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타지 간단 평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떡타지 간단 평

 
글쓴이 : ninani 날짜 : 2017-11-05 (일) 14:49 조회 : 7060   



(미완)

종마 용사 상당히 똑똑한 편이고 재능도 있지만 설명충이 쓴 소설

대물로 태어나게 해주세요:  대물에 대한 판타지를 그 나이먹고도 떨치지 못한 직딩이 회사 다니듯 열심히 쓴 현판 야설. 떡신에 대한 묘사가 상당히 부실한 편이지만 의외로 꽤 꼴리는 소설. 야왕 성귀남의 성공한 마이너 카피.

트레이너: 매니저어플을 시작으로 많고 많은 소설의 마이너 카피이며 진짜 돈 벌려고 쓰는 것 같은 느낌이 나는 소설

김민석 과거로 돌아오다: 대물로 태어나게 해줬더니 드래곤의 유희를 찍고 있는 느낌이 나는, 너무 평이해서 서던 좃도 졸게 만드는 소설

던전에서 성자가 하는 일: 작가가 본인 소설을 국민 연금이라 생각하는 듯한 소설

내 마음대로: 진짜로 지 꼴리는대로 써서 독자들 손발 오그라들게 만드는 소설



(완결 or 장기 연중)

캔슬러 : 설정 관리하느라 한글 워드보다 엑셀을 잘 다룰 것 같은 작가가 쓴 소설

도화만리 & 필그림:  성실성이 아주, 몹시 대단하며 입싸에 대한 집착 때문에 쌍욕나오게 하는 작가가 쓴 야설

야왕 성귀남:  굉장히 영리한 작가이자 야설계의 섹스피어가 쓴 소설

불장난 : 섹스피어를 질투한 문피아의 쌀리에리가 쓴 소설

서큐버스의 계약 : 일상의 소시민적 행복을 갈망하는, 진짜 평범할 것 같은 작가가 쓴 소설

재능의 책:  공익인 작가가 귀축 정신 딸을 쳐보려는 망상에 시작했는데 생각보다 흥행한 소설

매니저 어플 & 조교사:  소라넷 초대남 이벤트에 신청해봤을 것 같지만 꽤 상상력이 참신한 작가가 쓴 소설

드래곤의 유희:  처음에 그럴 생각은 아니었는데 쓰다보니 점점 매너리즘에 빠진 작가가 우여곡절 끝에 개그물로 장르를 바꿔 완결낸 소설

리미트 브레이커:  현실에 대한 불만이 지나친 작가가 쓴 괴상한 소설

그리스 로마 신화:  동정남 급식(수준의 지적/언어 능력을 가진)이가 쓴 게임 야설

육식 동물:  잘 쓰다가 현실에 불만이 너무 많아진 작가가 현자타임 와서 초식 동물된 소설

야성의 전설:  초식 동물된 작가가 육식 동물마냥 욕구를 발산하기 위해 썼는데 쓰면 쓸수록 현타만 오는 소설

혈크 천년전쟁:  아재가 트렌드에 맞춰 써보려고 노력했으나 어쩔 수 없이 틀딱의 향기가 뭍어나오는 소설

킹 오브 판타지 월드:  대물에 대한 지극한 판타지에 사로잡힌 마초남 직딩이 회사 다니듯 열심히 쓴 게임 야설

프리시아:  오랜만에 등장한 야겜판이었는데 중반부터 작가가 필력이 후달려 망해버린 소설. 초반 안정감 기성룡급



---


본인은 떡타지를 갱장히 많이 봤다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적어서 놀람... 

보다 말았던 마인 예속, 악수자, 옥사건 등등은 안 적었슴당 









없음
ninan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Ast가브리엘 2017-11-05 (일) 14:53
야설계의 쎾쓰피엌ㅋㅋㅋ
     
       
VanGo 2017-11-05 (일) 14:54
전 쌀리에리에서 터졌습니다
     
       
공숲 2017-11-06 (월) 11:13
섹스피어 인정 ㅋㅋㅋㅋ
VanGo 2017-11-05 (일) 14:54
제목은 몇번씩 본건데
매니저어플이란게 연예계 물이 아니었군요....
드릴조 2017-11-05 (일) 14:54
ㄹㅇ떡타지는 추천
드래곤의 유희가 아니고 드래곤의 유산인듯
갠적으로 젤 아쉬운건 육식동물. 정산금 적다고 완결딱지붙이고 던져버렸을 때에 아 이건 무한연중이구나...생각이 들었음. 육동 계속 썼으면 지금 1~2주에 1회 쓰는 야성보다는 조회수 잘나왔을거같은데;
삭막한바람 2017-11-05 (일) 15:04
다 읽은거 치곤 전부 평은 안좋네요.

스물네개의 심장은 재밌던데
티모33 2017-11-05 (일) 16:50
마인예속은 연재 당시는 탑 오브 더 이어였습니다.

작가 스펙트럼이 너무 넓긴 했지만....
     
       
우비11 2017-11-05 (일) 18:41
그 소설 처음 연재하던곳은 야O이였죠... 거기에서는 삽화도 잘 보이고 좋았는데
라뱅트윈스 2017-11-05 (일) 16:55
초반 안정감이 기성룡급이라니..ㄷㄷㄷ
가나다람wnl 2017-11-05 (일) 17:27
스물네개의 심장은 재미있던데
그리스로마신화는 평이 안좋네요
     
       
깡재1 2017-11-10 (금) 15:43
스물네개 재밌어요. 그리스로마신화랑 필력이 꽤 차이나는듯요
YUDB 2017-11-05 (일) 18:17
리미트 브레이크 뭐 어때서! 이정도면 정상(?)에 건실한 글이죠! 사회에 좀 부정적이게 생각하는 평범한 불반도의 시민 A가 쓴 글 같은데!
높새mk2 2017-11-05 (일) 18:25
작품에 대한 이야기보다는 작가 평가... 그래서 재미있다는건가요?
Oneday 2017-11-05 (일) 18:34
그리스로마신화는... 진짜 급식 아니었나요..? 오래전에 읽어서 기억이 정확하질 않은데, 고등학생임을 나타내는 말을 후기에 많이 적었던 것 같은데.

 그래서 당시 제가 그런 생각 했던 거 같네요. 암묵적으로 어린 친구들이 음란물을 본다지만, 대놓고 미성년임을 밝힌 작가가 성인 소설 연재하는 걸 냅둬도 될지..
차르나 2017-11-05 (일) 18:35
캔슬러가 최고
똥색사탕 2017-11-05 (일) 19:06
그래서 추천소설은 뭔가요.?
문곰문 2017-11-05 (일) 19:15
추천작은 야왕일듯.
이 작가가 확실히 야설 잘쓰는 거 같은 느낌이 들어요. 취향이 안맞더라도 좀 감탄할 수 있음.
글쓴이 2017-11-05 (일) 19:29
추천작은 그냥 뭐... 소설마다 다 장단점이 있어서... 그리스 로마 신화 같은 경우는 혹평같은 코멘트를 남겼지만 나름의 신화 내용 따라가는 깨알 재미가 있고 그래서 저기 적힌 소설 중에 [내 마음대로] 빼고는 그래도 읽어볼만은 한 거 같아요.

어차피 뭐 떡타지가 그렇잖아요 시간 때우는 거. 그런 면에서 저는 저 소설들 읽으면서 시간은 잘 때웠어요.
천운처럼 2017-11-05 (일) 19:32
그리스로마신화는 작가가 편의점 알바하면서 쓴 거임
군대 가기 직전이라 좀 급하게 완결된 거도 있고
크롱그르르 2017-11-05 (일) 20:38
숲의 남자
엠비니온 2017-11-05 (일) 21:04
저는 악수자랑 그 작가가 쓴 물욕시대가 좋더라구요
열혈리더 2017-11-05 (일) 21:39
섹스피엌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성귀남이 원탑이죠.
떡신보다는 번칠형제님 특유의 개그코드가 참 신선하고 재미져서 잘 먹히는게 아닌가 생각합니다
조용한달빛의… 2017-11-05 (일) 23:12
추천
뒤러러러 2017-11-05 (일) 23:34
기억에 남는 떡타지가 퍼펙트 월드, 투왕 장덕수, 미궁의 들개들,엔젤돌, 모용삼국지, 프린세스메이커 정도인듯
cobu7 2017-11-06 (월) 00:04
야설계의 섹스피어 ㅋㅋㅋㅋ
정민정이 2017-11-06 (월) 00:22
마인 예속, 악수자 이게 아직도 기억에 남는데 평이 없네.
치킨이다 2017-11-06 (월) 03:18
겁나 많으신데요? ㅋㅋ 아무튼 리뷰가 꿀잼이네요 ㅋㅋㅋㅋ
뒹굴푸우 2017-11-06 (월) 03:42
근래 보았던 성애씬 있는 소설중 더블 데이트가 가장 재미있었습니다.
스토리도 좋았지만 성애장면의 표현력은 정말 이런 소설쓰기에는 아까웠습니다.
문학작품을 보는듯함.
수유리 2017-11-06 (월) 09:08
리뷰는 추천이요 *-_-*
소울테이커 2017-11-06 (월) 13:18
제목 정보 감사합니다 ㅋㅋ
cienb 2017-11-06 (월) 21:50
리뷰가 꿀잼이네요 ㅋㅋㅋ 야왕 성귀남은 작가가 필력도 괜찮고 다른 떡타지와 달리 사이다만 나오지도 않은데다 욕구분출 용도가 아니라 돈 벌려고 계산해서 쓴 것 같다는 점에서 영리하다는 얘기에 동의해요. 리미트 브레이커는 작가 본진이 판상이라 그런지 좀 과하다 여겨지는 장면이 꽤 있었고 후속작도 그런 면이 좀 있었고. 혹시 창천무림은 안 보셨나요?
오히봉1 2017-11-06 (월) 23:37
문피아 코드원 작가의 '젖은 여자', '완벽한 그녀가 절대로 주지 않는~' 작품 추천합니다. 그리고 조아라 프리미엄?에 있을 '황홀의 제국'도 괜찮습니다. 위에 언급된 작품 중에 전 야왕이랑 서큐버스, 대물도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양질의 떡타지가 많이 나왔으면 좋겠네요.
madmad 2017-11-07 (화) 01:14
캔슬러는 박건 작가꺼니까요 ㅋㅋㅋ
설정관리 모든작품에 걸쳐 하면서 가끔 설정 구멍나는 분
rebate12 2017-11-07 (화) 02:02
요즘 문피아 패로몬맨 재밌어요
후이이예 2017-11-07 (화) 20:54
아닠ㅋㅋㅋㅋㅋ  소설보다 이분 리뷰가 더 재밌네요 ㅋㅋㅋㅋㅋ
유령요원 2017-11-08 (수) 04:45
평을 참으로 재밌게 쓰셨네요 ㅋㅋ
Buhit 2017-11-08 (수) 06:55
정글의 게임 보신분은 없나요?
롸도르 2017-11-09 (목) 00:12
ㅋㅋㅋ 갓번칠
구프중장형 2017-11-09 (목) 08:12
쌀리에리의 불장난아라는게  문피아에 안보이던데 어디있나요 ?
비와라 2017-11-09 (목) 23:00
아나스타샤~~~
HanaKana 2017-11-11 (토) 12:23
혹시 어디서 볼 수 있는지 알 수 있을까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6
18093 [일반]  소설을 투고하고자 합니다!  케르베르 04:06 0 11
18092 [자작]  습작에 대한 진지한 평가 부탁드립니다.  아브락사 02:00 0 82
18091 [일반]  해신추천한사람 뭐지..  토키토키요 01:58 0 121
18090 [기타]  팀만들어서 레이드 하는 소설 추천점  (4) Disperun 00:56 0 185
18089 [기타]  로마시대 & 중세 전쟁물 추천좀  (3) Disperun 00:28 0 221
18088 [기타]  와..진짜 조진행. 이건 아니다. 만월의 아키텍쳐 완결 됐네요.  (14) 룡뇨옹 00:10 0 478
18087 [기타]  현대물 추천좀...  (6) Upsilon 11-22 0 301
18086 [리뷰]  요즘 읽고있는 책들입니다.  (2) 땡감자 11-22 1 379
18085 [리뷰]  내 딸은 드래곤  (4) 국수좋아 11-22 1 547
18084 [추천]  예전 무협소설 추천해드림~  만사장11 11-22 0 217
18083 [일반]  심판의군주를 읽고..  (9) 길잃은양 11-22 1 371
18082 [리뷰]  호평받는 나이트골렘을 읽고...  (14) 카도로키 11-22 0 830
18081 [일반]  오랜만에 소설 읽다가 하차했네요  (12) 류녀 11-22 0 831
18080 [일반]  70억분의1의 이레귤러 이건아닌듯..  (7) qazwsxwd 11-22 0 894
18079 [일반]  기갑물 추천 부탁드립니다.  (17) 가이크 11-22 1 610
18078 [일반]  표지가 많이 중요할까요??  (13) 이계지앵 11-22 0 442
18077 [일반]  빠가 까를 만드는 건 맞는 것 같습니다  (20) Brassica 11-22 1 715
18076 [일반]  테이밍 마스터 현판인가요?  (1) 아이루이먀 11-22 0 448
18075 [일반]  헌터 변기람..........  (2) 테스터기 11-22 0 663
18074 [일반]  혈마동맹 저만 이상한가요?  (9) 브레이니악 11-22 0 1120
18073 [일반]  풍운전신 같은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4) 럭키드레건 11-22 0 622
18072 [기타]  연변에서 온 사나이  (17) 복구 11-22 0 1260
18071 [일반]  [에니어그램을 넘어 데카그램으로] 中에서  (2) 순수의식 11-22 1 270
18070 [일반]  [우주의식의 창조놀이] 中에서  순수의식 11-22 1 179
18069 [일반]  [법구경과 바가바드 기타] 中에서  순수의식 11-22 1 141
18068 [일반]  [이집트의 신비] 中에서  순수의식 11-22 2 230
18067 [기타]  문피아 앱 페이지 방식으로 읽으시는 분들은 저랑 같은 오류를 겪는 분이 없으실지요?  (12) kivwise 11-21 0 489
18066 [일반]  용사 판타지 소설 추천해주세요  (13) 에러로 11-21 0 770
18065 [기타]  겜소설 읽다가 해보고 싶어진 것은 처음;;  (19) 킹라쿠 11-21 1 1532
18064 [일반]  밑에분이 인증하셔서 제것도 봐보니 돈 많이 썼군요ㅠㅠ  (9) 열혈리더 11-21 1 9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