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다가 판치는 이유를 만화 보다가 느낌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사이다가 판치는 이유를 만화 보다가 느낌

 
글쓴이 : 석천이형 날짜 : 2017-06-20 (화) 02:19 조회 : 1600   
몇 달 전에 글 쓴 적이 있는데...독자들 감정 자체가 팍팍한 시절이라 사이다와 이기적인 주인공을 원한다는 이야기를 했었죠..

오늘 네이버 웹툰을 보다가 문득 느낀건데 이유가 하나 더 있더라고요.  장르소설에 사이다가 판치는 이유..

그건 작가 수준이 모자라서....

네이버 웹툰 할아브..아니 하이브를 보는데 악당이 주인공 딸내미를 납치해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다 잡은 악당을 뒤로하는 모습에 댓글이 달리는데...왜 쓸데없이 악당 피부가죽을 뜯으라고 했는지, 그냥 팔다리 잘라버렸으면 진작에 딸내미 구출했을걸...그리고 여주인공은 거미줄 뿜어서 악당이 들고 있는 폭탄도 막아내는데 그런 정확성으로 거미줄 뿜어서 딸내미는 왜 못 구하는지 등등 온갖 한탄하는 댓글이 달렸더군요

즉 주인공이 고구마를 겪는 것도 납득이 되게 겪어야 짜증이 안나는데 작가 필력이 모자라면  엄청 똑똑한 악당을 못 그려내니까 결국 주인공이 병신같이 굴어서 고난을 겪는 걸로 구도가 만들어지니 독자들이 못 참음..

애초에 작가 필력이 뛰어나서 도저히 주인공이 헤쳐나갈 방법이 안 떠오르는 악랄한 위기에 빠지면 답답함보다 긴장감이 더 커짐.  근데 병신같은 악당한테 더 병신 같은 주인공이 당하고만 있으니까 [왜 저러고 있냐 이렇게저렇게 해치워버리면 되지..아이구 답답해!] 라는 반응이 올 수 밖에 없는 듯


 

그리피티 2017-06-20 (화) 02:31
납골당 어린왕자보면 계속 사이다전개가 나오는건 아닌데 갑갑하지가 않죠..
싸리비 2017-06-20 (화) 02:33
호오 하이브면 정글고와 천리마 마트를 연재했던 김Q삼 웹툰 아닌가요?

큐삼이가 필력 모자르단 소리 들을 작가는 아닌데
흐음 네이버 가서 한번... ㅋ
아이켄 2017-06-20 (화) 04:41
사이다패스들이 문제.
디스이즈잇 2017-06-20 (화) 06:27
같은 생각입니다. 결국은 자초하는게 문제인거죠.
꿈꾸는별 2017-06-21 (수) 09:47
저도 보다가 말았지만... 하이브는 호흡이 길기도 하구요.. 보는 동안은 재밌게 봤었는데...
냥나ㅣㄷㄹㄴ 2017-06-22 (목) 04:57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실제 우리가 고구마를 먹을때 고구마만 주구장창 먹다보면 목메이죠? 
그럴때 어떻게 합니까? 잘내려가라고 물마시죠?

또 고구마만 먹으면 질리니까 좀더 맛있게 먹기위해서 김치도 곁들이기도 하구요?
이와같이 고구마도 충분히 맛있을게 먹을수 있는데도 불구하고
그런거 다 필요 없다는 듯 그저 고구마만 냅따 들이 미시는 분들 많더라구요
그러면서 그것도 못기다리느냐 하던데

한번 진짜로 그렇게 고구마를 물도없이 꾸역꾸역 먹어보세요 목이 막히나 안막히나.
또 그리 먹는 고구마가 정말 맛있을까요?

기다리게 하려면 좀 맛있는 고구마를 주든가.
그것도 아니면 목이라도 안막히게 주든가
한니발LX 2017-06-30 (금) 14:54
결론은... 글내용 자체보다는 작가 덕에 갑갑해서 먹는게 고구마지요..
나보다 상상력 상황 구현능력 글에 대한 몰입도가 딸리는 놈이 쓴 글을 계속 봐야 하는가?????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6
17613 [일반]  나노마신 기대보다 재밌네요.  물거품 18:49 0 104
17612 [일반]  대여점에서 편당결제로 완전히 갈아탄 다음 바뀐점  (10) VanGo 17:30 3 422
17611 [일반]  아 yes24 중고 판매자 ㅡㅡ;;  (4) 에다흐 15:58 0 521
17610 [일반]  sss가 범람하는 이유  (4) 님꺼예요 15:53 0 698
17609 [일반]  요즘에 볼만한 무협소설 있다면 추천좀 부탁드려요  빈티지이 15:14 0 130
17608 [정보]  창천의 백제 2부 연재 시작했습니다.  (7) YUDB 14:37 2 304
17607 [일반]  축구소설이랑 야구소설 재목좀 알려주세요...  (4) townsoj 13:19 0 228
17606 [일반]  글 쓰기 시작한지 3개월이 되어가는 글쟁이가 쓰는 경험담  (14) yallf 11:26 10 759
17605 [리뷰]  탐식의 재림을 보고...  (9) 뉴로21 10:59 0 613
17604 [정보]  tea카페 가시던분들 계신가요?  (11) 비밀임다 10:16 2 1047
17603 [추천]  나 혼자만 선호 하는 문퍄무료소설 (2)  (6) 장호노사 10:13 3 699
17602 [리뷰]  두개의 프로게이머 소설이 완결이 났습니다.  (4) 오루크 09:46 2 450
17601 [기타]  파다 파다 안되니, 이상한 사이트 하나 찾았내요  (11) 아린민솔파 08:58 0 1136
17600 [일반]  금단증상이오고있습니다.  (6) 플렛쫑 05:40 1 671
17599 [일반]  축구소설인데 제목이 기억이 안납니다.  (1) As유비뇽 03:43 0 286
17598 [일반]  다들 이렇지않나요 ?  (3) 토키토키요 03:37 1 293
17597 [리뷰]  오직 나만 마이너스 레벨업!!! 3권까지 읽고..  (3) 국수좋아 01:56 2 420
17596 [일반]  요즘 문마교 트렌드는 sss급인가 보군요  (11) 열혈리더 01:29 4 920
17595 [일반]  글 쓰는데 좋은 프로그램이 있을까요?  (9) 시밤탱 01:00 0 427
17594 [추천]  잼있게 본 작품 / 취향 비슷한분 작품추천 부탁드립니다  (4) 노말플레이 00:40 0 438
17593 [기타]  첨으로 쓰는데 여러분들 소설 보실때 댓글들 다 보시나요?  (17) 푸르른사커긱 00:06 2 375
17592 [리뷰]  십만년만에 깨어난 함장님. 제목이안티인듯  (8) 롸도르 10-23 2 737
17591 [기타]  조아라에서 연재했던 롤관련 현대 판타지 찾습니다.  (6) 나락꾸 10-23 0 402
17590 [추천]  오크지만 찬양해 추천합니다.  (4) qazwsxwd 10-23 2 407
17589 [추천]  와 드뎌 도게 입성 ㅠㅠ 라이프 하울링이나 기적의 앱스토어 상위 호환같은 소설 없나요  (2) 학종이맨 10-23 0 401
17588 [일반]  주인공이 위태위태한 소설 추천받습니다..  (7) 별바앞9 10-23 1 550
17587 [기타]  문피아 외의 이북 사이트에도 디도스 공격이 자주 있습니까?  (5) 꼬마098 10-23 0 457
17586 [추천]  본의 아니게 시간회귀(문피아) 추천합니다  (12) IHKU 10-23 7 1101
17585 [리뷰]  재벌집 막내아들 (스포 한가득)  (6) cobu7 10-23 2 970
17584 [일반]  A사과님의 작품은 확실히 독자의 니즈를 외면하는편이죠..  (14) kanggun 10-23 3 76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