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5/28] (연예인) 희은사장님 회사 디렉터 희란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05-28] 컴퓨터견적
디자이너가 쓸 컴퓨터 본체 견…
<< 록슬레이 님 요청 견…
인터넷용 pc견적 부탁드립니다…
[ 제주도양키 님 추천 견적입…
<< 제주도양키 님 요청 …
개인용 컴퓨터 견적 부탁드립…
<< lanez 님 요청 견적…
[ lanez 님 추천 견적입니다 ]…
사무용 + 고전게임용
<< noctic 님 요청 견적…
   
[회원게시판]

와이프가 정말 너무하네요..

글쓴이 : 추아푸아 날짜 : 2018-05-16 (수) 08:54 조회 : 35675
결혼 9년차입니다..
와이프에게 많이 맞추고 살고있다고 생각하는데 정말 너무하네요..
제 직업이 몸을 쓰는거다 보니 일이 빨리 끝나면 와이프보다
먼저 퇴근할때가 많습니다. 몸은 힘들지만 와이프 오기 전에 설거지도 하고, 청소기도 한번 돌리고, 퇴근하면 밥 먹을 수 있게 저녁상도 차려놓고
아들래미 학원다녀오면 간식도 맥이고..암튼 집안일을 많이하고
사실 좋아하기도 합니다. (주부 DNA가.....;;;)
그런데 요즘 와이프 업무가 빡센지 집에와서도 계속 짜증을 부리길래
한마디 했더니, 나는 집에와서 뭐하냐면서 쏘아 부치네요;; 헐.....
말이라도 좀 이쁘게 하던지....
곰곰히 생각할수록 정말 서럽고 슬프네요..
그래서 더 열심히 집안일을 하기러 했습니다.
오늘은 빨래도 돌리고 저녁은 소고기버섯전골로 준비하려구요
고딴소리 더 이상 못나오게 확실하게 기를 죽여야겠습니다.

페더러처럼 2018-05-16 (수) 10:52
최강
메롱6 2018-05-16 (수) 10:57
부부가 서로 알아주길 원하기 시작하면 스트레스만 쌓입니다. 알아주건 말건...
내가 해줄수 있는 일만 최선을 다하고 자기만족하시면서 사시는게 좋습니다.
아기둘리 2018-05-16 (수) 11:02
글에서 와이프에 대한 사랑이 느껴 집니다....더욱 더 집안일에 빡세게 매진 하시길...ㅎ
무리모두 2018-05-16 (수) 11:05
두번다시 큰소리 못내게 멋진 요리솜씨로 혼구녕을 내주세요....^^
아이언엉아 2018-05-16 (수) 11:05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웃김
마스터키튼 2018-05-16 (수) 11:06
그냥 돈벌어주는 기계로 만족하시죠
말하고 싶은게 19금이라서
     
       
죠턱 2018-05-16 (수) 15:06
ㄷㄷ
Soul4li 2018-05-16 (수) 11:09
좋은남편이시네요
엘리친위대 2018-05-16 (수) 11:10
마인드 좋으시네요 ㅋ 괴씸한데 그걸 더 나은 집안일로 보여주신다는거...ㅋ
shhels 2018-05-16 (수) 11:13
평화로운 가정의 표준 가장이시군요. ㅎ
츠마리 2018-05-16 (수) 11:18
결혼 생활이란게 내가 손해본다고 생각하면 한없이 손해보는 느낌이 드는거라.
항상 밝고 긍정적으로 하기가 힘들지만 마음을 긍정적으로 먹는게 좋은것 같더군요.

결혼해서 진짜 사소한거 하나때문에 싸우는일도 허다합니다.
싸움은 일어나기 마련이고 그것을 얼마나 지혜롭게 둘다 상처 안받고 끝낼것이냐를 생각하는게 좋겠지요.
누가그래 2018-05-16 (수) 11:25
좋은 남편이라... 호의가 계속되면 둘리 되세요... ㅋ
피치블랙 2018-05-16 (수) 11:27
그런상황에 한게뭐있냐고 그러면 저같으면 진짜 욱해서 말싸움할거같은데...
한수배웁니다.
앨빈과토플러 2018-05-16 (수) 11:27
음...원래 마눌들은 그런듯... 힘들면 짜증부림...사실 부릴데가 없는거죠. 집밖에...그런 남편들도 꽤 많고...그냥 토닥토닥~ 힘들어? 하고 한번 안아주고 어깨 주물러주고 하면 강도가 약해집니다. 첨엔 매몰차게 뿌리쳐도 나중엔 부드러워 집니다. 물도 좀 주면서 주물러 줘야 딱딱하게 굳지 않죠~
     
       
테서 2018-05-16 (수) 11:51
이 댓글이 정답인데 다른 댓글들 보니 가관들이네요
ㅋㅋㅋ 무슨 법원을 가느니 절대 결혼하면 안될사람들이 보입니다
          
            
개비아빠 2018-05-16 (수) 13:34
윗 글이 맞기는 한데 참 남편으로서 어떤 때는 그럴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인지 버럭 하게되네요 -_-;; 서로 기분 상할 말은 안하는게 좋은데 말이죠 -_-;;;
               
                 
테서 2018-05-16 (수) 13:48
그래서 글쓴분이 마인드가 최고같습니다..
저도 그런 상황이 된다면 글쓴분처럼 좋은 사람은 되지 못할거 같네요 ㅠㅠ;
                    
                      
개비아빠 2018-05-16 (수) 14:58
서로 위로해주고 서로 이해해줄 수 있는 마음가짐이 제일 중요하겠지만 실수 하더라도 바로 인정하고 사과할 수 있는것도 그만큼 중요한것 같습니다.
     
       
탈마지경 2018-05-16 (수) 16:28
주물러주면 딱딱해짐 ..
별명뭘로할까 2018-05-16 (수) 11:28
저는 그런 멘탈이 안되서 평생 혼자살다 고독사 당첨일듯요 ㅋㅋ
마니주라 2018-05-16 (수) 11:29
ㅎㅎ  호의를 계속 배풀어주면 당연한 자기 권리인줄 안다고 누가했던거같던데  불쌍한 유부들 힘들냅시다
아키라7 2018-05-16 (수) 11:31
좋은 남편이시네요~~ ㅎㅎ
붉은언덕 2018-05-16 (수) 11:39
부부는 공격대상이 아니라지만 공격하고 싶어진다!!!!
파파주노 2018-05-16 (수) 11:41
음~ 그걸루 해결될라나~
초녹방 2018-05-16 (수) 11:48
일방적으로 참는 관계는 위험하죠. 상호이해와 배려는 필수입니다.
Ping437 2018-05-16 (수) 11:55
멋지십니다!
안영환 2018-05-16 (수) 11:57
사실 자신의 가치를 올리는 방법은 아무것도 안하는 것인데요 ㅋㅋㅋㅋㅋ
마다빠카 2018-05-16 (수) 11:57
마누라 뜻에 거슬리면 삶이 피곤해져요
오십구키로 2018-05-16 (수) 12:13
근데 그런 사소한거가 쌓이면 안좋은데  대화를 많이 하는게 좋다고 들었음다 .. 전 미혼
만마 2018-05-16 (수) 12:25
천사시네요 제가 저런 분 같은 분을 부인으로 만나야 하는데 부인께서 전생에 나라를 구하신듯요
혼곤 2018-05-16 (수) 12:25
아...이런 글을 삭제되게 해야하는데, 많은 사람들이 보면 안 좋습니다...
verybad 2018-05-16 (수) 12:31
혼자 생각하는것 보다 본인이 먼저 한발 뒤로 물러서서 양보한다는 자세로 대화를 한번 해보세요.
진심이 전해진다면.. 와이프께서도 개선의 의지가 있으시다면 태도가 달라지실 것같네요..
불냄비 2018-05-16 (수) 12:34
밤에 하시는 일도 열심히 하셔야 되는건 아니겠죠? ㅎㅎ
전달전 2018-05-16 (수) 12:46
한수 배워 갑니다  가정에 늘 좋은일만 있길...
다원아빠 2018-05-16 (수) 12:52
맞벌이니 시간남는분이 집안일 하는게 맞겠죠. 아내분도 그렇게 말하고 속으로 미안해했을거에요
kokorie 2018-05-16 (수) 13:00
뒤에 와이프가 있으면 점 세개 찍어주세요
지극정성 2018-05-16 (수) 13:12
윗분 말처럼 호이가 계속 되면 둘리인 줄......
좀그래 2018-05-16 (수) 13:32
흐ㅡ뭇
에이드리언셰… 2018-05-16 (수) 13:34
복수를 타협적인 방법으로 하시네요 ㅋㅋ
보통은 그냥 아무것도 안하고 갈때까지 가본다 이런식으로 하는데
저라면 못할것같아요. 성질이 더러워서요.
그보다 너무 와이프분한테 오냐오냐 해주시는건 아닌지..
박근에 2018-05-16 (수) 13:43
끝이 훈훈하자나염
가샤르도 2018-05-16 (수) 13:45
이쁜짓해주면 이쁜짓으로 돌아온다더라구요
travis22 2018-05-16 (수) 14:01
결혼 9년차 남성입니다. 식기세척기 꼭 사세요 조금이나마 편해집니다.
     
       
Audrey 2018-05-16 (수) 17:27
Stasis 2018-05-16 (수) 14:03
본의 아니게 짜증을 내기 싫어도 본인이 자각하면서도 짜증이 나는걸 어쩌겠습니까...
저도 그러는데요 뭐
와이프한테는 언성 높아지는거 같으면 대화 도중에 말합니다.
내가 이렇게 말하기 싫은데 나도 왜이러는지 모르겠다고...
저는 왜그러는걸까요?
ㅠㅠ
손나코토 2018-05-16 (수) 14:03
그거 와이프 업무 스트레스에요.
고객 대인업무일 때 많구요.
잘 다독여 주세요. 내색 안해도 나중엔 와잎님도 너무했나 내지는 미안한 생각 있어요. 왜냐면 가족이니까요.
전 그러지 못했었는데,.. 선리기연 마지막장면 손오공 생각이 잠시...
콩나물밥 2018-05-16 (수) 14:05
사실 남자는 강해요...^^
뭐 어쩌겠어요...남자가 받아줘야죠...^^
양철나뭇꾼 2018-05-16 (수) 14:15
이런 사랑꾼!
04aO193 2018-05-16 (수) 15:07
전반적인 사정을 모르는 단편적인 일상의 얘기라서 딱히 할 말은 없군요 ㅎㅎ
고생하십시오
레드문광자 2018-05-16 (수) 15:10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이 되시길..
관찰카메라로 녹화해놓고 전문가 상담받아보시는것도 괜찮고요~
보통 남자들이 간과하는것이 집안에 들어오면 집안일은 여성이 하는거지라는
무의식이 있습니다. 특히 맞벌이 부부들이 많이 집안일로 싸우죠.
쌍팔년에나 남자가 밖에서 돈벌어오고 여자가 집에서 살림했지
지금은 같이 벌고 집안일도 분담해서 같이 해야되는것이 맞습니다.
남자들도 조선시대 남존여비 사상은 제발 버리고 외국 선진국의
마인드를 같이 가져야 된다고 봅니다.
파라독스패밀… 2018-05-16 (수) 15:39
행님 밤에 행님의 가죽몽둥이로 조져놔야 행수님이 조용할 듯 싶습니다
페이마임 2018-05-16 (수) 15:40
음. 저희 부부도 비슷한 경험을 하는데

그냥 조용히 받아주고, 서로 터치 안하는걸로 시간 좀 보내고 이야기합니다.
자기가 밖에서 힘든거 알지만 들어오자마자 그렇게 짜증을 내면 내가 너무 당황스럽다.
차라리 오늘 힘드니 나를 냅둬달라던가. 식으로 귀뜸을 해달라.
내가 눈치가 있건 없건 자기 마음을 모르는 이상 다 알 수 없으니 이야기 해달라고 합니다.

각자의 가정사에 맞게 행동하는 것이고, 살아가는거라 생각합니다.
다만, 부부간에게 예의와 매너는 필수겠지요. 서로 존중해줘야 할 건 해줘야합니다.

그래서 먼저 퇴근해서 집안 일 해놓고 하면 일부로 서로 칭찬해주자고 합니다.
수고했어. 잘했네. 고마워. 말한마디 해주는게 참 좋더라구요.
세인트스톰 2018-05-16 (수) 15:51
혼내는게 빨래 하고 요리 하는거라니 참....
일이삼사오다 2018-05-16 (수) 16:18
한남-한국남자 불쌍하다.

이러고 산다니....
ehowlqk 2018-05-16 (수) 16:21
결혼안하면 이딴 고민도 안해도됨
난정민 2018-05-16 (수) 16:36
저도 비슷하게 살고 있지만 아내가 고생을 많이하고 경제활동을 함께 해주니 고마운 마음이 크네요~
적게 벌건 많이 벌건 요즘은 외벌이가 넘 힘들어요~
결혼 9년차에 아직 아내분이 경제 활동을 하신다니 좋은 아내분 만나셨네요~^^
와룡봉추 2018-05-16 (수) 16:50
이건 뭐 공감을 해달라는 건지, 칭찬을 해달란 건지 아니면 본인 마누라 욕을 해달라는 건지 뭔가 요점을 좀 명확히해서 글을 쓰시던지... 참... 뭐라고 해야 할지... 참...
또또꾼 2018-05-16 (수) 17:07
받아주면 더 심해집니다
래드썬즈 2018-05-16 (수) 17:09
일방적인건 언젠가 터지게 돼있습니다
서로 이야기해서 잘 풀어 나가길 바랍니다
혼자 꿍하고 있다보면 별에별 생각 다 들어요 그러다보면 파탄으로 가게 돼죠
천상소리0 2018-05-16 (수) 17:11
저도 엄청 위하는 편이지만 9년동안 이런 마인드를 가지고 계실줄이야
존경합니다. 한수 배우네요
저도 오늘 저녁은 맛있는걸 준비해야 겠습니다.
RedWings 2018-05-16 (수) 17:31
그래서 더 열심히 집안일을 하기러 했습니다.
여기서 터집니다. ㅋㅋㅋㅋ
행복하게 사시는거 같아서 좋습니다. ^^
초녹방 2018-05-16 (수) 17:42
글쓴분은 내가 이렇게 널 배려하고있다고 생각하겠지만 부인입장에선 잘못한걸 반성하고 있다고 생각할지도 모르는 일이죠. 내가 이렇게 노력하는데 왜 내 맘을 몰라주냐 하는 순간 폭탄이 터질수도 있다는거 잊지마시길
독식 2018-05-16 (수) 18:57
잘 마무리가 됬으면 하네요
브라운아이둘 2018-05-16 (수) 19:06
좋은남편이시네요 욱하실만도 한데요. 초심을 지켜나가시길 바랍니다 화이팅!
재시켜알바 2018-05-16 (수) 19:11
마지막 멘트가 반전이네요 ㅋㅋㅋ 더 열심히 집안일을 하기러 했습니다 ㅋㅋ

디모나 2018-05-16 (수) 19:44
참 ㅆㅂ 한국 남자들 살기 좆같은듯
스피카 2018-05-16 (수) 19:57
본인이 좋다면야 다행이지만 참 힘들게 사시네요~
MinR 2018-05-16 (수) 20:17
왜 그렇게 사십니까 이혼하세요
넘사벽으니 2018-05-16 (수) 21:22
아따 간만에 웃었네요! 잘 사세요!
성공한 2018-05-16 (수) 23:20
우아~~!
정말 훌륭하신 마인드 입니다. ㅎㅎㅎㅎ
탈모걱정 2018-05-17 (목) 16:07
예전 보수적인 남편과 아내의 모습이네요...
요즘 여성인권 어쩌고 저쩌고해서 집안일 반반 하자는 추세인데..님은 거꾸로 하네요.ㅋㅋ 화이팅
KimSM 2018-05-17 (목) 16:48
유쾌하네요. 긍정 마인드, 저도 배우고 싶어요 ^^
카카오닢스 2018-05-18 (금) 18:26
잘하셨어요 와이프는 남편하기 나름이거든요
20대 2018-05-20 (일) 01:44
뭐 정답은 없으니.. ㅎㅎ
보기 좋네요~
치만 2018-05-20 (일) 02:38
와...글 보고 반성하고갑니다.
체력 쓰는 일 하시고 집에 들어오시면 피곤할텐데도 집안일에...
와이프 짜증에 집안일을 더 하기로 하다니 멋집니다
hielf 2018-05-27 (일) 10:47
스트레스를 의무 방어전으로 풀어주시는게 좋을듯합니다 ㅎ
처음  1  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0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LG,SK,KTㅡ인터넷가입 --누적고객12만명ㅡ[현금온라인최고조건]ㅡ-[대박통신 대박통신™ 05-28
16805  [연예인] 희은사장님 회사 디렉터 희란 (47) 스샷첨부 사니다 10:24 15884 15
16804  [정보] 천일염에 대한 뜨거운 논쟁 .jpg (170) 스샷첨부 천마신공 00:35 31247 39
16803  [연예인] 입체감 브이 지효 (59)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7 25309 38
16802  [정보] 듀얼모니터 중 한 모니터를 내장 그래픽으로 설정하기....jpg (143) 봄의요정루나 05-27 32338 41
16801  [정보] 하버드가 40년간 추적한 성공한 사람들의 특징.jpg (140) 차트박사 05-27 33574 73
16800  [회원게시판] 중국집 음식 시켜먹고 토했습니다 (98) 어젯밤치킨 05-27 24435 27
16799  [유머] 성격 좋은 갈치국물녀.jpg (200) 스샷첨부 차트박사 05-27 65226 107
16798  [엽기] 양예원 때문에 진짜 빡친 성범죄 피해자.jpg (91) 스샷첨부 노랑노을 05-27 51842 164
16797  [스마트기기] g7 실사용 3일차 (186) 트레트 05-26 33736 35
16796  [회원게시판] 방금 고백했다 차였습니다 (131) 다뽀사삐 05-26 30906 78
16795  [회원게시판] 우리 동네 40대 아저씨가 교통사고로 돌아가셨는데요 (116) yesdon2 05-26 29060 90
16794  [기타] 한국 남자들은 착하다. (164) 스샷첨부 김이토 05-26 36736 132
16793  [연예인] 청핫팬츠 나연 공항패션 (43)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6 34111 23
16792  [기타] 6월부터 하는일마다 다 잘풀리고 성공할사람...jpg (153) 스샷첨부 간지큐 05-26 30677 251
16791  [감동] 진짜 목사님 (105) 스샷첨부 yesimmad 05-26 31028 95
16790  [회원게시판] 양예원사건 완벽 정리 (179) 불꽃숭이 05-26 36192 112
16789  [연예인] 적토마 세정이 허벅지 (67) 스샷첨부 산들바람♬ 05-26 45046 24
16788  [회원게시판] 신입사원 디씨인의 패기...jpg (265) 스샷첨부 잇힝e 05-26 33323 33
16787  [회원게시판] 양예원이랑 실장카톡 복원했다고 하네요 (167) 스샷첨부 hansom 05-26 29316 61
16786  [연예인] 트와이스 지효 입체적인 볼륨감 (56)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6 32217 37
16785  [엽기] 대한민국 인종차별 현실.jpg (102) 스샷첨부 서울팽 05-26 40315 81
16784  [컴퓨터] 반디집 아이콘팩 공개 (50) 데데데 05-25 20102 73
16783  [회원게시판] 독거노총각의 방 (132) 스샷첨부 Bavoo 05-25 30641 62
16782  [회원게시판] 보배에서 논란중인 영상 (461) cubi 05-25 39901 39
16781  [기타] 대구 동성로 노점 철거 전후 (152) 스샷첨부 사니다 05-25 45004 68
16780  [회원게시판] 답답한 마음에 글 올려 봅니다. (외도, 이혼) (129) 감성바보 05-25 20878 61
16779  [연예인] 마마무 솔라 란제리룩.. (64) 스샷첨부 샤방사ㄴr 05-25 42951 47
16778  [회원게시판] 살아남은게 후회가 자주 되네요,, (127) 거북이등딱지 05-25 27285 50
16777  [연예인] 어제자 걸그룹 유니티 롱테이크 촬영기법 (41) 한가득 05-25 31174 19
16776  [회원게시판] 여자친구가 술상을 ㅎㅎ (100) 스샷첨부 이은주샘 05-25 29828 45
16775  [유머] 남처럼 대해달라는 며느리의 최후.jpg (151) 스샷첨부 신묘한 05-25 43739 101
16774  [회원게시판] LG G7 허위 광고 논란이 생겼네요.. (130) 스샷첨부 메롱abc 05-25 29822 23
16773  [유머] 외노자 현실 (265)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5-24 44515 88
16772  [감동] [펌] 장나라 인성.jpg (119) 스샷첨부 호랭이친구 05-24 49332 62
16771  [연예인] 와썹 나리가 말하는 우희 (48) 스샷첨부 산들바람♬ 05-24 32464 71
16770  [기타] 중3 딸이 친구 얼굴에 물을 뿌린 이유 (302) 스샷첨부 사니다 05-24 47136 87
16769  [회원게시판] 교회여친이랑 결혼하면 (243) 스샷첨부 변화 05-24 42529 69
16768  [유머] 와탕카!! 레전드 (107) 스샷첨부 posmall 05-24 51933 49
16767  [회원게시판] 사직서 제출 했네요 (80) 스샷첨부 삽질 05-24 26799 74
16766  [회원게시판] 군대 좋아진다고 해서 느끼는건데 (109) prnte 05-24 22322 61
16765  [연예인] 사장님 치명주의보 원피스 (73) 스샷첨부 뚝형 05-24 40390 56
16764  [공포] 20세 이상 남성은 안됩니다. (115) 스샷첨부 Dunne 05-24 40696 48
16763  [연예인] 트와이스 사나 앞에서 보면 이런 느낌 (45) 스샷첨부 사나미나 05-24 26767 23
16762  [연예인] 자매가 둘다 예쁜 연예인들 (82) 스샷첨부 델핀 05-23 37324 59
16761  [연예인] 그럼 다현이는 마트에서 살아~.jpg (34) 스샷첨부 뚝형 05-23 31839 43
16760  [감동] 여중생 이야기.. (125) 스샷첨부 하데스13 05-23 45543 173
16759  [기타] 중국의 시민의식을 50년 후퇴 시킨 사건 (113) 스샷첨부 하데스13 05-23 49066 121
16758  [회원게시판] 베트남 국제결혼에 대한 개인적인 장단점. (188) 그치지않는비 05-23 32373 65
16757  [연예인] 체육돌 윤보미 (78) 스샷첨부 그린공자 05-23 36013 88
16756  [감동] 두 무명배우의 잊지 못 할 순간 .jpg (86) 스샷첨부 시티은행 05-23 52232 9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