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성 시인이 ‘성폭행’ 혐의를 벗은 뒤 겪은 일 ,,,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박진성 시인이 ‘성폭행’ 혐의를 벗은 뒤 겪은 일 ,,,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04-17 (화) 11:17 조회 : 4761

      




박진성 시인은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여성으로부터 허위 펀딩을 받았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박 시인은 지난달 26일 산문집 ‘이후의 삶’ 텀블벅( tumblbug ) 펀딩을 시작했다.

2016년 11월 출간하려다 좌절한 원고들을 모아 다시 산문집 발간에 도전한 것이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부족한 점이 많지만 꼼꼼하게 준비했다”면서 “염치 불구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적었다.





그의 주장에 따르면 16일 조금 수상한 펀딩이 들어왔다. 1000만원이라는 거금이었다.

그는 이 돈을 ‘허위 펀딩’이라고 주장했다.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발한 뒤 무고 및 허위사실유포 처분을 받은 여성의 ‘만행’이라는 것이다.


‘텀블벅 펀딩’은 예술·문화 컨텐츠를 중점으로 다룬다.

일정 기간을 설정한 뒤 그 안에 목표 금액을 달성해야만 후원된 금액을 이체해 창작자에게 전해주는 시스템이다.

즉, 1000만원을 후원하겠다는 의사를 표현해놓고 투자금을 이체하지 않고 회수할 경우 펀딩 자체가 무산돼 버리는 것이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 무고 및 허위사실유포 범죄자가 무려 1000만원을 후원해주셨다”면서 “ 물론 후결제라는 걸 이용한 허위 펀딩”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 무고로 한 사람 인생 조져놓고 펀딩도 망치려는 수작”이라면서 “ 인간의 끝이 어디까지인지 정말 궁금하다”고 토로했다.


박 시인은 2016년 작가 지망생 2명을 성폭행했다는 폭로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후 1년간의 법정 공방 끝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그를 무고한 여성들에게 내려진 처벌은 기소유예와 벌금 30만원이 전부였지만, 오명은 벗을 수 있었다. 허위 펀딩은 이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1000만원 후원자와 대화한 카톡 내용도 공개했다.


박 시인은 먼저 1000만원을 후원한 경위를 묻어본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자 후원자는 “굳이 후원자에게 따로 연락한 이유가 뭐냐”면서 “책에나 신경쓰라”고 다소 날카롭게 대답을 이어 나간다.


이어 그가 “속은 척 해주니 재밌냐?”고 묻자 후원자는 “불쾌하다. 단순 궁금증을 갖고 구매를 하려고 한 것인데 그게 이상한 것이냐. 펀딩 취소하겠다”고 답했다.



박진성 시인. 뉴시스


한편 박 시인은 고은 시인이 성추행 논란이 불거졌을 당시 “고은 시인 성추행 사실을 직접 목격했다”며 최영미 시인의 증언에 힘을 실어 준 인물이다.

그는 “고은 시인의 진정한 사과를 바란다”면서 “제발 사과하라”고 당부한 바 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05&aid=0001089507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yohj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高木正雄 2018-04-17 (화) 11:33
메갈룸은 뭐라고 쉴드쳐줄까나
현준사랑해 2018-04-17 (화) 11:41
뉴스룸 거른지 오래
rntaos 2018-04-17 (화) 11:44
새누리 의원 같은 여자를 만나셨네.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1
104753 [영상]  심장 맛사지로 살아난 다람쥐 소리O (3) Runari 12:19 2 569
104752 [유머]  류현진 현재 상황.jpg (7) 스샷첨부 일검혈화 12:18 4 1409
104751 [기타]  택배기사 사이다 썰 (5) 스샷첨부 無答 12:15 6 1194
104750 [사회]  남경필이 보는 문재인 정권 (14) 스샷첨부 Talia12 12:15 0 963
104749 [유머]  김밥 먹는 어벤져스 (5) Z9소년 12:14 1 1138
104748 [유머]  문이 3개인 3도어 버스 (5) David™ 12:07 1 1668
104747 [사회]  자칭 열성 민주당 지지자가 하는 짓... (8) 스샷첨부 belcowin 12:01 0 1585
104746 [엽기]  중국 맛집 레전드 (6) 스샷첨부 Talia12 11:58 1 2752
104745 [유머]  신랑 신부 입장~! (1) 스샷첨부 선별 11:54 1 2221
104744 [유머]  다산의 억울함 호소 방법 ㅋ (21) 스샷첨부 하데스13 11:52 1 2828
104743 [유머]  유부남 들의 카톡 모음 (5) 스샷첨부 하데스13 11:50 3 2824
104742 [엽기]  여성단체 근황 (19) 스샷첨부 하데스13 11:44 6 2995
104741 [사회]  보수단체들 “평화협정 반대” … 백악관앞 시위 (25) 스샷첨부 햇사나무 11:29 0 2210
104740 [엽기]  하앗트호텔 직원 해고 사유. (20) 스샷첨부 하데스13 11:29 7 4381
104739 [유머]  스크린 독점이 없었던 과거의 상영시간표 (9) 스샷첨부 베­베 11:19 4 4137
104738 [유머]  말이 안통하는 외국 식당에서 변기가 막힘.jpg (9) 스샷첨부 아론다이트 11:12 7 4100
104737 [유머]  키잡하는 마녀 만화.manhwa (7) 스샷첨부 선별 11:11 5 3396
104736 [유머]  외국인 : 서울에서 꼭 들려야 하는 곳이 어디예요? (1) 스샷첨부 선별 11:10 2 3234
104735 [유머]  남자들의 유언순위 (5) 스샷첨부 선별 11:07 3 4292
104734 [기타]  세기의 천재 수준.jpg (9) 스샷첨부 차트박사 11:07 3 5151
104733 [공포]  중국에서 어제 일어난 사고.gif (14) 스샷첨부 차트박사 11:06 4 4926
104732 [유머]  파크라이 유저가 게임을 접은 이유 (8) 스샷첨부 선별 11:01 4 4540
104731 [사회]  안쓰러운 자위당 (32) 스샷첨부 사니다 10:52 0 4338
104730 [기타]  한국 사망재해 발생현황 (13) 스샷첨부 Baitoru 10:51 5 4040
104729 [사회]  안철수후보 공식포스터 때문에 난리난 안철수블로그 (20)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10:48 0 3722
104728 [영상]  일본의 안흔한 드러머 (2) 스샷첨부 허모니 10:41 3 4312
104727 [사회]  "어? 이게 아닌데" 바른미래당 투표 조작 (1)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10:39 0 3744
104726 [기타]  화상 환자들이 겪는 고통 (8) 스샷첨부 햇사나무 10:34 3 4139
104725 [유머]  무한도전 작가의 전설의 무아지경 댄스 (6) 스샷첨부 움짤러 10:30 5 5245
104724 [엽기]  편의점 포인트 횡령하다가 걸린 디시인.jpg (14) 스샷첨부 노랑노을 10:26 2 495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