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세 딸 치여 죽이고 가족여행 떠난 가해자” 대전 소방관 아빠의 호소문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사회]

“6세 딸 치여 죽이고 가족여행 떠난 가해자” 대전 소방관 아빠의 호소문

글쓴이 : ferryj 날짜 : 2018-01-13 (토) 07:10 조회 : 4210
약봇 beta

보배드림 캡처

2017년 10월 대전의 한 아파트 단지 내 횡단보도를 건너던 엄마와 6세 딸이 승합차에 치여 딸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석 달이 지난 현재 딸을 잃은 아버지는 사고가 난 아파트 단지에 현수막과 호소문을 붙이며 주민들에게 사건의 실상을 알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과연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당시 사고을 직접 목격했다는 아파트 주민은 11일 오후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다. 이 주민은 사고 직후 사진과 글을 게재해 사건을 알리기도 했다.

목격자는 피해자 아버지가 아파트에 호소문도 붙이고 사고 현장과 출입구에 현수막도 달고 있다며 사진 여러장을 공개했다. 그는 사고 현장 사진과 함께 사망한 6살 아이가의 핏자국이 물로 씻어도 지워지지 않을 정도라고 했다.

그러면서 “가해자 본인도 가족이 있으면서 저런 행동을 한다는게 정말 놀랍네요”라며 피해자 아버지 붙인 호소문을 공개했다.

“저희에게 일어난 사건에 대해 사실과 다른 소문들이 있어서 사실을 알려 드리고 도움을 받고자 이글을 올립니다”라고 시작하는 피해자 아버지의 호소문에는 분노가 담겼다.

아버지는 “2017년 10월 16일 19시 10분경 아내와 딸이 다음날 소풍 준비를 위해 장을 보고 횡단보도를 건너다 갑자기 돌진해오는 차에 피할 겨를도 없이 치였다”며 “블랙박스 확인 결과 차가 바로 정지하지 않고 더 이동해 딸 아이가 죽음에 이르게 됐다”며 당시 사고를 설명했다.


6세 아이 목숨을 앗아간 사고 현장. 핏자국이 선명하다. 보배드림 캡처.

이어 “(가해자는) 재판 과정에서 바로 멈췄다고 했지만 블랙박스 확인 결과 거짓으로 드러났다”며 “단지 못 봤다고 합니다, 이게 말이 됩니까?”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가해자는 사고 몇 일 후 비행기를 타고 가족여행을 갈 정도로 상식선을 넘는 행동과 죄값을 달게 받겠다는 약속을 저버리고 변호사를 선임하는 등 최대한 벌을 받지 않으려고 하는 행동으로 저희를 기만하고 있다”고 분노했다.

아버지는 6년 만에 힘겹게 얻은 딸을 잃고 아내는 중상을 입고도 죽지 못해 살고 있다면서 “가해자에게 법의 준엄한 심판을 받게 하고, 다시는 우리 아이같은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민들의 지지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044771&code=61121111&cp=nv
dfd

흑기사청 2018-01-13 (토) 07:11
인간이 아니군요
이달룡 2018-01-13 (토) 07:13
사실이면 욕이 나오는 일이지만 양쪽말을 다 들어보거나 CCTV뜨면 욕하겠슴다
davyoule 2018-01-13 (토) 07:57
사람 치어 죽여놓고 여행이라니...
이건 좀 아니지않나?
북악흑제 2018-01-13 (토) 08:06
싸이코패스인가....?
데디베어 2018-01-13 (토) 08:15
미쳐돌아가는 세상이네요.. 사람 죽여놓고 해외여행이라니...
애들 키우는 아빠로서 애들 사고사 들을때마다 남일같지가 않아요 ㅠㅠ 그 어린것을...
보드카선 2018-01-13 (토) 08:51
사실이라면.... 감방 보내야 겠네요....
떼쟁이삼촌 2018-01-13 (토) 09:17
내가 저 아빠라면 내딸 죽이고 놀러간 놈 잡아다 불로 태워 죽일거같아
     
       
벌크베브 2018-01-13 (토) 10:35
전 그집 가족들 납치에서 한명씩 죽일꺼임. 그놈만 살려두고
야밤에체조 2018-01-13 (토) 10:16
일단 사고가해자가 여행간게 사실이라면 아무리 다른 왜곡된 정보가 껴있다고 가정해도 압도적으로 가해자가 악당일 가능성이 높다. 일반인은 절대 저렇게 못함. 사이코패스가 유력하다.
벌크베브 2018-01-13 (토) 10:35
21세기에 얼마나 인간사회가 개판이면 저게 가능한지.....
진짜 외계인이라도 처들어와서 한번 뒤집어야...
강군륌 2018-01-13 (토) 17:24
개세끼 선량한 사람죽여놓고 여행을갔네
개차방 2018-01-13 (토) 21:24
이 나라에는 사람의 탈을 쓴 악마들이 너무 많아..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0
77349 [유머]  귀여운 세레모니 욱나미 07:30 0 188
77348 [유머]  꺼졍~ (1) 마춤법파괘자 07:24 0 291
77347 [기타]  다음,네이버 같은기사...다른댓글들... (1) 스샷첨부 無答 07:23 0 428
77346 [영상]  몸풀기 소리O 그까이꺼뭐라… 07:17 1 326
77345 [영상]  몸풀기 소리O (3) 그까이꺼뭐라… 07:17 1 242
77344 [유머]  오늘 메시가 깬 기록.jpg (2) 스샷첨부 부자곰 06:59 2 1889
77343 [후방]  묵직 푹신ㅤㅤ (5) 조선족마누라… 05:58 2 2754
77342 [기타]  [컬링] 거포본능 안경선배.gif (14) 일검혈화 05:56 13 3003
77341 [기타]  효리네 민박2 윤아 때문에 신난 업체 (3) 스샷첨부 영길사마 05:08 0 3679
77340 [기타]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캐나다 중국 실격사유.. (6) 샤방사ㄴr 04:44 15 3196
77339 [기타]  북서 대서양 물고기 73%에게서 미세 플라스틱 발견.jpg (7)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4:43 6 1738
77338 [정보]  [행복사회로 가는 길] 쩍벌남·개똥녀·맘충 … 실종된 시민의식 신조어로 표출 [기사… JYLE 04:22 0 880
77337 [기타]  한때 운전자들의 필수품 (13) 너만알고있어 04:20 4 3395
77336 [기타]  어제 대한민국 국민들 감정곡선 (3) 스샷첨부 huneid 04:15 10 3140
77335 [사회]  미국의 학교폭력 가해자 살인 판결.jpg (3) 시사 04:12 0 2044
77334 [기타]  캥거루 사냥꾼, 캥거루에 두들겨 맞아 턱뼈 부러져 (4) 스샷첨부 huneid 04:10 3 1383
77333 [기타]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금메달 세레머니.. (3) 샤방사ㄴr 04:07 10 2266
77332 [영상]  태권도의 원류.avi (17) killerbt 04:06 2 1761
77331 [기타]  이분들 너무 귀여우심.. (1) 샤방사ㄴr 03:57 4 2700
77330 [동물]  만족하냥 ~!?.gif (2) 그루메냐 03:56 3 1237
77329 [유머]  제식훈련의 중요성 (4) 파브르르르 03:50 3 2586
77328 [사회]  빙산협회 구조 문제.txt (3) 모든공유 03:49 0 1982
77327 [기타]  누구신지?.. (1) 샤방사ㄴr 03:44 2 1270
77326 [영상]  현실적인 중국무술.avi (15) killerbt 03:33 2 2038
77325 [동물]  니입만 주둥이냐.. (5) 샤방사ㄴr 03:31 3 1438
77324 [기타]  핸드폰 무음상태로 가까운 곳에서 잃어버렸을 때 찾는 꿀팁 (11) 너만알고있어 03:22 6 2923
77323 [사회]  이승훈도 빙상연맹 적폐로 몰았던 기자 근황 (7) Sitcom 03:21 0 2540
77322 [기타]  평창올림픽 카메라맨 근황.. (12) 샤방사ㄴr 03:17 3 3470
77321 [기타]  눈길 도우미.. (3) 샤방사ㄴr 03:07 8 2327
77320 [후방]  댄스 댄스.. 샤방사ㄴr 02:43 2 283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