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대장이 잘해주는 이유 .jpg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엽기]

대대장이 잘해주는 이유 .jpg

글쓴이 : 천마신공 날짜 : 2017-06-19 (월) 12:55 조회 : 33062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3할3푼1리 2017-06-19 (월) 12:55
저런 참군인이 별을 달아야지
아갓씨 2017-06-19 (월) 12:55
역시나 초코파이는 정입니다
볼랭 2017-06-19 (월) 12:55
멋지다
승연태연지은 2017-06-19 (월) 12:55
아냐 그냥 안오는게 도와주는거야...
     
       
하쿠에이 2017-06-19 (월) 12:5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영장군 2017-06-19 (월) 12:55
아 거참 맞는말이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nervous 2017-06-19 (월) 12:55
이게 정답 ㅋㅋㅋㅋ
     
       
김곤타 2017-06-19 (월) 13:58
저런사람은 와도 되요
          
            
VoItE 2017-06-19 (월) 14:37
음....아니요 단언컨대 아니요 ㅎㅎㅎㅎ
          
            
똥dsac 2017-06-19 (월) 16:35
미필...?
          
            
딸기맛쥬스 2017-06-20 (화) 15:46
미필....
     
       
Sumatra 2017-06-20 (화) 01:48
정답~
     
       
나이야가락 2017-06-20 (화) 22:4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탁하고척 2017-06-19 (월) 12:55
그릇이 큰사람이네
fiaslaz 2017-06-19 (월) 12:55
감동이에유ㅠㅠ
killerbt 2017-06-19 (월) 12:55
카메라 앞이잖아여 ㅋㅋ 카메라 앞에선 뭔짓을 못함 ㅋㅋ 카메라 없을 때도 GOP 근무 설 때 커피 그렇게 타서 초소 돌아댕기던 소대장 중대장 대대장 연대장 전부 쓰레기 같은 놈들이었음
타캑 2017-06-19 (월) 12:55
양양에서 공병대대에서 근무했었는데.. 그때 일화가...
두달 내내 훈련이 쉬는 날도 없이 진행되다보니까
병사나 간부나 지치고 힘들어하던때...... 뭐같이 행군까지 잡혀있었습니다.
진짜 지옥같은 스케쥴이었어요..........
그러나!
그때 대대장님이 운전병과 통신병 데리고 홀로 1호차 타고 gps키고 행군 다녀오셨습니다.....
이 얘기는 대대장님이 다른 부대로 가시고나서, 1년 뒤에 우리 간부한테 들었다는........
     
       
영장군 2017-06-19 (월) 12:55
처음에 저도 대대장은 행군안하는건줄알았는데 ㅋㅋㅋㅋㅋ너무 자연스럽게 레토나 타고 가니까 ㅋㅋㅋㅋ
     
       
울트라슈왓 2017-06-19 (월) 14:25
안양공병부대면 지금은 수방사로 바뀐 1113?
저는 1113이 육직 부대 일때 잠시 있었는데 그때 저희 대대장도 멋진 분이셨죠.
          
            
깡통기타 2017-06-20 (화) 23:38
양양과 안양은
강원도 양양과 경기도 안양.....
끝과 끝인뎅
하늘하늘21 2017-06-19 (월) 12:55
이분 대령 다셨다고 들었네요
부릿코 2017-06-19 (월) 12:55
그러니 대대장님. 휴일엔 저희 중대엔 방문자제를..ㅜㅜ
겨울숲 2017-06-19 (월) 12:55
복무할때 대대장이 진짜 참군인이었는데
포대장이 또라이었음...
상황판 줄간격이 지맘에 안들면 찢어버리고 부서버리고
심지어 지가 OK한것도 다음날 맘에 안들면 다 부셔버려서 다시 만들어야 했음.
타부대는 대대장이 오면 청소하고 뭐하고 귀찮다고 했지만 오히려 좋았을 정도로
스팅커스 2017-06-19 (월) 12:55
카메라가 옆에서 찍는데 갈구고 모라고 할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될지?
찻잎 2017-06-19 (월) 12:55
당신 이름 기억했어. 십 몇 년 후에, 장관쯤에서 다시 한 번 보겠어...
야속한사람 2017-06-19 (월) 12:55
감사하긴한데 그만좀 오시지 말입니다
귤까먹엇 2017-06-19 (월) 12:55
전방 대대장 통신병으로 전역때까지 두분 모셧는데 두 분 다 병사들 많이 아껴주셧습니다 눈,비 올때는 더욱 병사들 챙기러 순찰 도셧던... 너무 힘들엇어요.. 뒤에 무전기 앞에 초코퍼이 박스 가방.. 손에 총 으앙..
경상도수컷 2017-06-19 (월) 12:55
저말이 방송용 립서비스라도 저정도 문장력이면 절대 멍청한 짓 할 사람은 아닐거 같네요ㅎㅎ
     
       
Sapiella 2017-06-19 (월) 19:33
국문학과 나와!
블러드솔져 2017-06-19 (월) 12:55
눈을 보면 알수있다. 진짜 진심으로 말하는게 보인다.
현할차 2017-06-19 (월) 12:55
참군인인지는 카메라가 아닌 아래 병사들을 통해서 알수있을듯.
rebate12 2017-06-19 (월) 12:55
먼가..  자기 말에  자기가 감동해서  울먹이는것 같음.
     
       
Ryuzi 2017-06-19 (월) 12:55
추워서그럼.
Route66 2017-06-19 (월) 12:55
이게 진짜 보수지
관측수 2017-06-19 (월) 12:55
걍 군종병이 유자차에 초코파이 들고오는게 더 반가움...
     
       
꿈의사람 2017-06-19 (월) 12:55
썩을.. 애들이 나를 반기는게 아니였네..!!
roompc 2017-06-19 (월) 12:55
다분히 선입견일 수 있습니다만, 제가 오래전 군생활할 때 육사출신과 비육사출신들 간부들의 언행은 많이 차이가 나더군요. 육사 출신이 보다더 FM으로 하고 병사에 대한 태도도 인간적인 배려랄까? 그런 부분이 돋보였습니다.  같은 직업군인인데도 아무래도 자긍심이나 명예가 더 남다를수 밖에 없는 육사이다 보니...
저 대대장도 육사출신으로 알고 있습니다. 벌써 십년 가까이 된 프로그램으로 아는데...

좀 검색해 보니, 4,5년 전쯤 대령으로 연대장이라는 글이 있군요..
     
       
축빠 2017-06-19 (월) 20:11
맞아요.
저희 연대 연대장이셨거든요.
2013년에 전역했는데 그때 연대장이셨네요.
21사단 66연대장님.
저희 대대가 GOP올라가는 대대라서 항상 연대장 정신교육때 저거 틀어주셨어요 ㅋㅋ
     
       
예겸 2017-06-20 (화) 16:53
그건 아마도 님께서 만난 육사출신 간부가 인간미가 있는 사람이기 때문인것같습니다.
제가 군복무시절 10중대 중대장으로 육사출신 대위가 전입해왔는데.
융통성은 하나 없고 무엇이든지 교범을 들먹이며 완전 그대로를 요구했습니다.
부대 간부들과 사병들 모두 싫어했지요.
한번은 대대당직사관근무를 서는데 대대당직사병이 커피를 끓여서 가져다 줬더니..
내가 이걸 왜 먹냐면서 거부하기도 했었다더군요..
상당히 꽉막힌 융통성없는 간부들이 육사출신에 훨씬 많습니다.
반면에 3사나 학사출신 장교들이 더 인간미있고 훌륭하더군요
선빵불패 2017-06-19 (월) 12:55
방송이어서 이런 말이 나온게 아니길 빈다.
형구 2017-06-19 (월) 12:55
이 분 66연대장이었는데 아마...
무찌상닥터지… 2017-06-19 (월) 12:55
맞는 말이지만 그냥 오지마!!!
유령이당 2017-06-19 (월) 12:55
이런방송은 못믿겠어
울트라고구마 2017-06-19 (월) 12:55
그런데 제 개인적 경험에 비춰보면
군생활 중 진정 참군인이라고 느껴졌던 분들 중 진급이나 장기신청에 잘 안붙는 것 같더라구요 ㅠ

우리 중대장님만 해도, 스무살 무렵 해병대를 다녀온 후 '군인'에 대한 생각이 바뀌어서
장교로 재입대하신 ㄷㄷㄷ 그리고 본인이 항상 먼저 솔선수범하고, 항상 중대원들 보살핀다고
고생했는데.. RT출신 때문이었는지, 재입대로 인한 나이가 상대적으로 많아서 인지..
혹은 싸바싸바같은 스타일이 아녀서 그런지.. 제가 전역한 후에도 장기지원에 계속 떨어지셨더라구요.

현재는 결국 전역하신 걸로 소식을 들었는데
당시 중대장님을 비롯해 다른 중사들이나 하사들 중 사병들 잘챙기고, 일도 잘하시는 분들이 계셨는데-

일과 인성보단 위줄에 굽신굽신 잘하시고, 원사님들과 관계 원만하신 분들이
장기지원에 잘 붙으시더라구요.

물론, 대대장님도 FM 참군인이시고, 육사출신이어서 그런지.. 좋은 분임에도 초특급 승진하신 분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참군인분들 중 소수만 진급의 힘을 받는 것 같고, 대부분은 어려운 것 같더라구요.
이 윗사람의 힘이 중요한 군대라는 시스템에선 ㅎㅎ
     
       
꾸꾸방 2017-06-19 (월) 17:32
슬프게도? 현실은 싸바싸바가 맞답니다.
에에에에에엥 2017-06-19 (월) 12:55
저 군생활할때 제가 있던 부대 연대장 하셨던걸로 기억함
추천요정 2017-06-19 (월) 12:55
안오고 먹을거나 위문품만 보내주면 땡큐~
절용 2017-06-19 (월) 12:55
뭐지,, 이 위화감은;;;

방송용 멘트로 보이는데...
오파운드 2017-06-19 (월) 12:55
모두 실탄 들고 근무 진입하죠!
오늘도인생 2017-06-19 (월) 12:55
아우씨이게 뭐라고 가슴이먹먹
teamdoc 2017-06-19 (월) 12:55
아~~ 이분 육사 생도대 훈육장교였음
안키다리오 2017-06-19 (월) 12:55
저당시 제가 저기 대대의 지휘통제실 정보병이었습니다. 저 장면은 kbs 다큐3일에서 촬영온 날이었구요. 저분은 자신의 출세를 위한다기보다 정말 저런 마인드로 최대한으로 병사를 생각하시던 분이셨습니다. 물론 대대장이 너무 열심히라 밑에 간부들은 물론 병사들도 피곤했지만요ㅎㅎ 10년이 다된 지금도 가끔 저분이 생각납니다.
박효신우워어 2017-06-19 (월) 12:55
개중에 진짜 저런간부도 있음 근데 저런분은 꼭 군대정치판에서 밀려서 진급막힘
듀두 2017-06-19 (월) 12:55
우리 부대 대대장도 사람 괜찮았는데 문제는 그 밑에 놈들이 별로였음...
대대장 좋아봐야 아무소용없더라는...
REDnBLUE 2017-06-19 (월) 13:02
립서비스라고 생각하지만 좋은 대대장이네요
현실은 사고치면은 진급이 되지않고 바로 사회로 쫒겨나가야하는것때문이 크져 ㅠ
라즈베리천국 2017-06-19 (월) 13:05
방송을 아네 짜식
테리윈 2017-06-19 (월) 13:05
마인드가 훌륭한 사람 밑에서 고생하는 것은 보고 배우는게 있어서 자기계발로 이어진다고 생각됨. 어차피 까이는게 군생활이고 직장생활이지라 제대로 된 사람만난 것만 해도 다행임.
소주한짝 2017-06-19 (월) 13:11
컷. 수고하셨습니다.
대대장님 고생많으셨습니다.
안꺼져? 어디 노예새끼들이..
감귤냥이 2017-06-19 (월) 13:26
닭정부에서 만든, "용사"라는 호칭을 쓰고 있군요.

"용사님 제초 작업 있습니다. 보상은 5분간 휴식입니다."
KJH2599 2017-06-19 (월) 13:32
방송이라 저런건지 원래 저런 분인지는 모르겠네요.
북방흑제 2017-06-19 (월) 13:38


이분 닮으셨는데?? 동일인이신가??
     
       
맥사서고생 2017-06-19 (월) 20:05
저건 맞는말입니다...
진정한 추억이 됩니다....
라성 2017-06-19 (월) 13:51
멋지다............
gooldan 2017-06-19 (월) 14:03
근무자의 적은 순찰자.....
기잉모 2017-06-19 (월) 14:26
말은 뭘 못하냐
말로는 순국선열
WantedLu 2017-06-19 (월) 14:38
사건 사고 일어나면 진급이 힘드니까요~ ㄷㄷㄷㄷ
안동민 2017-06-19 (월) 15:04
저거 촬영 와본적있어서 아는데 촬영전에 대본주고 연습해보라고 한다음에 촬영합니다. 한마디로 영화같은 멋진대사랑 가슴찡한 대사들 다 대본입니다.
0다마 2017-06-19 (월) 15:26
솔직히 저거, 그냥...
방송에서 찍고 있으니까 저런 말 하는 거 아니겠습니까?
굳뜨락 2017-06-19 (월) 15:47
알수가 없지...
로아르 2017-06-19 (월) 16:25
방송 찍는다고 자화자찬을 하고 있군요..
inertia 2017-06-19 (월) 17:33
진짜... 중대급 간부들은 자주보니 별수없지만...그위 부대는..안오는게 도와주는거 ㅋㅋㅋ
호미국가 2017-06-19 (월) 18:09
원래 최전방대대장들은 a~s급간부들이 많습니다
맥사서고생 2017-06-19 (월) 20:07
저 대대장도 인사고과 높게 받은 양반이니 저런데서 근무할테지.....
대령달고 육본이나 참모쪽으로 근무하고나서 별달고....
키스톤 2017-06-19 (월) 21:56
병들 근무설때 간부는 안오는게 도와주는겁니다. 도대체 왜 오는겨.

당신들 올때마다 대청소 하고 개고생 2년간 몇번이나 한거  생각하면 아주 짜증이..
백곰탱이22 2017-06-19 (월) 22:04
따뜻하고 인간애 넘치는 대대장 추천!
캐피터 2017-06-19 (월) 23:03
저런 간부도 있고, 아닌 간부도 있겠죠.
근데 아닌 간부가 대부분일겁니다.. 제가 있는곳도 그랬구요..
태평장사꾼 2017-06-20 (화) 22:51
저 현역때 대대장님 이셨는데 GOP 같은 소초 막사에서 생활했지요...
대대장님하고 같이 생활하니까 따뜻한 물이랑 밥이 잘나와요...ㅋㅋ
방송이라 그런거 아니고 정말 따뜻하게 대해주셨던 기억이 나네요 ㅋ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20
 [인터넷가입상담] [SK브로드밴드] [SK텔레콤] [LGU+] [KT] [실시간채팅상담] [야… 통신삼사 02-21
15852  [연예인] 이희은 필라테스복 (21) 8블리즈♡ 09:28 10597 0
15851  [기타] 보름이 청원 20만명 돌파~ 경축~~~ (145) 스샷첨부 징징현아™ 02:52 20925 31
15850  [엽기] 대한민국 동계올림픽 역사상 최악의 장면 (136) #MERCY 02-20 31989 119
15849  [기타] 노선영의 폭로 (73) 어른아이 02-20 35341 51
15848  [회원게시판] 전직 테니스 선수입니다...분노를 참을수가 없네요 (85) 미친김변덕 02-20 26069 88
15847  [기타] 빙신연맹의 수습 시나리오 (85) 사니다 02-20 27316 79
15846  [회원게시판] 김보름 선수 인터뷰 굉장히 안좋게 보이네요 (48) 음악듣는곰탱… 02-20 19436 31
15845  [회원게시판] 노선영 선수 기량이 떨어져서 졌다고요? (91) 핸젤과그랬대 02-20 17599 49
15844  [회원게시판] 팀추월 경기후 모습이라는데.. (45) 스샷첨부 라쿠민 02-20 17603 15
15843  [회원게시판] 꼭 이랬어야 했나 (51) 숙녀전문 02-20 14948 29
15842  [연예인] 임나영.. (31) 샤방사ㄴr 02-20 18925 13
15841  [엽기] 팀 추월 경기 댓글 중 (79) Frea 02-20 23286 24
15840  [기타] 여자 팀추월 중계 코멘트(SBS), 팀 분위기를 보여주는 장면. (67) 하데스13 02-20 22834 20
15839  [회원게시판] 노선영 폭로 "팀추월, 단 한번도 함께 훈련한 적 없다" (47) 꺄옹이 02-20 12157 14
15838  [유머] 한국 여자 컬링팀. (81) 스샷첨부 김윤이 02-20 28602 22
15837  [회원게시판] 평창 어느 선수의 SNS 글~ (60) 스샷첨부 징징현아™ 02-20 15474 10
15836  [회원게시판] 김보름 인터뷰 유튭댓글 ㅋㅋㅋ (64) 벤너클 02-20 16075 15
15835  [감동] 국제 미인대회 우승자 일본 여성 (28) 스샷첨부 생나기헌 02-20 35121 40
15834  [기타] 가해자보다 법이 더 싫은 피해자 (79) 스샷첨부 욱나미 02-20 22016 29
15833  [회원게시판] 모델 잘못썻다가 난리난 브랜드 (48) 뚬뚬이 02-20 17322 20
15832  [기타] (스압)장수 공시생 만화.jpg (105) 치와왕 02-20 21506 12
15831  [기타] 여자 팀 추월 베댓.jpg (70) 노랑노을 02-20 27291 35
15830  [영화게시판] [ 콰이어트 플레이스 ] 공식 예고편 (한글자막) (15) 마이센 02-20 10708 19
15829  [회원게시판] 빙신연맹, 끝까지 헛짓거리. (105) 스샷첨부 김윤이 02-20 22562 72
15828  [연예인] 정글 유인영 뒤태 (41) 사나미나 02-19 35180 30
15827  [회원게시판] 프로게이머 이영호 대단하내요 (94) 가랏 02-19 28318 29
15826  [감동] 사유리 트위터 최고의 글 (72) 하데스13 02-19 41026 135
15825  [정보] 의외로 모르는 사람 많은 윈도우팁.jpg (228) Leego 02-19 41228 131
15824  [기타] 남양유업 불매운동을 해야하는 이유 (89) 아이필블루 02-19 27491 72
15823  [기타] 평창 열혈팬을 찾아간 숀 화이트.jpg (44) ferryj 02-19 32802 69
15822  [감동] NBC 망언 해설자 까는 외국인 (49) 하데스13 02-19 28332 86
15821  [기타] 김연아와 동급으로 불리만한 여제 (108) 12월28일 02-19 37989 70
15820  [영화게시판] 블랙팬서 후기 -와칸다판 왕좌의 게임, 부산은 왜 나왔나?- (38) dsdd2 02-19 11728 5
15819  [영화게시판] 블랙팬서 더럽게 재미없네요 (87) Sipska 02-19 12763 13
15818  [회원게시판] 필리핀 공항에서 억울한 일을 당했습니다. 많은 공유 부탁드립니다. (176) 스샷첨부 JKwang 02-19 16672 14
15817  [연예인] 연예계 최고의 팬 바보.jpg (46) 스샷첨부 겨울소녀루다 02-19 31278 43
15816  [연예인] 쯔위 골프존 광고 (32) 델핀 02-19 25166 38
15815  [연예인] 길 건너다 불 바뀐 서현진 (29) 델핀 02-18 26722 40
15814  [회원게시판] 집안 식구들과 대판 싸웠네요 (108) 은하레알 02-18 21009 46
15813  [연예인] 우희의 섹시한 흔들림 (52) 움짤러 02-18 31161 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