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3시 (현지 시각 8시) 난리난 하와이.txt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새벽 3시 (현지 시각 8시) 난리난 하와이.txt

글쓴이 : 치와왕 날짜 : 2018-01-14 (일) 08:47 조회 : 5523





새벽 3시 (현지 시각 8시)


긴급 재난 문자


하와이 지역에 탄도미사일 경보 발령


지금 당장 대피소로 피난하십시오! 


지금 당장 대피소로 피난하십시오! 


  이것은 훈련이 아닙니다!








지난달 북한의 핵 미사일 공격을 가상한 대피훈련이 실시된 미국 하와이에서 실수로 탄도미사일 위협 경보가 발령됐다.

미군과 하와이 주정부는 신속하게 '미사일 공습은 없다'고 정정 발표를 했으나, 주민과 관광객 등이 공포와 불안에 떨며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즉각 오경보 사태를 보고받았으며, 당국은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13일 오전 8시 7분(하와이 현지시간) 하와이 주민과 관광객들은 일제히 "하와이로 들어온 탄도미사일 위협. 즉각 대피처를 찾아라. 이건 훈련이 아니다"라는 비상경보 문자메시지를 휴대전화로 받았다.


하지만 13분이 지난 뒤 하와이 주 정부 비상관리국(HEMA)은 "하와이에 대한 미사일 위협은 없다"고 긴급 발표했다.

털시 개버드(하와이) 하원의원도 뒤이어 트위터에 "잘못된 경보다. 당국에 확인한 결과 하와이로 들어오는 미사일은 없다고 확인했다"라고 적었다.

미 국방부와 태평양 사령부도 즉각 탄도미사일 위협이 없다고 발표했다.

태평양 사령부 대변인은 트위터에서 "하와이에 어떠한 탄도미사일 위협이 있다는 사실을 감지하지 않았다"며 "경고문을 잘못 보내진 것"이라고 말했다.


AP통신 등 외신도 "하와이에 발령된 탄도미사일 위협 경보 메시지는 실수로 발령된 것"이라고 일제히 보도했다.

당국과 언론이 불과 10여 분 만에 오경보 사실을 전했지만, 하와이 지역이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사정거리에 들고, 지난달 핵 공격 대피훈련까지 실시된 이후에 나온 것이어서 깜짝 놀란 주민과 관광객 등은 긴급히 대피했다.


하와이 호놀룰루에 있는 한 호텔에서 휴가를 보내던 김영호(42) 씨는 연합뉴스에 "갑자기 큰 소리로 알람이 울려 잠이 깬 뒤 문자메시지를 보고 깜짝 놀랐다"면서 "로비로 내려가 보니 호텔 손님들도 일제히 뛰어나와 어떻게 해야 할지 우왕좌왕했다. 모두 공포에 질린 모습이었다"고 전했다.

하와이에서 열리고 있는 미국 프로골프(PGA) 소니 오픈에 참가한 선수들도 오경보에 놀라 황급히 대피 조치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존 피더슨은 트위터에 "욕조의 매트리스 밑에는 아내와 배 속의 아기가 있다"며 "제발 이 폭탄 위협이 진짜가 아니게 해 달라"는 글을 올렸다.

플로리다 주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주말을 보내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은 비상경보 오발령 사태에 대해 즉각 보고를 받았다고 백악관 공보 담당 린제이 월터스가 전했다.



미 연방통신위원회(FCC)는 오발령 사태 경위에 대한 진상조사에 착수했으며, 민주당에서는 철저한 조사와 재발 방지를 촉구했다.


메이지 히로노(민주·하와이) 연방상원 의원은 "오늘 경보는 거짓 경보였다. 긴장이 고조되는 시기에는 발표되는 정보가 정확해야 한다는 것을 확실히 할 필요가 있다"면서 "무슨 일이 있었는지 철저히 조사하고 다시는 그런 일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하와이 주에서는 지난달 1일 북한의 핵미사일 공격을 가상한 주민대피 훈련이 처음으로 진행됐다.

주 정부 비상관리국이 주관한 이 훈련은 작년 11월 북한의 화성-15형 미사일 발사 이전에 기획된 것이지만, 화성-15형 미사일 발사로 북핵 위기가 고조되면서 하와이뿐 아니라 미 전역에서 큰 관심을 보였다.


Ryuzi 2018-01-14 (일) 08:55
논외로 긴급훈련이란게 참 애매한듯.. 실제 긴급이 아니다보니깐
애쉬ash 2018-01-14 (일) 08:57
북한이 미사일 쏘면 하와이에 쏠 것 같지? 그냥 희망사항
태평양엔 무력시위용 빈 미사일만 쏠거고
실전용 탄두는 어디 쏠지 다 알면서 무슨 재난훈련을....
우아아앙 2018-01-14 (일) 09:13
그냥 관심돌리기 쇼한것 같은데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22) 스샷첨부 이토렌트 11:30 39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1
106669 [유머]  16살의 팩폭 딜량 (1) 스샷첨부 사니다 20:40 0 64
106668 [기타]  '5G 굴기'에 위협 느낀 美.. 中 첨단기업 제재 가속화 스샷첨부 제우스™ 20:39 1 86
106667 [사회]  시민단체, 안철수·이구택 등 檢 고발.. "포스코 배임 혐의" (3) 스샷첨부 제우스™ 20:33 0 297
106666 [유머]  어벤져스 인피티니 워 유튜브 스트리밍 빌런 근황 (5)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20:28 2 1392
106665 [사회]  NYT가 소개한 국어 한류 (6) 스샷첨부 레시탈 20:25 0 1316
106664 [유머]  흔한 이토인 일상 (3) 스샷첨부 LV01불편러 20:19 1 1554
106663 [사회]  503 부역자가 문재인대통령에게 보내는 서한 [feat. 이완용] (7)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20:18 0 1109
106662 [유머]  19) 필터링없는 돌직구 (19) 스샷첨부 LV01불편러 20:06 6 4308
106661 [후방]  오늘 저녁엔 참이슬 한 잔.jpg (4) 스샷첨부 나라고나 20:04 3 3187
106660 [정보]  최근 유행중인 랜섬웨어 유포 이메일 (10) 스샷첨부 건전하게살자 20:01 1 3154
106659 [엽기]  인생 망치고 싶어서 환장한... (15) 스샷첨부 나라고나 19:45 8 5081
106658 [사회]  250만→5만원 액면분할 삼성전자…'국민주'로 거듭날까 (13) rottne 19:44 0 2730
106657 [기타]  꽃뱀잡은 투머치토커 소리O (6) 8블리즈♡ 19:44 3 2044
106656 [유머]  천조국의 창렬 (9) 스샷첨부 David™ 19:37 5 4268
106655 [유머]  약후) 뭔가 수상한 김밥집 그림.jpg (9) 스샷첨부 LV01불편러 19:30 8 5798
106654 [사회]  “일제 경찰도 조선일보 못 들어왔다?”…팩트로 반박한 역사학자 전우용 (11) 스샷첨부 yohji 19:30 0 1819
106653 [사회]  어벤져스3' 측, 오역 논란 "해석 차이..수정 논의 無" (26) 스샷첨부 fourplay 19:24 0 3887
106652 [정보]  집에서 공기청정기 기르기 (초보 입문편) (22) 스샷첨부 네모홀릭 19:20 14 3468
106651 [기타]  오류동역 투신 사고 직후 보인 기관사의 행동 .. (18) 스샷첨부 yohji 19:19 9 4076
106650 [유머]  극현실주의 게임 (16) 스샷첨부 선별 19:18 6 5451
106649 [유머]  자신의 본분을 잊은 분 (8) 스샷첨부 선별 19:16 2 3811
106648 [유머]  살인일기 (7) 스샷첨부 선별 19:14 1 3071
106647 [사회]  이국종 “발제 도중 ‘그만하라’며 끊기는 처음… 치욕이었다” (13) 스샷첨부 yohji 19:14 0 3175
106646 [감동]  박나래 근황 (3) 스샷첨부 선별 19:12 16 4755
106645 [기타]  YG가 올린 빅뱅 대성 생축 짤 (7) 스샷첨부 유일愛 19:12 3 4785
106644 [엽기]  美최악 미제사건 풀렸다…미국판 화성연쇄살인범 42년만에 체포.jpg (12) 스샷첨부 나라고나 19:11 3 2686
106643 [사회]  김정은 국군의장대 사열기사에 달린 리플 (10)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19:11 0 2614
106642 [기타]  역시 남다른 대륙의 스케일, 절벽 위 100미터 편의점 오픈 ,,, (8) 스샷첨부 yohji 19:06 3 3359
106641 [감동]  잊지 못할 팬 (1) 스샷첨부 선별 19:06 6 2450
106640 [기타]  "왜 사람들은 가난을 죄가 아니라고 알려줄까?" (11) 스샷첨부 선별 19:00 11 33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