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멸의 이순신 명장면 - 한산도 대첩과 학익진.avi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영상]

불멸의 이순신 명장면 - 한산도 대첩과 학익진.avi

글쓴이 : 골든스테이트 날짜 : 2017-11-13 (월) 03:26 조회 : 2647







04_01_03_img02.jpg

3291bfa409873ed1253547c0754fb8bc07d60b6b205bed7ed899e3d5848b7afca8d4fc18c3e9f533ccd1e3b41723932b958637d6d6b2e1ee544c35504b51fb4a339c88ff6eb2a2c8ce5351494cba984e.gif



군사의 세력은 어떤 전투 진형(진법)으로 어떻게 운용하는가에 따라 그 싸움의 승패가 달려 있다고 하여도 과언이 아니다.

임진왜란 당시의 이순신이 여러 해전에서 활용했던 진형을 살펴보면 다양한 진형을 이용했음을 알 수 있다.

이순신의 병세(兵勢)는 문자 그대로 변화무쌍한 형태이고, 전술에 있어서는 무궁무진하다고 할 수 있다. 이순신의 지휘능력은 부딪치는 상황에 따라 수시로 유리하게 변화를 시켰으며, 따라서 어떤 전투든지 수시로 그 상황에 맞는 전법을 택했다.

이순신이 즐겨 쓴 전투 진형은 대체로 학익진(鶴翼陣)ㆍ장사진(長蛇陣)ㆍ횡열진(一字整陣)이다. 이러한 진형은 어린학익진(魚鱗/魚麗鶴翼陣)ㆍ팔진기법(八陣奇門法) 등에서 활용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여기서 어린학진은 물고기의 비늘이 벌려진 것 같은 진형과 날개를 편 것 같은 진형을 일컫는 말이다. 어린은 물고기 비늘처럼 잇대어 있는 진형이다.

또 팔진기문법은 적군의 위세를 손상하고 아군의 형세를 증강하는 것을 위주로 하는 형세이다. 여기서 팔진이란 홍범(洪範)의 팔방(八方)을 바다에서 적용한 형상이며, 그 가운데 삼방(三方)에 복병을 두었다가 적군에게 헛점이 보이면 즉각 질풍같이 공격하는 방진(方陣)이다. 방진은 두 개의 네모가 진 진형인데, 안쪽 네모진은 지휘함을 보호하는 것이고, 바깥 진은 실제 전투에서 제 역할을 다하는 임무를 띤다. 이 방진은 직진(直陣)이라고도 한다.

견내량에서의 학익진
그리고 학익진은 그 어떤 진형보다도 유명하다. 임진왜란에 대한 모든 기록에는 학익진으로 기록되어 있다. 그런데 이 학익진은 육전에서는 횡열대형으로 쓰이는 것인데, 바다에서는 단순한 학익진보다 초생달 꼴의 어린학익진을 쓰게 되어 있고, 실제로 이순신의 진법은 어린학익진이다. 그 진법이 학익진과 대동소이하므로 모두 학익진이라 표기한 것 같다.

학익진을 가장 멋지게 사용한 전투는 어떤 해전에서 이용한 것보다도 견내량해전에서 이용한 것이 전투의 진수(眞髓)라 할 수 있다. 견내량은 폭이 좁고 암초가 많아 해전에 적합하지 않다. 그래서 유인 작전을 써서 넓은 바다로 나오게 한 뒤에 모든 전선이 왜 적선을 향하도록 이물을 돌려 학익진 형세로 함대를 형성하고 일제히 공격하도록 하였다.

이 견내량 해전에서 왜적선 73척을 물리친 가장 효과적인 진형이 바로 학익진이었다. 그리고 마지막에 이순신이 “일시에 전멸시켜버렸다”라고 표현는 것은 매우 인상적이다.

유인작전이 결전을 위한 전초전이라 할 때 적을 유인한 뒤에 일제히 회전하여 한꺼번에 적에게 공격한다는 것은 요즘의 현대화된 첨단 무기체계로서도 쉽지 않은 전법인데, 이순신은 이런 전법을 활용해 승리를 이끌어 냈던 것이다. 이는 전투 상황에 맞는 전법을 구사하기 위해 이순신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는 것을 의미한다. 실제 이순신은 견내량해전이 있기 3주일전인 1592년 6월 21일에 원균과 이억기 등과 함께 한산도에서 합동작전을 실시하였다.

또한 이순신이 활용한 전투 진형은 하나의 진형으로 고정되어 있지 않았다. 학익진은 곧 어리진형(魚麗陣, 魚鱗陣)에서 융통성 있게 새롭게 펼쳐지는 전투진형이다. 다시 말하자면, 지리적으로 숫적으로 유리한 위치에서 형세에 따라 다양하게 변화시켜 학익진으로 운용하기도 하고, 또는 이것을 기초로 하여 이합(離合)ㆍ분산(分散)의 조화를 가미한 팔진기문법(八陣奇門法)도 사용하기도 하였다. 그때그때 상황에 따라 전투 진형을 변형하여 사용했던 것이다.

옥포해전때에는 적은 전선으로 많은 적을 상대로 해야 했기 때문에 어린진법을 사용했고, 당항포해전에서는 첨자찰(尖字札)과 유사한 전법을 구사하였다. 또 명량해전에서는 일자진(一字陣) 즉 횡렬진(橫列陣)을 이용하였다. 이와 비슷한 전법으로 장사진(長蛇陣)이 있다. 이것은 요즘의 종열진(從列陣)이라 할 수 있는데, 기함을 중심으로 앞뒤로 줄지어 선 형태이다.

이 전투 진형을 실제 해전에 적용한 것은 부산포해전이다. 부산포 앞바다에서 이순신 함대가 앞장서고 그 뒤를 이억기 함대와 원균의 함대가 뒤따랐다. 이 때의 진형에 대하여 이순신은 장사돌진(長蛇突進)이라는 말로 표현을 했다. 말하자면 일제히 줄을 지어 왜 적선에 번갈아 가면서 공격을 한 것이다.

이렇듯 이순신은 전투를 할 때에 어떤 위치, 상황에서 어떤 진형으로 적을 공격할 것인가를 고민하고 이를 적절하게 운용하여 최선의 전과를 이끌어 냈던 것이다.


- 하고자 하는 의지와 열정만 있으면 뭐든지 할수있다.
- 인생에 정답은 없고 다만 선택에 대한 책임이 있을 뿐이다.
- 매사에 겸손하고 진지한 마음으로 임하자.
골든스테이트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그냥그렇다규 2017-11-13 (월) 11:53
개인적으로 보면 저 당시 왜군의 전술은 정상적인 방식이였음
일반적으로 일자진이나 학익진의 포위전술을 무너뜨리는 방법은 돌파진형으로 뚫는 거고
거기다 왜군은 기본적으로 배끼리 붙어서 난전을 벌이는 스타일임.
그러나 패배의 요인은 세계사 처음으로 등장한 함포전을 꿈에도 생각 못했다는 것과
조선수군에게 붙지를 못했다는 것임.
그런 이유로 왜군은 마치 손발을 묶어 놓고 싸우는 격이 돼었음.
이게 왜군이 수적 우위에도 지게된 원인.
아마 저당시 조선수군조차도 함포전을 정확하게 이해 못한 사람은 학익진에 어리둥절 했을것이고
함포전을 세계최초로 실현해낸 이순신 장군은 천재임.
     
       
글쓴이 2017-11-13 (월) 11:56
학익진의 장점이 뭔가요?
          
            
그냥그렇다규 2017-11-13 (월) 13:00
장점이라기 보다는 학익진은 적을 넓게 둘러 싸서 포위해서 섬멸하는 방식입니다.
          
            
zetman1 2017-11-13 (월) 13:55
당시 함포전의 단점은 명중율이 형편 없었습니다.
한마디로 그것을 진으로 보완해서 집중 타격을 가한 것입니다.
한쪽에서 집중하격을 하는 것과 학익진으로 둘러싸서 가운데 부분을 타격하는 것과 명충율은 하늘과 땅 차이입니다.

이것은 러일전쟁, 1차 2차 세계전에서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일본 도고가 이순신의 전법을 배워 써먹었고,
1차 대전에서 독일군 기관총이 X형 배치를 한 것이 유명합니다.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0) 이토렌트 07-19 3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9
182 [영상]  유니클로 웜팬츠 남궁민 풀버전 소리O (10) 이무송대관 12:58 4 3716
181 [영상]  목탁 비트와 서구 문명의 만남 소리O (6) 이무송대관 11:18 1 2636
180 [영상]  열화상 순간포착 뜨거운 공기 ㅋㅋ (2) ke23w3t5 08:32 1 5186
179 [영상]  혹시 입으로 해줄 수 있어 ?.swf 소리O (7) wiseguy 08:26 8 4824
178 [영상]  포트리스 초고수 소리O (26) 김사월 08:21 2 5194
177 [영상]  발이 젖는게 싫은 냥이 소리O (6) Nihonbas 07:34 8 2728
176 [영상]  누구나 욕이 저절로 나오는 순간... (6) vandit 05:12 6 5259
175 [영상]  [Live] 이승환 - " 내게만 일어나는 일 " (마스터 中) 소리O (1) 0소금인형0 02:57 3 1104
174 [영상]  술취한 여동생 소리O (8) 그까이꺼뭐라… 00:56 4 5746
173 [영상]  일본 라우드니스 기억하시나요 소리O (9) What더 11-21 6 3158
172 [영상]  너 냄시나. (4) 찌져저 11-21 2 5284
171 [영상]  우리나라 스님들이 연주하는 대북 연주 영상.avi (5) 골든스테이트 11-21 3 2509
170 [영상]  휘트니 휴스턴이랑 싱크로율 높은 가수 Glennis Grace [Run to you] (6) 가누 11-21 3 2086
169 [영상]  마카오 그랑프리 다중추돌 사고 소리O (1) 하나자와사부… 11-21 2 2872
168 [영상]  절대 못 올라가는 계단.avi 소리O (8) 봉스구락부 11-21 5 2953
167 [영상]  우리나라 북 연주와 일본의 북 연주 영상.avi (6) 골든스테이트 11-21 1 3080
166 [영상]  뒤늦게 울나라에 유행하려는 춤?? 소리O (12) 손담비 11-21 1 4174
165 [영상]  노주현 레전드 소리O (1) 이무송대관 11-21 1 3808
164 [영상]  지스타 배그 공식대회에 나온 모스부호 (8) M13A1Rx4 11-21 2 7561
163 [영상]  미국 블랙프라이데이 영상 (1) ferryj 11-21 1 5223
162 [영상]  편의점에서 만난 진상 손님 고양이 소리O (4) 피어삼 11-21 7 3355
161 [영상]  런닝맨~ 콧구멍에 혀!! 소리O (2) 桃谷エリカ 11-21 0 4373
160 [영상]  맨인블박~! 달리는 화약고!! 소리O (4) 桃谷エリカ 11-21 3 3320
159 [영상]  깜놀 모음 소리O 김사월 11-21 0 1834
158 [영상]  꼭 가지고 갈거야~~ 소리O (1) Nihonbas 11-21 1 2318
157 [영상]  서양 여성의 당당한 반페미니즘 선언 (5) 숲속왕자 11-21 17 6528
156 [영상]  기초 일본어 총정리 소리O (40) 지혜의나무 11-20 21 3824
155 [영상]  SNL코리아 GTA군대2 소리O (4) 복도야지 11-20 10 3747
154 [영상]  ASMR 가을 나뭇잎 바스락 바스락 밝는소리 (1) 꿈냥이 11-20 3 1771
153 [영상]  어디선가 들어본 적 있는 일본어 Best 5 소리O (11) 지혜의나무 11-20 0 4630
 1  2  3  4  5  6  7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