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EPL 일정에서 가장 많이 뛴 선수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축구]

연말 EPL 일정에서 가장 많이 뛴 선수는?

 
글쓴이 : 딜리딩딜리동 날짜 : 2017-01-11 (수) 23:27 조회 : 622   


연말에서 연초로 넘어가는 19라운드와 20라운드는 2~3일 간격으로 경기가 치뤄졌었죠.

시즌중 가장 빡신 그 두 라운드에서 가장 많이 뛴 선수의 리스트는 이렇게 된답니다.


날짜

선수

소속팀

상대팀

거리

1월 2일 랄라나 리버풀 선더랜드 13.22 km
12월 31일    랄라나 리버풀 맨시티 12.88 km
1월 1일 플라미니 수정궁 아스날 12.67 km
1월 2일 보이드 번리 맨시티 12.62 km
12월 31일 보이드 번리 선더랜드 12.56 km
1월 2일 와드-프라우즈      사우쓰햄튼        에버튼 12.54 km
1월 2일 스노드그라스 헐시티 WBA 12.40 km
1월 2일 보리니 선더랜드 리버풀 12.30 km
1월 2일 앤디 킹 레스터 미들스브루     12.23 km
1월 2일 라르손 선더랜드 리버풀 12.18 km


http://www.skysports.com/football/news/15117/10715958/adam-lallana8217s-running-stats-liverpool-midfielder-defies-fatigue


1위는 랄라나. 2위도 그 이틀 전의 랄라나;;

즉, 랄라나는 올시즌 철강왕으로 거듭남.


덩달아 공격 기록도 좋아짐.

리버풀 이적 첫해인 2014/15 시즌에는 5 골 - 3 어시스트,

둘째 해인 2015/16 시즌은 4 골 - 6 어시스트를 기록.

근데, 올시즌에는 절반밖에 안 지났는데, 벌써 7 골 - 7 어시스트.

더욱이 올시즌의 포지션은 공미나 윙이 아니라 미드필드 더 뒤쪽...


개인적으로도 사우쓰햄튼 시절부터 흥미롭게 보던 선수였었고,

그렇지만 뻥글 감독 밑에 가면 잠재력 제대로 못피울 거라고 생각했었는데...

사우쓰햄튼에서 포체티노 밑에 있다가 리버풀의 뻥저스 밑으로 옮기면서 좀 퇴보하는 감이 보였는데,

감독이 클롭으로 바뀌고 나서 철강왕이 되면서 모든 면이 성장함.


주말에 맨유 vs 리버풀 경기가 있는데, 폭바 vs 랄라나 대결도 재밌을 듯.



봄의요정루나 2017-01-12 (목) 00:11
13km 라니... 완전 강철 체력이군요;;;;
안그래도 요즘 매번 나오는 클라인만 봐도 ㅎㄷㄷ 했었는데;;; 더 뛴 선수가 같은 팀에 있었다니 ;;;;

무섭습니다;;;
     
       
글쓴이 2017-01-12 (목) 01:22
진짜 무서운 건 1등 찍고, 이틀만 쉬고 나와서 더 뜀;;
          
            
봄의요정루나 2017-01-12 (목) 02:08
;;;;;;;;;랄라나 체력이 괜찮을려나요??
이퀼라이져 2017-01-12 (목) 00:46
클라인일까 랄라나일까 하면서 들어와봤는데 클라인은 순위에도없네요 ㄷㄷ 랄라나 대단
     
       
글쓴이 2017-01-12 (목) 01:21
이런 건 아무래도 미드필더들이 유리하죠.
경기 상황에 따라 쉴새없이 조금씩이라도 움직여야 하는 포지션이니...
풀백은 전력 질주 횟수가 많아서 체력이 중요하긴 하지만,
자잘한 움직임은 적은 편이라 운동거리로만 따질 때는 좀 불리하고요.

그래, 일반적으로 산책만 한다고 욕 먹는 미드필더들도 풀백들보다 운동거리로는 더 많이 나오곤...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6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45903 [기타]  한국전력 평창동계올림픽에 800억 후원..  (1) 너거기잘있니 20:51 0 164
45902 [야구]  롯데 수비 범위.jpg  (6) 얀쿡선생 20:45 1 348
45901 [기타]  WWE 소식 (엔조 아모레/빅 캐스/레매 34 계획 변경/데이나 브룩)  카투니월드 20:41 0 75
45900 [야구]  기아는 배힘찬의 저주에 단단히 걸려버렸군요 ㅎㅎㅎ  (2) 진짜강백호 20:33 0 236
45899 [해외축구]  요즘 이적시장이 핫하네요  롤랑k 20:21 0 286
45898 [야구]  한승택 기본이 안 되어 있네요;  (9) 에다흐 19:54 0 406
45897 [해외야구]  최근 메이저리그 보는 중인데요  (2) gfm98 19:54 0 149
45896 [야구]  호세가 보는 눈이 있었군  (3) yee2 18:42 0 327
45895 [야구]  이범호항 나지완은 그날 컨디션에 따라 빼도 될 것 같은데..  (1) 에다흐 18:00 0 149
45894 [농구]  NBA 개막전부터 꿀잼각  (3) 橋本ありな 17:09 1 284
45893 [야구]  8월 23일자 kbo등말소.jpg  (1) 스샷첨부 취권vs당랑권 16:54 1 212
45892 [기타]  애프터 섬머슬램 WWE 스맥다운 주관적 후기 - 170822 WWE 스맥다운  미스터크랙 16:39 0 123
45891 [농구]  사뭇 다른 반응 (보스턴 셀틱스,클리브랜드 캐벌리어스) + 르브론 제임스 트위터 반응  스샷첨부 octhree 16:09 0 223
45890 [야구]  최훈 카툰 : 어제 프로야구 ( 2017.08.22 )  참된자아 15:06 2 335
45889 [기타]  애프터 섬머슬램 WWE RAW 주관적 후기 - 170821 WWE RAW  (3) 미스터크랙 14:14 0 138
45888 [야구]  불펜의 블론세이브 1위 팀은?  (6) upekkha 13:43 1 483
45887 [기타]  (스포) WWE 205 라이브 8월 22일 메인이벤트 결과  카투니월드 12:20 0 103
45886 [해외야구]  클레이튼 젠슨.gif  (7) 법규형님 12:09 1 651
45885 [기타]  WWE 스맥다운 2017년 8월 22일 방송 요약  카투니월드 11:11 0 195
45884 [격투기]  진짜 챔프는 코미에.  (4) 대왕참치 10:57 0 270
45883 [농구]  NBA 보스턴, 동부 우승 가능성 높이는 트레이드 성사  (9) octhree 10:56 1 249
45882 [격투기]  뽕존스 또 약걸렸네요. 겁쟁이 쓰레기새끼  (10) 루까꾸 10:29 3 694
45881 [격투기]  네이버 뉴스 보니 존 존스 또 약빨았네요  jusinodi 10:24 0 256
45880 [해외야구]  다저스 벨린저, 우드 DL  (1) 참된자아 10:17 0 248
45879 [해외야구]  이치로, 대타 쓰리런 홈런 때렸네요  (1) BabyBlue 10:04 0 316
45878 [야구]  아.. 기아 요즘 불안하네요  (5) 열혈우림 09:17 1 304
45877 [농구]  아이재아 토마스-카이리 어빙 트레이드 루머가 도네요(수정.오피셜)  (18) 사이서이 08:17 2 368
45876 [해외야구]  현수 첫타석 2루 땅볼  (2) 락매냐 05:50 0 219
45875 [해외야구]  오늘의 한국 메이저리거들의 선발 현황...  목인방 03:11 0 534
45874 [농구]  FIBA 월드컵 예선전이 11월에 시작 된다는데요.. 각 국내리그는?  (1) 나누미 00:55 0 1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