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에 자주 (또는 가끔) 나오는 명곡 마지막편: Auld Lang Syne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영화에 자주 (또는 가끔) 나오는 명곡 마지막편: Auld Lang Syne

 
글쓴이 : 박앵무새 날짜 : 2016-12-31 (토) 09:22 조회 : 2212   

스코틀랜드 민요 ' Auld Lang Syne '은, ' Happy Birthday to You '와 함께 영화에 가장 많이 나오는 노래 중 하나입니다.


안익태의 ' 한국환상곡 '이 나오기 전까지는 ' 애국가 '의 멜로디였죠.

그런 이유로 독립군을 소재로 한 6~70년대 한국 영화들에서 종종 들을 수 있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한국 영화는 삽입곡 정보를 찾기 쉽지않아서 소개를 못하네요. ㅠㅠ



머빈 르로이 감독의 영화 ' 애수 (Waterloo Bridge, 1940) '의 명장면입니다.



이 영화의 세계적인 성공 이후, 우리나라에서도 새로운 우리 말 가사가 붙어서 ' 작별 ' 또는 ' 석별의 정 '이라는 제목으로 알려졌습니다.



새해 맞이 축가로 많이 사용하죠.

영화에서도 이런 장면에 단골로 등장합니다.


프랭크 카프라 감독의 걸작 ' 멋진 인생 (It's a Wonderful Life, 1946) ' 중 한 장면입니다.

 




찰리 채플린의 클래식 ' 황금광시대 (The Gold Rush, 1925) '입니다.

 




프랭크 카프라 감독의 ' 천금을 마다한 사나이 (Mr. Deeds Goes to Town, 1936) '에도 나옵니다.

 




존 포드 감독의 ' 위 윌리 윙키 (Wee Willie Winkie, 1937) '에서 셜리 템플이 노래하는 장면도 유명합니다.

 




구로사와 아키라 감독의 ' 추문 (醜聞, 1950) ' 중 한 장면입니다.

 




빌리 와일더 감독의 ' 아파트 열쇠를 빌려드립니다 (The Apartment, 1960) ' 마지막 장면도 유명하죠.

 




리차드 아텐보로 감독의 ' 포세이돈 어드벤쳐 (Oh! What a Lovely War, 1969) '입니다.





빌 L. 노튼 감독의 ' 청춘 낙서 2 (More American Graffiti, 1979) ' 마지막 장면에도 나옵니다.

 




시드니 폴락 감독의 ' 아웃 오브 아프리카 (Out of Africa, 1985) '입니다.

 




로브 라이너 감독의 ' 해리가 샐리를 만났을 때 (When Harry Met Sally..., 1989) '에도 나옵니다.

 




로버트 보리스 감독의 ' 프랭크와 제시 (Frank & Jesse, 1995) '에서 랜디 트래비스가 부르는 장면이 나옵니다.

 




디즈니 만화영화 ' 곰돌이 푸: 즐거운 크리스마스! 신나는 새해! (Winnie the Pooh: A Very Merry Pooh Year, 2002) '입니다.

 

(영상은 핀란드어 더빙입니다.)


 


마이클 패트릭 킹 감독의 ' 섹스 앤 더 시티 (Sex and the City, 2008) '에는 멜로디를 많이 바꾼 버전이 삽입되어있습니다.

크레딧에는 Mairi Campbell과 Dave Francis라고 나와 있는데 둘 중 누가 가수인지는 알 수가 없습니다.

 




게리 마샬 감독의 ' 뉴욕의 연인들 (New Year's Eve, 2011) '에서 리어 미셸이 부르는 장면이 나옵니다.

 

 

 

 

이 음악은 영화에 나와도 너무 많이 나와서 또 어떤 영화에 나오는지 찾아서 적는 것만도 며칠은 걸릴 듯해서 그냥 생략하겠습니다.

 

 

 

원래 몇번 올리고 말려고 했는데 하다보니까 생각보다 오래하게됐네요.

언제 끝낼까 생각하다보니 마침 이 노래가 마지막에 어울리는 내용이라서 이렇게 된 김에 이 시리즈는 이걸로 끝내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읍시다!!!!

티끌 모아 티끌

마르크샤갈 2016-12-31 (토) 10:24
그동안 올려주신 음악들 전부는 못들었지만
틈틈히 잘들었습니다
정성스럽게 작성해주시는 노력에 감탄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글쓴이 2016-12-31 (토) 11:2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마이센 2016-12-31 (토) 10:53
마지막인가요? 영원히 하시는거 아니었나요 ㅎㅎㅎ
지금까지 음악 정말 잘 들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글쓴이 2016-12-31 (토) 11:25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ㅎㅎ
jaihee 2016-12-31 (토) 12:4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 올드 랭 라인으로 시작하는 애국가를 저희 부모님꼐서 많이 부르셨었는데 ㅎㅎ
     
       
글쓴이 2016-12-31 (토) 14:4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ㅎ
후라이다칰킨 2017-01-02 (월) 04:49
글쓴이님 덕분에 영화게시판이 풍부해진 느낌이 들어 참 좋았습니다ㅎㅎ
     
       
글쓴이 2017-01-02 (월) 09:51
ㅎㅎ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yohji 2017-01-02 (월) 23:15
너무나 고마웠습니다 ~~!!
     
       
글쓴이 2017-01-03 (화) 11:26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쇠굴러가 2017-01-03 (화) 10:30
감사하다는 글을 올리기 위해 로그인하네요

이토를 사랑하고 풍성하게 하시는 정성을 느낄수 있는 영화음악게시물이었습니다.

올해도 건강하시고 복많이 받으세요
     
       
글쓴이 2017-01-03 (화) 11:27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poqiwuer 2017-01-03 (화) 12:24
와 진짜 지금까지 잘 들어왔습니다ㅋㅋㅋ

정말 이런 글 하나 쓰기에도 엄청 노력이 들었을텐데 얼마나 많이 쓰셨는지 감탄사가 나옵니다ㅋㅋㅋ

제가 이토에 가입한지 5년 정도 된 진짜 꼬꼬마인데요(계급도 고작 부사관이죠ㅋㅋ)

정말 이 시리즈만큼 열심히 찾아본 게시글이 없었을 거에요ㅋㅋㅋ

그동안 고생하셨습니다ㅋ
     
       
글쓴이 2017-01-04 (수) 07:52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ㅎ
지구36 2017-01-03 (화) 23:18
^-^ 잘봤습니다 오랫~동안 사귀~었던 이 구절이 계속 생각나내요
     
       
글쓴이 2017-01-04 (수) 07:52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저지방 2017-01-05 (목) 15:38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새해에도 건강하세요^^
     
       
글쓴이 2017-01-05 (목) 16:07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7-18 19
23491 [사진]  토르:라그나로크 한국판 포스터 받은 토르와 헐크  볼프강가트너 12:24 0 167
23490 [리뷰]  애나벨;인형의주인 ★★★★ 삶의미풍 10:52 2 121
23489 [리뷰]  지오스톰 어제 밤에 봤는데 ★★★ 락매냐 08:41 0 390
23488 [리뷰]  살인자의 기억법 - 결말 유추 내용 있습니다. ★★★★☆ (1) emit123 08:27 1 292
23487 [리뷰]  모든걸 갖춘 최악의 재난영화. 지오스톰.  권민 08:06 1 369
23486 [영상]  히어로 영화인줄 알았는데....  김사월 07:53 1 348
23485 [기타]  토르 : 라그나로크 로튼토마토, 메타크리틱 초반 점수.jpg  (2) 일검혈화 06:45 2 558
23484 [일반]  꼭 봐야할 영화  노꿀이야 05:43 0 370
23483 [리뷰]  [강스포]블레이드러너2049가 보여주는 미래의 경고  (2) 꼬북칩 03:28 0 242
23482 [영상]  [ 12 STRONG ] 공식 예고편 - 크리스 헴스워스  (1) 마이센 02:16 2 219
23481 [영상]  '스파이(2015)' OST - 아이비 레반 - Who Can You Trust  말하는고양이 01:18 0 89
23480 [기타]  중국에서 극장 상영으로 버는 돈 대체 얼마를 가져가는지 아시나요??  고수진 00:40 0 311
23479 [리뷰]  [약스포] 지오스톰 보고왔습니다 ★★☆ (1) 수허 10-19 4 430
23478 [일반]  올해 본 것중 머리속에서 떠나지 않는 영화  스샷첨부 븅쉰을보면짖… 10-19 0 660
23477 [리뷰]  지오스톰!!!후기 ★★★☆ 흠냐흠냐홍 10-19 0 676
23476 [일반]  블레이드러너 다내렸네요 ㅜ  (3) 사냥중 10-19 2 892
23475 [일반]  김창수 볼 만 한가요?  (4) 향기캡슐 10-19 0 508
23474 [사진]  앤트맨과 와스프 촬영 현장사진.jpg+txt  (4) 일검혈화 10-19 4 1130
23473 [영상]  [ 침묵 ] 메인 예고편  (1) 마이센 10-19 2 220
23472 [영상]  [ 부라더 ] 메인 예고편  마이센 10-19 0 245
23471 [일반]  블레이드러너2049 아이맥스랑 일반이랑 차이 크나요?  (5) 조시해밀턴 10-19 1 293
23470 [리뷰]  블레이드 러너 2049 비유적인 후기  (4) 오십구키로 10-19 0 521
23469 [리뷰]  지오스톰 - [3.5 / 5.0] 그냥 무난한 영화입니다. [노스포]  (1) 초코우유과다… 10-19 2 393
23468 [영상]  [ 미옥 ] 2차 예고편  (1) 마이센 10-19 0 364
23467 [리뷰]  지오스톰 추천합니다 ★★★★★ (2) 화곡 10-19 0 863
23466 [리뷰]  지오스톰 보고 왔습니다. ★★★★ (3) 송구왕재용이 10-19 3 1019
23465 [일반]  2017년 거대한 똥이 온다 - 지오스톰 - 어라 제작비????  (6) 늑대의탈 10-19 3 1132
23464 [일반]  지오스톰 보고 오신 분 없나요?  (2) 리엘크리스 10-19 0 456
23463 [리뷰]  마더! (2017) 간략 후기 (스포 조금)  (2) Kularis 10-19 0 653
23462 [일반]  미야자키 하야오, “손자에게 좋은 작품 만들어주기 위해 복귀”  (6) yohji 10-19 0 7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