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대장이 잘해주는 이유 .jpg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엽기]

대대장이 잘해주는 이유 .jpg

글쓴이 : 천마신공 날짜 : 2017-06-19 (월) 12:55 조회 : 31362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3할3푼1리 2017-06-19 (월) 12:55
저런 참군인이 별을 달아야지
아갓씨 2017-06-19 (월) 12:55
역시나 초코파이는 정입니다
볼랭 2017-06-19 (월) 12:55
멋지다
승연태연지은 2017-06-19 (월) 12:55
아냐 그냥 안오는게 도와주는거야...
추천 62 반대 19
     
       
하쿠에이 2017-06-19 (월) 12:5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영장군 2017-06-19 (월) 12:55
아 거참 맞는말이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nervous 2017-06-19 (월) 12:55
이게 정답 ㅋㅋㅋㅋ
     
       
김곤타 2017-06-19 (월) 13:58
저런사람은 와도 되요
          
            
VoItE 2017-06-19 (월) 14:37
음....아니요 단언컨대 아니요 ㅎㅎㅎㅎ
          
            
똥dsac 2017-06-19 (월) 16:35
미필...?
          
            
딸기맛쥬스 2017-06-20 (화) 15:46
미필....
     
       
Sumatra 2017-06-20 (화) 01:48
정답~
     
       
나이야가락 2017-06-20 (화) 22:4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탁하고척 2017-06-19 (월) 12:55
그릇이 큰사람이네
fiaslaz 2017-06-19 (월) 12:55
감동이에유ㅠㅠ
killerbt 2017-06-19 (월) 12:55
카메라 앞이잖아여 ㅋㅋ 카메라 앞에선 뭔짓을 못함 ㅋㅋ 카메라 없을 때도 GOP 근무 설 때 커피 그렇게 타서 초소 돌아댕기던 소대장 중대장 대대장 연대장 전부 쓰레기 같은 놈들이었음
추천 17 반대 7
타캑 2017-06-19 (월) 12:55
양양에서 공병대대에서 근무했었는데.. 그때 일화가...
두달 내내 훈련이 쉬는 날도 없이 진행되다보니까
병사나 간부나 지치고 힘들어하던때...... 뭐같이 행군까지 잡혀있었습니다.
진짜 지옥같은 스케쥴이었어요..........
그러나!
그때 대대장님이 운전병과 통신병 데리고 홀로 1호차 타고 gps키고 행군 다녀오셨습니다.....
이 얘기는 대대장님이 다른 부대로 가시고나서, 1년 뒤에 우리 간부한테 들었다는........
     
       
영장군 2017-06-19 (월) 12:55
처음에 저도 대대장은 행군안하는건줄알았는데 ㅋㅋㅋㅋㅋ너무 자연스럽게 레토나 타고 가니까 ㅋㅋㅋㅋ
     
       
울트라슈왓 2017-06-19 (월) 14:25
안양공병부대면 지금은 수방사로 바뀐 1113?
저는 1113이 육직 부대 일때 잠시 있었는데 그때 저희 대대장도 멋진 분이셨죠.
          
            
깡통기타 2017-06-20 (화) 23:38
양양과 안양은
강원도 양양과 경기도 안양.....
끝과 끝인뎅
하늘하늘21 2017-06-19 (월) 12:55
이분 대령 다셨다고 들었네요
부릿코 2017-06-19 (월) 12:55
그러니 대대장님. 휴일엔 저희 중대엔 방문자제를..ㅜㅜ
겨울숲 2017-06-19 (월) 12:55
복무할때 대대장이 진짜 참군인이었는데
포대장이 또라이었음...
상황판 줄간격이 지맘에 안들면 찢어버리고 부서버리고
심지어 지가 OK한것도 다음날 맘에 안들면 다 부셔버려서 다시 만들어야 했음.
타부대는 대대장이 오면 청소하고 뭐하고 귀찮다고 했지만 오히려 좋았을 정도로
스팅커스 2017-06-19 (월) 12:55
카메라가 옆에서 찍는데 갈구고 모라고 할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될지?
찻잎 2017-06-19 (월) 12:55
당신 이름 기억했어. 십 몇 년 후에, 장관쯤에서 다시 한 번 보겠어...
야속한사람 2017-06-19 (월) 12:55
감사하긴한데 그만좀 오시지 말입니다
귤까먹엇 2017-06-19 (월) 12:55
전방 대대장 통신병으로 전역때까지 두분 모셧는데 두 분 다 병사들 많이 아껴주셧습니다 눈,비 올때는 더욱 병사들 챙기러 순찰 도셧던... 너무 힘들엇어요.. 뒤에 무전기 앞에 초코퍼이 박스 가방.. 손에 총 으앙..
경상도수컷 2017-06-19 (월) 12:55
저말이 방송용 립서비스라도 저정도 문장력이면 절대 멍청한 짓 할 사람은 아닐거 같네요ㅎㅎ
     
       
Sapiella 2017-06-19 (월) 19:33
국문학과 나와!
블러드솔져 2017-06-19 (월) 12:55
눈을 보면 알수있다. 진짜 진심으로 말하는게 보인다.
현할차 2017-06-19 (월) 12:55
참군인인지는 카메라가 아닌 아래 병사들을 통해서 알수있을듯.
rebate12 2017-06-19 (월) 12:55
먼가..  자기 말에  자기가 감동해서  울먹이는것 같음.
     
       
Ryuzi 2017-06-19 (월) 12:55
추워서그럼.
Route66 2017-06-19 (월) 12:55
이게 진짜 보수지
관측수 2017-06-19 (월) 12:55
걍 군종병이 유자차에 초코파이 들고오는게 더 반가움...
     
       
꿈의사람 2017-06-19 (월) 12:55
썩을.. 애들이 나를 반기는게 아니였네..!!
roompc 2017-06-19 (월) 12:55
다분히 선입견일 수 있습니다만, 제가 오래전 군생활할 때 육사출신과 비육사출신들 간부들의 언행은 많이 차이가 나더군요. 육사 출신이 보다더 FM으로 하고 병사에 대한 태도도 인간적인 배려랄까? 그런 부분이 돋보였습니다.  같은 직업군인인데도 아무래도 자긍심이나 명예가 더 남다를수 밖에 없는 육사이다 보니...
저 대대장도 육사출신으로 알고 있습니다. 벌써 십년 가까이 된 프로그램으로 아는데...

좀 검색해 보니, 4,5년 전쯤 대령으로 연대장이라는 글이 있군요..
     
       
축빠 2017-06-19 (월) 20:11
맞아요.
저희 연대 연대장이셨거든요.
2013년에 전역했는데 그때 연대장이셨네요.
21사단 66연대장님.
저희 대대가 GOP올라가는 대대라서 항상 연대장 정신교육때 저거 틀어주셨어요 ㅋㅋ
     
       
예겸 2017-06-20 (화) 16:53
그건 아마도 님께서 만난 육사출신 간부가 인간미가 있는 사람이기 때문인것같습니다.
제가 군복무시절 10중대 중대장으로 육사출신 대위가 전입해왔는데.
융통성은 하나 없고 무엇이든지 교범을 들먹이며 완전 그대로를 요구했습니다.
부대 간부들과 사병들 모두 싫어했지요.
한번은 대대당직사관근무를 서는데 대대당직사병이 커피를 끓여서 가져다 줬더니..
내가 이걸 왜 먹냐면서 거부하기도 했었다더군요..
상당히 꽉막힌 융통성없는 간부들이 육사출신에 훨씬 많습니다.
반면에 3사나 학사출신 장교들이 더 인간미있고 훌륭하더군요
선빵불패 2017-06-19 (월) 12:55
방송이어서 이런 말이 나온게 아니길 빈다.
형구 2017-06-19 (월) 12:55
이 분 66연대장이었는데 아마...
무찌상닥터지… 2017-06-19 (월) 12:55
맞는 말이지만 그냥 오지마!!!
유령이당 2017-06-19 (월) 12:55
이런방송은 못믿겠어
울트라고구마 2017-06-19 (월) 12:55
그런데 제 개인적 경험에 비춰보면
군생활 중 진정 참군인이라고 느껴졌던 분들 중 진급이나 장기신청에 잘 안붙는 것 같더라구요 ㅠ

우리 중대장님만 해도, 스무살 무렵 해병대를 다녀온 후 '군인'에 대한 생각이 바뀌어서
장교로 재입대하신 ㄷㄷㄷ 그리고 본인이 항상 먼저 솔선수범하고, 항상 중대원들 보살핀다고
고생했는데.. RT출신 때문이었는지, 재입대로 인한 나이가 상대적으로 많아서 인지..
혹은 싸바싸바같은 스타일이 아녀서 그런지.. 제가 전역한 후에도 장기지원에 계속 떨어지셨더라구요.

현재는 결국 전역하신 걸로 소식을 들었는데
당시 중대장님을 비롯해 다른 중사들이나 하사들 중 사병들 잘챙기고, 일도 잘하시는 분들이 계셨는데-

일과 인성보단 위줄에 굽신굽신 잘하시고, 원사님들과 관계 원만하신 분들이
장기지원에 잘 붙으시더라구요.

물론, 대대장님도 FM 참군인이시고, 육사출신이어서 그런지.. 좋은 분임에도 초특급 승진하신 분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참군인분들 중 소수만 진급의 힘을 받는 것 같고, 대부분은 어려운 것 같더라구요.
이 윗사람의 힘이 중요한 군대라는 시스템에선 ㅎㅎ
추천 21 반대 0
     
       
꾸꾸방 2017-06-19 (월) 17:32
슬프게도? 현실은 싸바싸바가 맞답니다.
에에에에에엥 2017-06-19 (월) 12:55
저 군생활할때 제가 있던 부대 연대장 하셨던걸로 기억함
추천요정 2017-06-19 (월) 12:55
안오고 먹을거나 위문품만 보내주면 땡큐~
절용 2017-06-19 (월) 12:55
뭐지,, 이 위화감은;;;

방송용 멘트로 보이는데...
오파운드 2017-06-19 (월) 12:55
모두 실탄 들고 근무 진입하죠!
오늘도인생 2017-06-19 (월) 12:55
아우씨이게 뭐라고 가슴이먹먹
teamdoc 2017-06-19 (월) 12:55
아~~ 이분 육사 생도대 훈육장교였음
안키다리오 2017-06-19 (월) 12:55
저당시 제가 저기 대대의 지휘통제실 정보병이었습니다. 저 장면은 kbs 다큐3일에서 촬영온 날이었구요. 저분은 자신의 출세를 위한다기보다 정말 저런 마인드로 최대한으로 병사를 생각하시던 분이셨습니다. 물론 대대장이 너무 열심히라 밑에 간부들은 물론 병사들도 피곤했지만요ㅎㅎ 10년이 다된 지금도 가끔 저분이 생각납니다.
박효신우워어 2017-06-19 (월) 12:55
개중에 진짜 저런간부도 있음 근데 저런분은 꼭 군대정치판에서 밀려서 진급막힘
듀두 2017-06-19 (월) 12:55
우리 부대 대대장도 사람 괜찮았는데 문제는 그 밑에 놈들이 별로였음...
대대장 좋아봐야 아무소용없더라는...
REDnBLUE 2017-06-19 (월) 13:02
립서비스라고 생각하지만 좋은 대대장이네요
현실은 사고치면은 진급이 되지않고 바로 사회로 쫒겨나가야하는것때문이 크져 ㅠ
라즈베리천국 2017-06-19 (월) 13:05
방송을 아네 짜식
테리윈 2017-06-19 (월) 13:05
마인드가 훌륭한 사람 밑에서 고생하는 것은 보고 배우는게 있어서 자기계발로 이어진다고 생각됨. 어차피 까이는게 군생활이고 직장생활이지라 제대로 된 사람만난 것만 해도 다행임.
소주한짝 2017-06-19 (월) 13:11
컷. 수고하셨습니다.
대대장님 고생많으셨습니다.
안꺼져? 어디 노예새끼들이..
감귤냥이 2017-06-19 (월) 13:26
닭정부에서 만든, "용사"라는 호칭을 쓰고 있군요.

"용사님 제초 작업 있습니다. 보상은 5분간 휴식입니다."
KJH2599 2017-06-19 (월) 13:32
방송이라 저런건지 원래 저런 분인지는 모르겠네요.
북방흑제 2017-06-19 (월) 13:38


이분 닮으셨는데?? 동일인이신가??
     
       
맥사서고생 2017-06-19 (월) 20:05
저건 맞는말입니다...
진정한 추억이 됩니다....
라성 2017-06-19 (월) 13:51
멋지다............
gooldan 2017-06-19 (월) 14:03
근무자의 적은 순찰자.....
기잉모 2017-06-19 (월) 14:26
말은 뭘 못하냐
말로는 순국선열
WantedLu 2017-06-19 (월) 14:38
사건 사고 일어나면 진급이 힘드니까요~ ㄷㄷㄷㄷ
안동민 2017-06-19 (월) 15:04
저거 촬영 와본적있어서 아는데 촬영전에 대본주고 연습해보라고 한다음에 촬영합니다. 한마디로 영화같은 멋진대사랑 가슴찡한 대사들 다 대본입니다.
0다마 2017-06-19 (월) 15:26
솔직히 저거, 그냥...
방송에서 찍고 있으니까 저런 말 하는 거 아니겠습니까?
굳뜨락 2017-06-19 (월) 15:47
알수가 없지...
로아르 2017-06-19 (월) 16:25
방송 찍는다고 자화자찬을 하고 있군요..
inertia 2017-06-19 (월) 17:33
진짜... 중대급 간부들은 자주보니 별수없지만...그위 부대는..안오는게 도와주는거 ㅋㅋㅋ
호미국가 2017-06-19 (월) 18:09
원래 최전방대대장들은 a~s급간부들이 많습니다
맥사서고생 2017-06-19 (월) 20:07
저 대대장도 인사고과 높게 받은 양반이니 저런데서 근무할테지.....
대령달고 육본이나 참모쪽으로 근무하고나서 별달고....
키스톤 2017-06-19 (월) 21:56
병들 근무설때 간부는 안오는게 도와주는겁니다. 도대체 왜 오는겨.

당신들 올때마다 대청소 하고 개고생 2년간 몇번이나 한거  생각하면 아주 짜증이..
백곰탱이22 2017-06-19 (월) 22:04
따뜻하고 인간애 넘치는 대대장 추천!
캐피터 2017-06-19 (월) 23:03
저런 간부도 있고, 아닌 간부도 있겠죠.
근데 아닌 간부가 대부분일겁니다.. 제가 있는곳도 그랬구요..
태평장사꾼 2017-06-20 (화) 22:51
저 현역때 대대장님 이셨는데 GOP 같은 소초 막사에서 생활했지요...
대대장님하고 같이 생활하니까 따뜻한 물이랑 밥이 잘나와요...ㅋㅋ
방송이라 그런거 아니고 정말 따뜻하게 대해주셨던 기억이 나네요 ㅋ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8
13259  [영화게시판] ‘어벤져스3’, 헐크·아이언맨·닥터 스트레인지 한 팀 (15) 새벽거미 17:06 8091 9
13258  [영화게시판] 엄청난 영화를 보았습니다. 요노스케 이야기 (16) 스샷첨부 된장우유 17:04 6089 11
13257  [유머/엽기] 2살 소녀와 9살 시바견.jpg (39) 코드쿤스트 17:03 20516 17
13256  [영화게시판] 역대급 '폭망' <트랜스포머>... 뒷얘기가 본편보다 재밌다 (18) 스샷첨부 페이스북 17:02 6165 3
13255  [유머/엽기] 진정한 스포츠맨쉽 (48) 아아나하사 15:18 19853 10
13254  [유머/엽기] 기레기 통쾌하게 퇴치하는 누님 .jpg (38) M13A1Rx4 15:13 24998 22
13253  [사용기/후기] 드뎌 국내판매 시작한 아이코스 전자담배 후기 (56) 치킬 13:40 9209 8
13252  [도서게시판] 어그로 끌다가 작가 소환해 역관광 당하다 (소설보다 재밌음) (12) 산타왕 13:37 5744 1
13251  [회원게시판] [스압]결혼 1개월만에 아내가 집에 안들어온다네요 (254) 모두다너라는… 09:27 16638 18
13250  [유머/엽기] 한국에 실존하는 이상한 논리 (51) 아아나하사 09:15 26308 49
13249  [연예인] 오빠들의 힐링돌 사나.gif (28) GFRIENDS 07:48 23023 20
13248  [유머/엽기] 영어강사 포기한 호주인 (112) 아아나하사 04:36 25657 44
13247  [도서게시판] 리즈 시절이 그리운 1,2세대 작가들및 평가 1부 (91) 이응이헤 00:39 8590 12
13246  [유머/엽기] 만화책 본 후 정장입고 사막에 간 일본인 .jpg (78) M13A1Rx4 06-28 34923 29
13245  [유머/엽기] 맥도날드 썰 (52) BS090 06-28 22869 44
13244  [사용기/후기] [라면] 삼양 파개장 (28) 안영환 06-28 13261 14
13243  [애니게시판] 잠시나마 서버 열어둘께요. (17) 아르스노바콘… 06-28 5480 7
13242  [연예인] 영화 '리얼' 시사회 아이유 (34) 이토야힘내 06-28 23211 8
13241  [유익한정보] 세계적으로 유명한 10가지 스테이크 양념법 (22) madmoly 06-28 10848 16
13240  [동물/식물] 돼지근황... (feat.새끼들) (12) 스샷첨부 뿡뿡치 06-28 11129 7
13239  [유머/엽기] 생선 파는 할머니 (28) 스샷첨부 어른아Ol 06-28 23163 28
13238  [동물/식물] 날 찾을 수 있겠냥? (14) 은발붉은눈 06-28 6614 1
13237  [동물/식물] 고양이는 머리만 통과하면 된다고 합니다. (22) 다물선양 06-28 9082 9
13236  [동물/식물] 우리집 옥탑냥이 새끼들과 잠깐 놀기 (8) 마제스틸 06-28 6735 3
13235  [동물/식물] 고양이에게 애교를 부려보았다 (16) 스샷첨부 뮬라토 06-28 7406 4
13234  [영화게시판] 홍콩 느와르 수작들 (51) 두더지123 06-28 11724 30
13233  [도서게시판] 문피아 연재하는 '여명의 세기' 재미있네요. (11) 빛나요 06-28 5451 4
13232  [회원게시판] 2017 미스코리아 진출자.... (134) fourplay 06-28 18352 11
13231  [유머/엽기] 아이돌 발연기에 대한 최민식의 생각 (54) 김이토 06-28 24599 27
13230  [연예인] EXID 몸매담당 정화.gif (37) RSSSKR 06-28 35090 20
13229  [유머/엽기] 메갈녀 인실ㅈ (120) 사니다 06-28 38613 84
13228  [동물/식물] 이래도 안 데리고 갈거야? (56) 붉은언덕 06-28 16620 56
13227  [연예인] 황기순 (51) 스샷첨부 라시드리 06-27 28298 14
13226  [연예인] 셀린 패러크 비키니.gif (46) 이토야힘내 06-27 36258 60
13225  [유머/엽기] 갓소희 (82) 토렌촌놈 06-27 35769 134
13224  [연예인] 아이유 스키니진 (83) 스샷첨부 소나티내 06-27 31798 28
13223  [회원게시판] 요즘 태국에서 뜨는 여고생 (107) 스샷첨부 김윤이 06-27 32826 13
13222  [영화게시판] 브래드 피트 ‘월드워Z 2’, 데이빗 핀처 감독 확정 [공식] (46) 오르카 06-27 13417 25
13221  [유익한정보] 제주도 우도 지극히 주관적인 여행 (71) PADA 06-27 14935 30
13220  [유머/엽기] 현재 일베 상황 (91) 아아나하사 06-27 38584 3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