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선 공개, 한국에선 비밀... 삼성의 두 얼굴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미국에선 공개, 한국에선 비밀... 삼성의 두 얼굴

[시사게시판]
글쓴이 : 뭐라예 날짜 : 2018-04-17 (화) 10:25 조회 : 964


미국에선 공개, 한국에선 비밀... 삼성의 두 얼굴
(2014.12.9)



삼성전자가 영업비밀이란 이유로 국내 반도체 공장의 유해화학물질 정보는 비공개하면서 미국 현지 삼성 반도체 공장의 유해화학물질 정보는 지역 주민의 알권리 충족 차원에서 공개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뉴스타파 취재진은 미국 텍사스 주정부를 상대로 텍사스 오스틴에 위치한 삼성 반도체 공장의 유해화학물질 관련 정보공개를 요청했다. 텍사스 주정부는 며칠 지나지 않아 유해화학물질의 전산화 작업이 완료된 2005년 이후부터 2012년까지의 관련 정보를 뉴스타파에 보내왔다.

텍사스주 ‘지역사회 알 권리법’에 따르면 미국 환경청이 정한 기준치 이상의 유해화학물질을 보관하고 있는 기업은 이에 대한 정보를 소방서 등 비상대응기관에 매년 제출해야 한다. 이 법은 일반 시민들이 관련 자료를 요청할 경우에도 해당 정보를 공개하도록 명시하고 있다.


2014120903_01


삼성 오스틴 반도체 공장이 현지 당국에 매년 제출한 화학물질 관련 보고서에는 사업장에서 사용, 관리하고 있는 화학물질의 이름, 고유번호, 구성 성분, 보유량 등이 기록돼 있다. 유출, 폭발 등 화학물질 사고 발생 시 신속하고 효과적인 대응를 위해 보관 장소까지 표시하고 있다.

2012년 보고서를 보면 삼성 오스틴 사업장에 기준치 이상으로 보관돼 있는 56종의 유해화학물질 관련 정보가 기재돼 있다. 국내에서 여러 차례 누출 사고가 발생해 유독성이 익히 알려져 있는 불산의 경우 오스틴 공장에 320파운드 (약 145kg)가 있으며, 보관 장소와 불산의 인체 유해성 관련 정보도 명시돼 있다.

미국 현지 공장 인근 주민들이 화학물질에 대한 위험을 사전에 인지하고 대처할 수 있도록 알권리를 보장해주고 있는 것이다.



▲ 삼성 오스틴 반도체 공장이 현지 당국에 매년 제출한 화학물질 관련 보고서
▲ 삼성 오스틴 반도체 공장이 현지 당국에 매년 제출한 화학물질 관련 보고서


그러나 뉴스타파가 반올림(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을 통해 입수한 삼성 디스플레이의 아산 사업장 안전 보건 진단 보고서를 보면 삼성은 안전검사 실시 현황, 유해 및 위험 요인 관리 상황 등 사실상 공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평가할 수 있는 내용 대부분을 영업비밀로 분류해 비공개 처리했다. 심지어 보호구 지급과 착용 여부, 최근 3년 간 재해발생 현황까지도 영업비밀로 처리했다.


2014120903_03


그러나 과연 해당 정보가 영업 비밀로 보호해야 할 성질인지, 기업이 무분별하게 영업비밀을 명분으로 시민들이 알아야 할 정보를 감추고 있는 것은 아닌지 판단해야 할 정부는 기업 눈치 보기에 급급한 모습이다.

지난해 환경부가 정의당 심상정 의원에게 제출한 화학물질 유통량 조사 자료를 보면 반도체를 생산하는 삼성전자 기흥공장은 사업장에서 취급하는 화학물질을 영업비밀이라며 정보 보호 요청한 것으로 나타난다. 일반 시민은 물론 국회의원도 관련 정보를 볼 수 없다는 뜻이다.

자국민의 알 권리는 ‘영업비밀’이라며 무시하고 미국 국민들에게는 관련 정보를 공개하는 삼성의 모순된 주장을 우리 정부는 아무런 문제 제기 없이 수용하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정부가 대기업의 영업비밀을 기업 입맛대로 폭넓게 인정하면서, 삼성전자 공장에서 일하다 희귀병에 걸려 직업병 산재 소송을 벌이는 노동자들의 알권리도 가로막히고 있다. 자신이 어떤 화학물질에 노출돼 병이 들었는지 알 길이 없는 노동자들이 자신의 질병과 작업환경의 연관성을 스스로 증명해 내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는 뉴스타파에 보낸 서면 답변을 통해 경쟁이 치열한 반도체 산업의 경우 “설계, 재료, 장비, 인력 운영” 등 대부분이 영업비밀에 해당된다고 주장했다. 삼성전자는 또 위험물질에 대한 정보를 의도적으로 숨기는 것은 아니라며 직원들의 건강이 “경영의 제 1 원칙”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국내 최대 기업인 삼성이 미국 노동자와 시민을 위해서는 공개하는 자료를 자국민에게는 영업비밀이라고 주장하는 이중적 태도가 드러나면서 삼성이 ‘영업비밀’이라는 규정을 이용해 자국민의 알 권리를 침해하는 게 아니냐는 비판을 면하기 어렵게 됐다.


뭐라예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PT민군 2018-04-17 (화) 10:28
삼성이야 자국민을 개호구로 알죠. 미국에서도 당연 쪽도 못쓰지만요.
i조아 2018-04-17 (화) 10:33
배고픈길동이 2018-04-17 (화) 10:33
한국에서는 저래도 되니깐....
낙원의Moon 2018-04-17 (화) 10:35
국민들이 희생해서 대기업다 키워놨더니 국민들엿이나 먹이고 ㅉㅉ
     
       
각두기 2018-04-17 (화) 10:46
국민들이 희생해서 x
국민들을 희생시켜서 o
클로이모레츠… 2018-04-17 (화) 10:35
우리나라 개 쓰래기 기업들 진짜 좀 혁명이 필요하다 개돼지 취급 언제 까지 할래 이 쓰래기들아 ㅡㅡ
애착가방 2018-04-17 (화) 10:40
미친 ㅋㅋㅋㅋㅋ어이가  없더
초보미 2018-04-17 (화) 11:31
이재앙이 하고 싶은거 다해.
필소구트 2018-04-17 (화) 11:51
국민들은 참 불쌍타. 삼성 돈 좀 벌어온다고 국민들 인질로 잡이두는 격.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6
131578 [잡담]  자유당이 네이버 수사촉구 했는데 데자뷰가 보이네요. 꿈꾸는순수 01:32 0 49
131577 [일반]  인터넷에서 헌팅을 당했네요 ㅋ (1) CivilWar 01:32 0 53
131576 [일반]  음... 첫차를 사야하는데고민이네요 (1) 위현 01:31 0 36
131575 [일반]  발찧는건 왤캐 아플까요? 진세하 01:30 0 17
131574 [잡담]  요즘 눈이 영 말을 안듣네요 cainox 01:29 0 29
131573 [일반]  프랑스 막판 중재에도 이란 핵합의 운명 '불투명'(종합) 이미지첨부 전사abj 01:25 0 59
131572 [일반]  김사랑, 이탈리아 여행 중 추락사고…현재 응급 치료 중 (2) 소주에홈런볼 01:20 0 311
131571 [일반]  총각의늦은저녁 (7)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1:11 2 338
131570 [일반]  오늘 스위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 이미지첨부 갓유리 01:08 0 354
131569 [일반]  포털 카페마다 일베들이 득시글.... (21) 이미지첨부 imgen 01:01 2 329
131568 [일반]  환자 음방 vs 젖눈새 음방 (5) 아치미슬 00:58 1 144
131567 [잡담]  내일은 연차입니다!! (2) 굿모닝입니다 00:57 0 104
131566 [잡담]  차단튀 할 거면 댓글은 왜 다는건지 (6) 메시아 00:56 0 107
131565 [뉴스]  김문수 선거운동도 ‘올드보이’ (6) 나우컴미 00:52 0 320
131564 [일반]  tv조선 경찰 압수수색을 거부??? (13) 시시손손 00:41 3 393
131563 [일반]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관객수 (9) 슈퍼스타촤 00:39 1 473
131562 [일반]  환자 음방 04 26 (1) 메O그 00:37 2 76
131561 [일반]  시그널 일본판 3회 봤는데요. 오말우왕자 00:35 0 330
131560 [일반]  잊지 못해 너를 있잖아...아직도 눈물 흘리며 널 생각해 (6)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0:33 1 179
131559 [일반]  언론이 이미 자본에 잠식이 되었는데 어떻게 하면 바뀔수가 있을까요??? (9) 꼬리치레 00:32 0 178
131558 [잡담]  한겨례의 민낯... (21) 이미지첨부 목장지기 00:20 13 881
131557 [일반]  방에 손님이 오셨는데 (4)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00:19 2 440
131556 [일반]  혹시 포인트받는 첫게시글쓰기는 (2) 애성이재비 00:17 0 95
131555 [일반]  ‘적폐 킬러’의 ‘쉴드 방송’ (11) 해적좀비 00:15 1 399
131554 [잡담]  지금 추적 60분 보는 중......ㅎ 하얀손™ 00:10 1 237
131553 [잡담]  드루킹 관련 야 3당은 출구전략이 문제일 듯요. (7) 파지올리 00:10 2 270
131552 [일반]  김정은이 판문점 그 분계선 넘을때 (3) 소총3자세 00:09 0 333
131551 [일반]  북한이 관광문 열어주면 남한에서 많이들 갈까요 ? (13) 시원한바람 00:05 0 351
131550 [잡담]  드디어 꽃가루 알레르기인데.. 꽃가루 알레르기도 경보 한다고 하지 않았던가요? donn 00:05 0 44
131549 [일반]  챔스보고싶은데 벌써 잠오네요 (2) 진세하 00:05 0 1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