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1987 박종철열사가 죽음으로 지킨 선배 박종운은 누구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영화 1987 박종철열사가 죽음으로 지킨 선배 박종운은 누구

[시사게시판]
글쓴이 : 수기2015 날짜 : 2018-01-13 (토) 08:34 조회 : 971
영화 ‘1987’이 흥행을 일으키면서 영화 속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의 고(故)박종철과 그의 선배 박종운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11.jpg

              ▲ 경찰의 고문에 숨을 거둔 고(故) 박종철 열사. 서울신문 DB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은 전두환 정권 말기인 1987년 1월 14일 당시 서울대 언어학과  학생회장 이던 박종철 열사가 불법 체포돼 치안본부의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조사를 받다가 수사관들에게 고문·폭행을 당해 사망한 사건이다.

박종철 열사는 서울대에 재학 중이던 1987년 1월 13일 자신의  하숙집 에서 치안본부 대공분실 수사관에게 연행됐다. 경찰이 ‘민주화추진위원회사건‘ 관련 수배자인 박종운의  소재 를 파악하기 위해 그 후배인 박종철 열사를 체포한 것이다.  

‘박종운이 어디 있느냐’는 심문에 박종철은 선배의 소재를 발설하지 않고 갖은 고문을 견디다 죽음에 이르렀다.

선배 박종운은 2000년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에서 제16대 한나라당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 2008년 제18대 국회의원선거까지 세 번 도전해 낙선한 바 있다.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 당시 연세 대학 교 총학생회장으로써 군부독재 반대 시위를 이끈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박종운에 대해 “민주화 운동을 했던 분들이 정당을 선택해서 정치활동을 펼치는 것에 대해 변절이라고 하고 싶지는 않다”면서도 “박종운이 그 당을 선택해서 갔을 때 박종철씨 유가족이 받은 상처가 너무 컸다. 

내 아들을 죽인 사람들과 같은 진영으로 갔다는 생각 때문에 너무 힘들어했다”고 말했다.

22.jpg

            ▲ 한나라당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한 박종운씨 선거 공보물

우 대표는 “박종운, 우상호 같은 사람들은 선택의 자유가 없다. (누군가의) 죽음을 안고 살아야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박)종운이는 종철이를 생각하면 정치를 안 하든가, 다른 일을 하는 게 좋지 않았을까”라는 생각을 밝혔다

대한민국이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로운 사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수기2015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belcowin 2018-01-13 (토) 08:48
좌에서 우로 간 물건들이 더 더럽다고 하더군요.
일본 헌병보다 친일 앞잽이가 더 악랄한 것 처럼...
ex. 혼수상태...
     
       
구름에달가듯 2018-01-13 (토) 10:12
ex2. 관등문수...
cleankor 2018-01-13 (토) 09:00
박종운......드라마 대사 처럼.....X팔........누가 지켜주라고 했냐고.....하고 있지는 않을까....
그렇지 않고서야...
샤방이 2018-01-13 (토) 09:14
저 사례와 같은 대표적 인간이 자위매국당 김*수죠.
운동권출신으로 정계입문후 503적폐잔당 홍위병 역을 자처했죠.
진성변절자.
에혀~
천하나 2018-01-13 (토) 09:46
김문수 보면 답 없던데요. 어쩌다 이렇게 됐는지 신기함.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가상화폐 관련 게시물은 시사게시판에 작성바랍니다. 이토렌트 01-14 3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5
86944 [일반]  [뉴스공장] 노르가즘 - 나경원, 평창올림픽 부분 빤쭈 15:51 0 63
86943 [뉴스]  류여해 "홍준표가 존엄권 침해"…인권위에 진정 .. (4) yohji 15:48 0 95
86942 [뉴스]  박범계 “사법부 사찰, 국정농단 이상의 헌법유린” (1) 잉그라맨 15:47 2 63
86941 [일반]  중소기업TV로 사려고 하는데요. (9) 라비쉬 15:41 0 262
86940 [일반]  움짤 잘 올라가는지 확인 부탁드려욤 (3) 빌더122 15:40 0 98
86939 [잡담]  펜션 이름 추천 좀 해주세요. (12) 3qf232 15:39 0 133
86938 [잡담]  sk에서 노트8 바꿔준다는 전화가 왔는데 (9) 빙수팥 15:37 0 246
86937 [고민]  나경원 이 씨발년아 (13) 쿠덜덜 15:34 19 834
86936 [일반]  gif 마음대로 올릴 수 있는 사이트 없나요? (2) 빌더122 15:31 0 142
86935 [잡담]  시급이 올라서 좋긴 좋은데 (6) 루이스22 15:30 0 320
86934 [잡담]  길가다 골목길에서 자동차에 팔을 부딪쳤는데 (11) 배고파밥해줘 15:26 1 456
86933 [잡담]  군필자들 꼰대 정신 (14) 김훈000 15:23 2 509
86932 [잡담]  손목시계 약 어떻게 바꾸시나요? (13) 잉꼬망꼬 15:20 0 280
86931 [일반]  자소서 쓸때... (5) †와룡 15:18 0 192
86930 [일반]  [단독] '남경필표 행복주택' 따복하우스…특정업체 '특혜' 의혹 (9) 벵에돔 15:16 7 415
86929 [잡담]  마눌의 겨울에만 발생하는 피부병 (3) 우비11 15:12 0 553
86928 [도움]  피규어 마블 시리즈 모으시는분? (S.h.figuarts) (1) 10X10 15:07 0 315
86927 [뻘글]  정현 후원사 쟁탈전도 엄청 뜨겁겠네요 ㄷㄷㄷㄷㄷ (3) 히말라야산맥 15:07 2 542
86926 [일반]  남북이 평화롭게 지내게 될까봐 불안한 적폐들.... (26) belcowin 15:05 13 420
86925 [일반]  정현이 4강에서 상대할 선수는...... (3) Valmont 15:04 1 590
86924 [일반]  누굴 응원해야할까요..? (10) 원형지정 14:50 3 596
86923 [뉴스]  댓글알바' 검색하면.. "월수익 120만원" 광고 버젓이 (3) 잉그라맨 14:46 10 670
86922 [일반]  담배끊은지 1년 10개월 전자담배가 피고싶네요. (22) 불타는떡볶이 14:43 1 372
86921 [일반]  아이폰 통화시 주변소음 제거 기능 없나요?? (6) 정상을향한독… 14:40 0 243
86920 [일반]  광고가 덮어버리는현상(엣지사용) (4) 이미지첨부 젭프리 14:40 0 489
86919 [음식]  여자친구와 대낮부터 시작합니다 (25) 이미지첨부 이은주샘 14:39 6 1289
86918 [뻘글]  머리 속이 하~~~얘지는 듯한 기분.... (4) 무리모두 14:37 0 324
86917 [일반]  날이 춥긴 춥나 보군요. Rachae 14:34 0 154
86916 [뉴스]  문재인 정권의 지지도가 급락했습니다. (115) Dunne 14:30 10 1558
86915 [방송]  PD수첩 1140화 국정원과 가짜보수 (1) 새날 14:28 3 25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