꽉 쥔 주먹 사이로 핏물이 흘러내렸다.
인기글 [05/21] (유머) BBC코리아] 유아인 근황.jpg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꽉 쥔 주먹 사이로 핏물이 흘러내렸다.

 
글쓴이 : 먼지경보 날짜 : 2017-08-13 (일) 05:00 조회 : 1898   
위 제목의 표현을 가끔 봅니다.
궁금한게 있어서 그런데 실제로 할 수 있는 사람 있습니까?
전 악력이 약해서 그런가 안되더라고요

몰라

드릴조 2017-08-13 (일) 06:09
손톱이 길고 주먹을 세게 쥐어도 손톱이 부러지지 않아야할듯...
레몬박하 2017-08-13 (일) 08:04
보통 장르소설속 인물들의 근력이 현실 인물들의 근력을 월등히 상회하는만큼 확신할수는 없겠지만....
근육에 상처가 생기는게 아니라 피가 난다는건...음...
주테카 2017-08-13 (일) 08:25
손톱을 깍아야..
하룽룽 2017-08-13 (일) 08:49
보통인간이상의 악력과 손톱이있다면 안될껀없겠죠ㅎ
장호노사 2017-08-13 (일) 09:41
비슷한 표현이 있죠.
'이를 악물었' 더니 잇몸에 피가 베어 나왔다.
'눈을 부릅떴' 더니 눈가가 찢어져 흡사 피눈물을 흘리는 것 같았다.

'장군은 충격을 받은 나머지 피를 토하고 혼절 하였다.'
삼국지연의나 패러디, 또는 최근 서양식 판타지들에 이 표현이 나와요. 그런데 이건 식도정맥 파열 내지는 위천공이 발생 하지 않는 한 입으로 피를 토할수는 없죠.
YUDB 2017-08-13 (일) 10:16
솔직히 너무 열받아서 각혈했다는 각색인데... 피눈물이나 주먹에서 피가흘렀다는 몇없긴하지만 가능한걸로... 사례가 있어서
칙폭폭 2017-08-13 (일) 11:50
한번 그런적 있는데 손톱으로 피난게 아니고 쎄게 쥐다보니깐 손톱의 끝이 아니고 옆에서 난적은 있어요.
질질 나진 않던데
귀차늬즘 2017-08-13 (일) 12:48
어깨나 팔뚝쪽 상처에서 흘린피가 주먹을 타고 흘러 내린다?
이게 정상일듣요 손톱 길이 ㅋㅋ ㅋ ㅋ ㅋ
아니면 상처를 막은 손가락 사이로 피가 흘러내린다?
우럭이계속우… 2017-08-13 (일) 16:50
손톱이 길어 보았자 살 속으로 파고들지 않고 휩니다.
helfenmi 2017-08-13 (일) 19:12
정확하게 비슷하다고 보긴 힘든데, 투수가 지나치게 이를 악물어서 어금니가 세로로 쪼개지는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몽부 2017-08-14 (월) 10:01
일본 옛날만화에서 본적있는 표현이네요.
현대물이었는데 .. 아버지가 어머니 장례식에서 눈물한반울 흘리지 않아서
주인공이 실망(?)하다가 염주를 꽉쥐고 있는 손에서 피가 흐르는 것을 보면서
아버지도 슬퍼하시고 계시는구나 .. 라고 생각하는 장면 .... 뭔가 오글거렸음 -_-;
     
       
bbbbbobb 2017-08-15 (화) 11:01
장르 불문하고 그런 글들이 굉장히 많았잖아요. 일본 만화 장면 글로 옮겨놓은 그런 소설들
가게주인 2017-08-14 (월) 16:29
30여년전에 직접 해 본 적 있습니다.
작은 돌멩이 쥐고 힘 줬더니 피 났어요.
clunnn 2017-08-14 (월) 19:19
세상에 사람이 얼마나 많은데 그런 사람도 당연히 있겠죠.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0
20480 [기타]  Y의 비극을 읽을 거랍니다. ㅎㅎ;  스샷첨부 추영 09:48 0 65
20479 [기타]  극야의군주 완결까지 보고싶은데..  공상먹보 09:15 0 51
20478 [기타]  문상작가의 댓글조작 후기  (15) 스샷첨부 뒹굴푸우 00:25 2 818
20477 [추천]  인기는 없지만 포텐 넘치는 작품들 세개 추천합니다.  (8) 웃는다 00:10 4 733
20476 [일반]  흡혈왕 바하문트 주인공이 그나마 정상이군요.  (1) 맛스타무 05-20 0 520
20475 [기타]  무협소설 찾고 있어요!  (8) 오늘봐 05-20 0 368
20474 [추천]  와. 형사의 게임 이거.. 뭐지요.  (7) 꿀다시다 05-20 2 1191
20473 [일반]  예전에 어떤 블로그에서 본 비평글...  (8) 테스터기 05-20 2 976
20472 [일반]  극야의 군주는...  (2) 우주인K 05-20 2 578
20471 [일반]  학사신공 거의 다 읽어서 다음 작품 찾는 중이었는데...  (12) 무명암 05-20 4 992
20470 [추천]  은둔형 마법사 재밌네요  (7) 어제그날 05-20 1 895
20469 [일반]  문피아 골든 베스트 - 읽고있는 글들  (9) 윈즈77 05-20 4 1368
20468 [일반]  소설 제목 찾습니다  (4) 원액배즙 05-20 0 464
20467 [일반]  나만 플레이어다(절대자의 귀농생활)  (5) 테스터기 05-20 0 1170
20466 [리뷰]  머실리스 꽤 괜찮습니다.  (8) Tiger9 05-20 0 943
20465 [기타]  소설제목이 궁금합니다  (1) 박군스타일1 05-20 0 301
20464 [일반]  배틀로얄류 소설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7) 창렬마차 05-19 0 656
20463 [일반]  음 요즘 대세는 소설 속 세상이랑 역클리셰인가요?  (6) 쿠쿠키오 05-19 0 939
20462 [일반]  이세계 피크닉 원작 보신분 있으신가요  ring15 05-19 0 263
20461 [일반]  화산권마...  (13) gdhy 05-19 0 1116
20460 [추천]  조노블 환관의 요리사 재밌네요  (7) 원할머니를보… 05-19 2 1147
20459 [일반]  주인공 힘이 약하고 히로인들이 강한 소설들 추천좀 해주세요  (20) 토렝NewB 05-19 0 1158
20458 [기타]  룬의아이들 3부 열람권  (4) dgsa2344 05-19 0 753
20457 [기타]  요새 연예계물 많이 나오던데 추천 좀 해주세요  (13) 무명암 05-19 0 805
20456 [기타]  소설 메모라이즈가 메모라이즈인 이유가 뭔가요?  (5) 우핼행 05-19 0 879
20455 [일반]  룬의 아이들 3부가 올해 안에 나온다네요  (10) 유리카12 05-19 4 724
20454 [일반]  소설제목이 기억이 안나는데  (4) 오이지토마토 05-19 0 419
20453 [추천]  학사신공 최근엔 주중에도 2편씩 올라와서 행복합니다  (11) 한잔의우유 05-19 5 845
20452 [기타]  문피아 최고의 능력의 작가 문상님은 깨끗한 사람이였다.  (12) 뒹굴푸우 05-19 0 1388
20451 [자작]  [홍보] 뉴비 천마(조아라 연재중입니다)  (4) 만청卍靑 05-19 0 46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