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전생검신 보는분 계신가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스포)전생검신 보는분 계신가요?

 
글쓴이 : 프리미게니아 날짜 : 2017-01-09 (월) 11:56 조회 : 1383   
오늘자 연재분에서 전욱이 개구리를 언급했는데

이전회차에서 백련교주 팔을 날렸던 그 개구리팔을 말하는거 맞나요?

그리고 개구리랑 삼황오제는 무슨 관계에 있길래 서로 적대라는 건가요?

삼황오제도 인간을 가축처럼 생각하는 악신같은거라 생각했는데 개구리랑 같은편이 아니라니까 좀 자세한 설명을 듣고싶네요

샤룬 2017-01-09 (월) 12:38
초중반부까지 나름 흥미롭게 봤는데. 그후로 또 회귀하고 또 회귀하고 하니
실컷 썰 풀어 놓고 아 쉬밤 꿈..하는거와 다를 바 없어서 하차해버린...
     
       
약잉 2017-01-09 (월) 14:55
그 기억을 토대로 삼아서 다른 방향을 나가는데
점점 스케일이 커지고 다른 캐릭들이 주인공을 신뢰할수 잇는 계기가 생기니
그걸로 또 볼만하던데...
회사원아님 2017-01-09 (월) 12:44
오늘 연재분은 읽지 않았지만....아마 개구리는 백련교주 팔 잘라먹은 개구리, 옛 지배자 차토구아가 맞는 것 같군요. 삼황오제의 정체는 꽤 많은 분들이 엘더 갓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아우터 갓이나 그레이트 올드 원과 대항하는 존재인 만큼, 삼황오제와 개구리의 사이가 좋을 리는 없죠.
skdkqnd 2017-01-09 (월) 12:57
저도 네이버 쿠키 쿠폰으로 매일 읽고 있습니다.
크툴투 신화라는게 뭔가 방대하고 생소한 구석이 있고 관심이 없어서 그냥 소설상에서 언젠가는 정리해줄거라 생각하면서 그냥 내용 따라가고 있네요...
그렇지만 본격적으로 관련 내용 정리되는게 얼마나 오래 걸릴지 가늠이 안되더라구요 ㅠㅠ

보면서 설정 알아가고 새로운 떡밥들 나오는게 재밌기도 하지만 작가가 작심하고 지속하는 주인공 지능 설정이나 정리하지 않고 우연성과 우발적인 사건으로 줄거리 진행하는 전개가 심히 답답하긴 하더군요...
크툴두 2017-01-09 (월) 15:37
삼황오제는 인간에게 문명을 내려준 신이죠. 일단은 인간을 좋아하는 신이라고 봐야합니다. 물론 인신공양인 좋다고 받아주겠지만...
크툴루 신화의 살정대로면 신들도 진영이 나뉘는데 전욱과 차토구아(개구리)는 다른 진영일수도 있겠죠. 아 같은 진영이라고 해서 꼭 친한건 아닙니다
 크툴루랑 하스터는 서로 못죽여서 안달난 관계니..
석천이형 2017-01-09 (월) 16:05
그 팔만 나오던 개구리신이랑 동일한걸로 추정되고...그 개구리신은 차토구아 입니다.  사악하고 혼돈스러운 그레이트 올드 원이지만  숭배자에게 축복을 내려주기도 하고 목숨을 구해주기도 하는 등  어느 정도 말이 통하는 존재이기 때문에 팔만 나왔을 때도 백련교주가 딜을 걸려고 했던 것이고...지난 생애에서는 딜을 걸어보기도 전에 찢겨졌지만 이번의 백련교주는 어떻게 잘 구슬려서 계약을 한 걸로 보입니다.

삼황오제라는 존재는 크툴루 신화에 나온 게 아니라 중국신화에서 모티브를 차용한 작가 오리지날 포지션이기 때문에 아직 어떤 존재인지 알 수가 없어요.  끝까지 작가 오리지널일 수도 있고  크툴루 신화의 누구누구가 변신한 거였다! 하면서 퓨전시킬수도 있고.. 다만 크툴루 신화 특유의 분위기를 이해하셔야 합니다.  걔네는 무슨 악신VS선신으로 싸우는 게 아니라 악신들끼리도 사이가 나빠서 치고 받고 지 욕심이나 계획에 따라서 어느정도 인간을 후원해주기도 하는 등 지 맘대로기 때문에...삼황오제가 차토구아랑 사이가 나쁘다고 해서 꼭 같은부류가 아니라는 법도 없다는 거죠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425 [일반]  서양 판타지물에 검술이름에 한자 한글 영어 혼용하는 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17) 다람쥐부랄 06:24 1 404
2424 [일반]  혹시 리바이벌이라는 게임판타지 아세요?  (13) 안경벌레 04-28 0 632
2423 [일반]  쎈 놈 을 보고..  테스터기 04-28 0 293
2422 [일반]  파일 이름 중복된거 찾아주는 프로그램 없나요?  (14) 물거품 04-28 1 453
2421 [일반]  소드마스터가 주가되는 소설 추천바람  (7) gtol 04-28 0 512
2420 [일반]  열혈물 추천좀요  (5) yaffle 04-28 0 349
2419 [일반]  이런 소설 없을까요 ...?  (18) 토키토키요 04-28 2 943
2418 [일반]  현대물중에 창을 쓰는 주인공 있나요?  (10) 물거품 04-28 0 806
2417 [일반]  [윤회의 본질] 中에서  순수의식 04-28 0 278
2416 [일반]  조금 무뚝뚝하면서 남자다운 성격의 주인공 없을까요.  (8) 박대대대 04-28 0 536
2415 [일반]  육식동물 작가 요즘 글쓰나요?  (9) 뽀글잉 04-27 0 770
2414 [일반]  문피아 삼류작가 회귀하다 읽으신 분께 질문  (11) 이얼시용 04-27 0 584
2413 [일반]  여러분은 데우스 엑스 마키나식의 전개를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5) 이득이여 04-27 1 808
2412 [일반]  슬램덩크 오리지널 박스판 구매하신분 계신가요?  (6) 클로델 04-27 1 462
2411 [일반]  제 취향에 맞는 카카오, 문피아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11) 이얼시용 04-27 1 819
2410 [일반]  벼락스타 보고왔습니다.  (3) 우유미우 04-27 0 872
2409 [일반]  하드한 작품 추천 해주세요.  (17) 엘라하드 04-27 0 1067
2408 [일반]  먼 훗날...  (21) 무명암 04-27 3 1078
2407 [일반]  최근에 읽은 무협소설 3개 리뷰  (4) 호넷 04-26 1 1109
2406 [일반]  여주 or TS물은 매니악한 취향일까요?  (34) HellioN 04-26 0 776
2405 [일반]  요즘엔 일반 게임 판타지는 살아남기 힘든걸까요  (17) 오글라돋네 04-26 0 987
2404 [일반]  문피아) 차원이동으로 재벌 된 남자 & 흙수저 마왕, 재벌 되다  (10) Tzan 04-26 4 1044
2403 [일반]  가진건 돈밖에 없는  (11) 님미동 04-26 0 1217
2402 [일반]  마왕의 게임 보시는 분들께 질문 있습니다  (9) 아아나하사 04-26 1 712
2401 [일반]  소설 제목을 찾습니다  (5) 드릴조 04-25 0 568
2400 [일반]  오랜만에 책 인증가야겄네유!  (29) 스샷첨부 텔콘타르 04-25 10 2068
2399 [일반]  적당한 사이다물 추천부탁드립니다  (5) 단탈리안 04-25 0 852
2398 [일반]  최근 문피아 무료베스트 간단 리뷰~  (8) 우유미우 04-25 2 1815
2397 [일반]  25년간 문학, 무협지부터 판타지 라노벨까지 섭렵하면서 쓰는 뻘글  (6) 한의 04-25 2 944
2396 [일반]  2000~2008년까지의 소설 추천과 2009~현재까지 소설 좀 추천해주세요  (1) 파닭파답 04-25 0 49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