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1987 박종철열사가 죽음으로 지킨 선배 박종운은 누구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영화 1987 박종철열사가 죽음으로 지킨 선배 박종운은 누구

[시사게시판]
글쓴이 : 수기2015 날짜 : 2018-01-13 (토) 08:34 조회 : 1001
영화 ‘1987’이 흥행을 일으키면서 영화 속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의 고(故)박종철과 그의 선배 박종운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11.jpg

              ▲ 경찰의 고문에 숨을 거둔 고(故) 박종철 열사. 서울신문 DB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은 전두환 정권 말기인 1987년 1월 14일 당시 서울대 언어학과  학생회장 이던 박종철 열사가 불법 체포돼 치안본부의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조사를 받다가 수사관들에게 고문·폭행을 당해 사망한 사건이다.

박종철 열사는 서울대에 재학 중이던 1987년 1월 13일 자신의  하숙집 에서 치안본부 대공분실 수사관에게 연행됐다. 경찰이 ‘민주화추진위원회사건‘ 관련 수배자인 박종운의  소재 를 파악하기 위해 그 후배인 박종철 열사를 체포한 것이다.  

‘박종운이 어디 있느냐’는 심문에 박종철은 선배의 소재를 발설하지 않고 갖은 고문을 견디다 죽음에 이르렀다.

선배 박종운은 2000년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에서 제16대 한나라당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 2008년 제18대 국회의원선거까지 세 번 도전해 낙선한 바 있다.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 당시 연세 대학 교 총학생회장으로써 군부독재 반대 시위를 이끈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박종운에 대해 “민주화 운동을 했던 분들이 정당을 선택해서 정치활동을 펼치는 것에 대해 변절이라고 하고 싶지는 않다”면서도 “박종운이 그 당을 선택해서 갔을 때 박종철씨 유가족이 받은 상처가 너무 컸다. 

내 아들을 죽인 사람들과 같은 진영으로 갔다는 생각 때문에 너무 힘들어했다”고 말했다.

22.jpg

            ▲ 한나라당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한 박종운씨 선거 공보물

우 대표는 “박종운, 우상호 같은 사람들은 선택의 자유가 없다. (누군가의) 죽음을 안고 살아야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박)종운이는 종철이를 생각하면 정치를 안 하든가, 다른 일을 하는 게 좋지 않았을까”라는 생각을 밝혔다

대한민국이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로운 사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belcowin 2018-01-13 (토) 08:48
좌에서 우로 간 물건들이 더 더럽다고 하더군요.
일본 헌병보다 친일 앞잽이가 더 악랄한 것 처럼...
ex. 혼수상태...
     
       
구름에달가듯 2018-01-13 (토) 10:12
ex2. 관등문수...
cleankor 2018-01-13 (토) 09:00
박종운......드라마 대사 처럼.....X팔........누가 지켜주라고 했냐고.....하고 있지는 않을까....
그렇지 않고서야...
샤방이 2018-01-13 (토) 09:14
저 사례와 같은 대표적 인간이 자위매국당 김*수죠.
운동권출신으로 정계입문후 503적폐잔당 홍위병 역을 자처했죠.
진성변절자.
에혀~
천하나 2018-01-13 (토) 09:46
김문수 보면 답 없던데요. 어쩌다 이렇게 됐는지 신기함.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11) 이미지첨부 이토렌트 11:28 1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6
131696 [일반]  남북 정상, '도보다리'까지 산책하며 담소나눈다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1:56 0 4
131695 [뻘글]  진짜 문제는 약탈자본주의라고 생각함 덩더꿍쿵더쿵 11:52 0 74
131694 [뻘글]  포토샵 늘리기 줄이기 (1) 이미지첨부 친절한석이 11:50 2 124
131693 [뉴스]  [남북정상회담]공식수행원 확정…외교·국방라인도 포함 최고사기꾼 11:50 0 65
131692 [뉴스]  2018 남북정상회담 일정 브리핑 맘보2 11:44 2 145
131691 [잡담]  정의당 과 교집합 (1) 박컴 11:42 0 163
131690 [일반]  차기 대통령은 임종석으로 결정했습니다 (20) 깝조권 11:39 2 491
131689 [잡담]  냄비에 계란찜 끓였는데 (9) 대단한곳 11:36 0 298
131688 [단문]  PK사람이 보는 이번 선거 (8) 이미지첨부 디스한갑 11:32 5 417
131687 [뉴스]  AI·구제역 잡히나...이동제한 '해제', 위기단계 '하향' 최고사기꾼 11:31 0 43
131686 [일반]  (ㅇㅈㅇ툰) 카툰을 재활용 해봤습니다. (3) 이미지첨부 크례이티브 11:31 2 192
131685 [잡담]  한국전쟁 휴전 협정 체결일이 부여풍 11:29 0 189
131684 [뉴스]  '태극기 집회'서 깃봉으로 시민 폭행한 4명 입건 (8) 이미지첨부 yohji 11:29 5 297
131683 [일반]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11) 이미지첨부 이토렌트 11:28 10 177
131682 [일반]  이디야카피가 땅콩꺼였군요 (9) 8블리즈♡ 11:26 0 426
131681 [일반]  코덱 압축 관련해서 헷갈리는 게 있는데요 ㅠ (2) 조용한하늘 11:19 0 97
131680 [뻘글]  슬슬 뱀나올때군여 (18) 소리없는헌신 11:19 1 254
131679 [일반]  색맹 또는 색약인데 1종보통운전면허 가지고 계신분 있나요? (10) samanko 11:14 1 204
131678 [뉴스]  검찰, 경공모 8억 용처 확인.."정치권 유입 없어" (2) 피부왕통키 11:14 4 240
131677 [뉴스]  1분기 경제성장률 1.1% (1) 이미지첨부 최고사기꾼 11:14 2 220
131676 [잡담]  도매 고기 티몬이 조금 더 싸네요~ (11) 이미지첨부 바람의명 11:13 0 298
131675 [일반]  남북정상회담에서 아베 뒤집어지는 이벤트 백두텨 11:12 1 305
131674 [잡담]  민주당, 고양시장 최성 컷오프, 성남시장 은수미 단수공천. (5) 파지올리 11:11 0 275
131673 [인증]  LG폰 6개 ...를 10년된 디카로 찍은 사진 유 이미지첨부 본후리 11:10 3 366
131672 [뉴스]  [단독]GM ‘미래차’ 한국서 안 만든다 (3) 최고사기꾼 11:08 0 291
131671 [뉴스]  자유당 "수습기자의 가벼운 실수" TV조선 '응원' (12) 김씨5 11:07 2 489
131670 [일반]  미니스톱 딸기 에이드 (7) 애착가방 11:06 1 259
131669 [뉴스]  [정상회담 D-1] 정상회담 '베테랑' 서훈·조명균, 이번엔 어떤 역할 경비실 10:59 0 84
131668 [뉴스]  [정상회담 D-1] 역사적 회담 앞둔 靑…긴장 태세 유지 천사의눈빛 10:55 1 95
131667 [인증]  [자랑주의] 게임하다가 이벤트에 당첨되었어요! (12) 시그넘 10:53 1 38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