턱걸이를 대략 1년 가까이 했는데 상체운동치고는 좋은 거 같습니다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운동]

턱걸이를 대략 1년 가까이 했는데 상체운동치고는 좋은 거 같습니다

 
글쓴이 : 내가내가최고… 날짜 : 2018-02-10 (토) 22:35 조회 : 1673   

정확하게 11개월을 꾸준히 했습니다. 제가 2017년 3월 13일부터 시작했거든요. 매일매일 블로그에 턱걸이 횟수를 적으면서

기록을 남겼는데 대충 정리하면 총 기간이 330일 이고 운동 안 한 날짜가 30일 정도입니다.

순수 운동날짜는 300일 정도입니다. 총 15,000회를 살짝 넘게 했는데 환산하면 300일 기준 평균 50회 정도입니다.

제가 시작할 때 한 가지 세운 기준이 턱걸이를 하는 날엔 최소 10회는 하자는 것이었습니다.

야근하고 늦게 들어올 때도 있고 회식이나 모임이 있는 날도 있고 무수한 경우의 수가 있잖아요.

그래서 꾸준히 운동하기가 정말 어렵기 때문에 턱걸이를 하는 날엔 그래도 단 10회 만이라도 하자는 기준을 세웠습니다.

그 기준은 잘 지켜졌습니다. 최고 기록은 24회입니다. 목표는 25회인데 20회를 넘어서부터는 횟수를 1개 더 하기가 굉장히

어렵더라고요. 처음 할 때는 역시 날개죽지라고 하지요. 삼두근하고 그 밑에 있는 말 그대로 날개죽지 부분이 굉장히 뻐근하고

근육통이 심하더라고요. 반복되면서 지금은  근육통 이런 건 전혀 없고 그냥 좀 빡빡한 느낌입니다. 그냥 속살이 들어찬

빡빡한 그런 느낌말입니다. 턱걸이를 하면서 가장 큰 변화는 가슴입니다. 보통 가슴 운동이라면 벤치프레스나 푸샵인데

턱걸이를 하면서 가장 큰 변화는 가슴이더라고요. 가장 큰 변화였습니다. 팔이 매우 얇습니다. 처음엔 턱걸이가 도움이 될까

싶었는데 손목이나 팔을 굵게 하는 건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더라고요. 골격 자체가 얇기 때문에 팔 근육앤 거의 변화가 없었습니다.

다만 전완근에 힘을 주면 역시 빡빡한 느낌은 아주 좋습니다. 속살이 꽉꽉 들어찬 그런 느낌이 아주 좋습니다.

그런데 눈으로 보면 그냥 얇아서 보기가 별로입니다. 팔 굵기는 사실상 지금은 포기를 했고요.

전체적으로 상체운동치고는 상당히 좋다고 생각됩니다. 승모근도 빡빡한 느낌도 좋고 가슴도 그렇고 삼두근이나 날개죽지 부분도

빡빡한 느낌이 좋습니다. 상체 전반적인 빡빡한 느낌이 제법 괜찮습니다.


보충제 얘기를 잠깐 해보면 제가 2017년 05월부터 꾸준히 단백질 보충제만 먹었습니다. 이건 왜 먹었느냐하면

그냥 영양보충제 개념으로 먹었더랬습니다. 턱걸이 50회 정도로 보충제를 먹을 운동량은 절대 아니죠.

다만 삼시세끼 꼬박 잘 챙겨 먹기 어렵기 때문에 그냥 영양제 삼아서 먹었는데 이건 꾸준히 먹을려고 합니다.

우리가 일어나서 이를 닦고 세수를 하듯이 일상생활처럼 말이죠. 그냥 하루에 1스푼씩 하루에 30g 의 단백질을 보충할려고 합니다.

처음엔 게이너도 좀 알아봤는데 이건 체중을 증가시키기 위함이었는데 게이너에 말토덱스트린이 안 들어간 제품이 없더라고요.

게이너엔 거의 모든 제품에 말토덱스트린이 들어가서 이후 게이너는 쳐다보지도 않았습니다. 무척 몸에 해로운 성분이라서 말입니다.

미숫가루를 먹어볼 생각도  했지만 단백질 보충제만 꼬박 잘 챙겨먹는 것도 상당히 큰 일이더라고요. 처음엔 다들 열정이 있어서

잘 챙겨먹겠지만 점차 시간이 지나면서 열정이 식어버리기 때문에 포기하게 되는 경우가 부지기수지요.

그래서 그냥 단백질 보충제만 그냥 잘 챙겨먹기로 했습니다. 몸에 어떤 변화를 준다는 느낌은 못 받았고요.

10만원짜리 한 통 사면 2개월은 먹습니다. 한달에 5만원씩 들어가는데 돈 아깝다는 생각은 안 듭니다.

보통 운동 열심히 안 하고 보충제 먹는다고 하면 돈 낭비라는 댓글이 많은데 술 마시고 담배 피우는 돈은 안 아깝고

보충제 먹는 돈은 아까운지 반박을 해봅니다. 운동을 안 해도 현대인들이 잘 챙겨 먹기 쉽지 않은 환경이기 때문에

보충제를 먹어도 전 좋다고 생각을 합니다.


제가 나름 11개월을 꾸준히 했다고 생각이 드는데 하루에 단 10회를 하는 것도 정말 귀찮구나 하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는 겁니다.

일 하고 지쳐서 다운될 때도 있고 너무 더워서 힘들 때도 있고 너무 추워서 귀찮고 회식이다 야근이다 모임이다 기타등등

온갖 이런저런 환경에 시달리면서 꾸준함을 유지하기가 정말 힘들구나 하는 것이었습니다. 새벽 1시나 2시 이럴 때는 정말

딱 10회만 하는 거죠. 기력도 없고 열정도 없고 그냥 아무런 생각없이 10회만 하고 마는 거죠.

근데 아무런 생각없이 하는 그 10회가 무척 중요하더라고요. 제일 귀찮고 힘들 때 10회를 했기 때문에 왠만한 귀찮은 상황에서도

운동을 하게 되는 내공이 쌓이게 되더라고요. 물론 운동을 안 한 날짜도 있지만 성가신 상황에서 하는 그 10회가 큰 내공이

쌓이는 거 같습니다. 현대인들이 대단한 열정이나 단 하나의 목표가 아니라면 처음의 초심을 유지하기가 어렵다고 생각됩니다.

몸짱 한번 되보겠다 단순한 생각이라면 기껏해야 1~2개월 정도 버틴다고 생각합니다.

암튼 잡설이 좀 많았는데 한가지 운동이라고 좀 꾸준히 하면 몸에 변화는 분명히 오는 거 같습니다.



뫼와가람 2018-02-11 (일) 11:30
가슴이 가장큰변화라는건 좀 신기하네요
     
       
글쓴이 2018-02-11 (일) 18:09
처음엔 가슴에 영향을 끼칠 거라고 별로 예상하지 못했더랬습니다. 근데 해보시면 확실히 가장 큰 변화를 느끼실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어깨 속근육에 무리가 온다는 느낌이 오는데 그럴 경우엔 조금 조절이 필요하더라고요.
쌀반죽 2018-02-11 (일) 15:07
11개월간의 노력에 추천 드립니다. 턱걸이 좋죠. 저도 턱걸이를 정말 좋아해서 거의 꾸준히 하고 있네요!
     
       
글쓴이 2018-02-11 (일) 18:06
예 감사합니다. 저는 100,000 회가 목표인데 지금 상황이라면 6~7년 정도 걸릴 거 같습니다. 이후에도 꾸준히 계속해질 거 같습니다.
두번댓글no 2018-02-11 (일) 20:18
정말 축하합니다. 저도 지난 해에 운동을 꾸준히 하게되었는데 몸이 튼튼해진 것을 느낍니다.^^
매직기 2018-02-12 (월) 00:32
제품 무게는 모르지만 프로틴 웨이가 좀 비싼거 같은데 jarrow거 한번 드셔보세요. 오플이나 아이허브 같은곳에서 나름 싸게 구매가능합니다.
bcaa도 제법들어 있어서 근육 회복에 좋고  무엇보다 무첨가라 몸에 이상이 없어요. 저같은 경우는 1~2달 정도 먹으면 몸에 두드러기 올라왔는데 무첨가 먹고 나서는 아무 이상이 없네요.
하루도 안빠지고 운동한다는 마음가짐도 중요하지만 기왕 시작하신거 언젠가 좀 더 체계적으로 발전시켜 보시는것도 추천합니다. 열심히 운동하시길 ^^
     
       
글쓴이 2018-02-14 (수) 16:41
예 그렇군요. 말씀 감사합니다. 무게는 대략 2kg에서 2.27kg 정도 되더라고요. 하루에 보통 30g 이나 조금 더 오버하니까 얼추 2개월 정도 먹히데요. 암튼 잘 알겠습니다.
뒷북전문가 2018-02-12 (월) 16:20
손목은 노가다하는 사람이 굵던데.
굵은 사람이 노가다를 하는건지 노가다를 하면 굵어지는지는 잘 모르겠네요
호미국가 2018-02-17 (토) 15:13
턱걸이 아주 좋지요~
   

취미생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취미생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0-08 4
12044 [운동]  일하면서 운동하는 분들은 몇시에 운동하시나요??  (4) 키스톤 02-18 1 207
12043 [그림]  조카들 그려봤습니다..ㅎㅎ  (1) 다크폰치레아 02-18 0 297
12042 [운동]  수영관련 유튜브 채널 추천(2) - Ten 텐(이재민)  팝콘1004 02-18 0 107
12041 [운동]  턱걸이 하고 나니 목이 뻐근하네요.  (5) klassica 02-17 0 267
12040 [요리]  닭볶음탕 해봤습니다.  (4) 퉤잇 02-17 3 282
12039 [요리]  휘낭시에 만들었어요  (6) 스샷첨부 토토토토로 02-16 2 490
12038 [기타]  2018년 설날 아침에 손주들에게 나눠줄 세뱃돈  (6) 테러전담반 02-16 6 684
12037 [낚시]  질문좀드려봐요  (6) 아톰향 02-15 0 184
12036 [낚시]  마량항 훌치기 숭어 나오네요  (1) 푸른해밀 02-15 0 392
12035 [자전거]  105급 로드 추천부탁드릴게요~  (9) 포로로야 02-14 0 359
12034 [취미]  동네빵도 이렇게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한번 만들어 봤습니다  (2) 제데니카 02-14 4 933
12033 [모형]  프라모델 디오라마 제작중입니다.  스샷첨부 solidsqd 02-14 2 893
12032 [취미]  흘러가는 구름을 찍어 본 영상입니다. 타임랩스 7분 영상을 1분으로 압축  슈프림K 02-14 1 223
12031 [낚시]  낚알못이 루어낚시에 입문해보려 합니다  (9) 훌랄라치킨 02-13 0 314
12030 [사진]  두물머리 연꽃  (6) 스샷첨부 망간 02-12 3 672
12029 [운동]  대두단백질 포함한 보충제에 대하여  (4) 중동꿀주먹 02-12 0 252
12028 [패션]  태그호이어 관련 질문입니다.  (10) 이럼안되이자… 02-12 0 403
12027 [사진]  골목 야경  (2) 스샷첨부 무풍2 02-12 3 846
12026 [낚시]  떡밥 종류 질문이요!!!  (4) 아톰향 02-12 0 187
12025 [여행]  삿포로 질문!  (1) 대국민쿨하게 02-12 0 227
12024 [운동]  다리 깁스풀고 재활운동 할만한게 있을까요?  (5) 이드아인 02-11 1 332
12023 [그림]  딱히....  아이kim슨 02-11 0 194
12022 [취미]  이거 한번 풀어보세요 묘미 만점 사활 (이미지 수정)  (8) gogogoto 02-11 1 664
12021 [운동]  턱걸이를 대략 1년 가까이 했는데 상체운동치고는 좋은 거 같습니다  (9) 내가내가최고… 02-10 5 1674
12020 [모형]  ggc 참가할 디오라마 거의 완료단계!  (7) 포토샵 02-10 14 982
12019 [낚시]  시장고등어 소문듣고 출조 결과는 ~  (2) 뽀꿀 02-10 0 702
12018 [사진]  렌즈냐 바디냐..  (18) 주경야동 02-10 1 860
12017 [요리]  용산 7층꼭대기 철판스테이크  스샷첨부 다크왕 02-10 0 1108
12016 [운동]  어깨 운동 질문 드립니다...  (14) 아듸위뮈 02-09 1 529
12015 [낚시]  마닷.. 와.. 4짜 넘기네요..  (2) 나누미 02-09 1 13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