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하루 중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감동]

따뜻한 하루 중

글쓴이 : 삼척동자 날짜 : 2017-11-15 (수) 08:07 조회 : 1784



서울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한 서문여자중학교 250명 학생을 대상으로
저개발국가 어린이들을 위한 티셔츠 만들기가 진행되었습니다.
학생들 모두 설렘 반 기대 반으로 즐거운 표정이었습니다.

본격적으로 티셔츠를 만들기 전,
먼저 따뜻한 하루에서 나눔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습니다.
도움이 필요한 전 세계 빈민국가들의 실태와
우리가 도와줘야 할 친구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준 것입니다.

전쟁과 가난, 질병 속에서 누군가의 도움 없이는
꿈을 펼치기 어려운 아이들의 이야기,
6.25전쟁 때 한국을 도왔지만 지금은 어려운 상황에 부닥치게 된
에티오피아 강뉴부대원들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들려주며
나눔을 실천하며 살아가야 하는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그리고 나눔은 특별한 날에만 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 학생들도 언제 어디서나 나눔을 쉽게 실천하고
함께 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주었습니다.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30분간의 강의를 경청하던
학생들은 말했습니다.

"우리도 빨리 나누고 싶어요."

강의를 들은 학생들은 이제 본격적으로 만들기에 돌입합니다.
영어로 '우분투'란 글이 적혀 있는 티셔츠를 색칠하고 꾸미기로 했는데요.
우분투란, '우리가 함께 있기에 내가 있다'라는 뜻입니다.

어려운 이웃을 우리가 함께 돌아볼 때
모두가 행복하다는 뜻이라는 것을 이해한 학생들은
저개발국가 아이들에게 소중히 전달될 거라는 이야기를 듣고는
티셔츠를 정성을 다해 예쁘게 만들기 시작합니다.





학생들은 각자가 좋아하는 색깔의 펜으로 음영을 넣어주기도 하고,
자신이 좋아하는 귀여운 캐릭터를 그려 넣기도 합니다.
그리고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진지하게 적어봅니다.

'너는 할 수 있어, 희망을 품어',
'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람이야',
'언제나 행복하길...'


250명의 서문여자중학교 학생들이 만든 티셔츠는
아프리카 에티오피아를 포함해서 저개발국가 아이들에게
소중히 전달될 것입니다.

알록달록한 티셔츠 색깔을 보고 있노라면
나눔을 실천하는 학생들의 마음이 반짝반짝 빛나는 듯합니다.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한 작은 걸음을 뗀 서문여자중학교 학생들...
앞으로도 나눔의 의미를 알고 실천하는 어른들로
멋지게 성장해나가길 기대해봅니다.
삼척동자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얼토당토 2017-11-15 (수) 10:23
훈훈하네요~~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0) 이토렌트 07-19 3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9
140 [감동]  지진때 손님 안전부터 챙기는 노래방 직원 소리O (6) 춘삼십랑 13:53 8 1520
139 [감동]  따뜻한 하루중 스샷첨부 ZI마스터 13:07 0 1335
138 [감동]  내사랑 울보 (4) 스샷첨부 ZI마스터 13:04 7 2266
137 [감동]  지진에 대응하는 문구점 직원의 흔한 행동.jpg (10) opsxdw 12:33 8 4034
136 [감동]  따뜻한 하루 중 삼척동자 07:59 1 1408
135 [감동]  해리슨 포드, 차량 전복사고 여성 운전자 직접 구출 (5) 겨울숲 05:55 11 4923
134 [감동]  포항 지진 산후조리원 .gif (12) 천마신공 11-21 19 4952
133 [감동]  손님 머리에 바구니 씌운 직원 (6) 뚝형 11-21 13 5252
132 [감동]  포항지진때 손님들 머리에 장바구니 씌워주는 직원.gif (17) 문화비평가 11-21 15 7800
131 [감동]  따뜻한 하루중 (2) 스샷첨부 ZI마스터 11-21 0 3046
130 [감동]  열도의 만두가게 (9) 하데스13 11-21 6 7222
129 [감동]  조선의 시간을 찾은 왕 (5) 하데스13 11-21 7 4856
128 [감동]  3층서 뛰어내린 어린 남매…맨손으로 받아낸 소방관 (5) 무플방지위원… 11-21 13 3185
127 [감동]  전쟁에 대한 책임에서 민간인도 자유롭지 못하다는 카타부치 스나오 영화감독 (1) 흐노니 11-21 15 2420
126 [감동]  박신혜, 포항지진 피해 지역 아동 위해 5천만원 기부 ,, (3) yohji 11-21 10 1811
125 [감동]  불길에 3층서 뛴 어린남매 맨손으로 받아 구조한 소방관 .. (2) yohji 11-21 6 2288
124 [감동]  다이아 반지 사달라는 여친에게 맥주병 반지 만들어준 남자 (13) 하데스13 11-21 6 6840
123 [감동]  포항 어느 호텔 근황.jpg (20) 노랑노을 11-21 80 21229
122 [감동]  따뜻한 하루 중 삼척동자 11-21 0 1634
121 [감동]  키아누 리브스의 삶 .jpg (31) 천마신공 11-21 117 20664
120 [감동]  한국을 좋아했던 마이클 잭슨 .jpg (32) 천마신공 11-20 102 18174
119 [감동]  호주 연방 경찰에게 접수 된 워마드 호주 아동 성폭행범 관련 제보 (2) 흐노니 11-20 18 3855
118 [감동]  어느 일본군이였던 노인의 양심고백 (2) 흐노니 11-20 19 4260
117 [감동]  대형 기획사 사장 마인드 .jpg (22) 시티은행 11-20 25 9738
116 [감동]  세상을 떠난 딸의 심장소리 .jpg 시티은행 11-20 16 4535
115 [감동]  김국진 인성 .jpg (9) 시티은행 11-20 14 7742
114 [감동]  긴박한 순간 아기부터 .jpg (4) 시티은행 11-20 9 4867
113 [감동]  오늘자 채시라 인스타 (9) 해봐서 11-20 8 8380
112 [감동]  햄버거집 알바 누나 (11) 흐노니 11-20 13 12391
111 [감동]  '불탄 집을 새집으로'…소방관들 화재피해 주민에게 주택 선물 ,, (2) yohji 11-20 8 2625
 1  2  3  4  5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