [기타]  [2018평창: 오늘의 경기] 2월 24일 스피드스케이팅과 봅슬레이  할룽임 10:58 0 58
54377 [기타]  FHD 현장 직캠 - 한국 vs 일본 여자컬링 준결승 (연장 11엔드)  (2) 헬바바 10:57 2 159
54376 [해외축구]  무리뉴 vs 콘테  딜리딩딜리동 10:42 0 115
54375 [야구]  마지막 FA 이우민 결국 은퇴 선택, 지도자 도전  (2) 참된자아 09:29 0 231
54374 [야구]  스타선수 출신, 지도자로 성공하기 어렵다?’ 편견 깬 선동열의 비결  (4) 카투니월드 08:54 0 149
54373 [기타]  WWE, 로만 레인즈 제외한 전현직 슈퍼스타 15인도 약물 거래 의혹  (2) 카투니월드 08:31 0 153
54372 [해외축구]  무혈입성했던 손흥민, 이제는 진짜 주전 경쟁  이겨라승리호 06:54 0 238
54371 [해외축구]  [스포츠타임] 맨시티, '레알 타깃' 케인 노린다…아구에로 처분도 염두  (6) 이겨라승리호 03:55 1 165
54370 [기타]  컬링 진짜 쫄깃하네요  (1) 락매냐 03:16 0 279
54369 [농구]  두경민 선수가 국대 경기 출전을 했네요..  (2) 나누미 03:03 1 199
54368 [기타]  "가야 돼" 안경 선배의 마지막 외침 "정말 이기고 싶던" 일본 잡고 눈물 펑펑  (2) 이겨라승리호 01:36 2 688
54367 [기타]  올림픽 중계 영상 유료 다운로드 가능한가요?  (2) 리더111 00:54 0 192
54366 [해외축구]  [루나의 프리뷰] 리버풀 VS 웨스트햄 전에 앞서 알아두면 좋은 정보!!!  (4) 봄의요정루나 00:53 1 126
54365 [해외야구]  [이종열의 진짜타자] ‘리모델링’ 선언한 추추트레인…왜 변화 택했나(1)  이겨라승리호 00:33 0 189
54364 [기타]  컬링 정신건강 & 심장에 너무 안좋네요...  (6) 참된자아 00:12 4 722
54363 [기타]  드디어 토요일!!  강무 00:02 0 145
54362 [기타]  이와중에 아이스하키 준결승 캐나다는 독일한테 지고...헐...  (1) 요시링고 02-23 0 373
54361 [야구]  합의판정 2018 8회 "NC와 넥센 스프링캠프 소식" 정리  (2) 카투니월드 02-23 1 128
54360 [기타]  컬링 릴뜨자~~평생소장각~토렌트!!!  (6) 요시링고 02-23 3 845
54359 [기타]  컬링 보면서 쫄깃한느낌이 ...  (1) 얀벨제브 02-23 1 395
54358 [기타]  늦게 까지 본 보람이 있네요 ㅎㅎ  유아 02-23 0 294
54357 [해외축구]  EPL 28라운드 빅매치  (9) likkycat 02-23 0 286
54356 [기타]  동계올림픽 경기보면서  (1) 스트라이커K 02-23 2 30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