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 시리즈 읽는데 진짜 지리네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김용 시리즈 읽는데 진짜 지리네요

 
글쓴이 : 뚬뚬이 날짜 : 2017-01-03 (화) 18:36 조회 : 4337   
요즘 무협이 가뭄이라 볼 작품 찾다가 이름은 많이 들어봤어도 작품 본적은 없는 김용 시리즈로 눈을 돌렸는데 

천룡팔부랑 녹정기 읽었는데 진짜 시간 순삭이네요; 

흔히들 하는 말 있자나요 신무협부터 보면 구무협은 답답해서 못본다고. 

그냥 신경쓸 가치조차 없는 개소리라는걸 온몸으로 느꼈습니다. 

놀랄만큼 탄탄한 스토리와 지리는 필력으로 그딴거 없이 그냥 몰입 200%... 시간가는걸 모르고 보게 되네요 

이제 영웅문 3부작 감상예정입니다. ㅎㅎ 
yyo

흑요석 2017-01-05 (목) 15:06
판타지 무협. 한번 읽으면 두 번은 거의 안 읽는데, 김용 작품은 한 작품당 2번 이상은 읽었던 것 같네요. 어떤 것은 3번 이상 읽었고요. 그리고 김용작품은 단순히 구무협이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어요. 상관정, 운중악, 유잔양, 진청운 등등의 작가의 작품을 보시면 구무협의 참 맛(?)을 느껴볼 수 있을 겁니다.
yong75 2017-01-05 (목) 15:49
전 군대에서 상병 때 까지만 해도 무협에 관심이 없는... 일반 문학소설만 아주 가끔 읽었죠... 상병시절 GOP상황병 보면서 야간에 심심해서 읽기 시작한 영웅문.... 내무반에 굴러다니던 것을 읽은 것이었는데... 그 후로는 장르소설만 읽는답니다... ㅋㅋ
칸토129 2017-01-05 (목) 16:47
저는 개인적으로 천룡팔부를 제일 좋아합니다 ㅎㅎ
북해흑룡왕 2017-01-05 (목) 17:12
친구들이나 주변사람들과 이야기 해보면 영웅문 3부작에 대한 호불호가 갈리는게 또 흥미거리죠. 아무튼 영웅문 3부작은 대단합니다. 김용 다른 소설과 비교해 봐도 완성도나 재미면에서 가장 나은듯요~
내생에여자는… 2017-01-06 (금) 01:22
예전에 집에 초판본이 다 있었는데 가세가 기울며 다 버리고 말았죠. 다시 재기 하면 초판본을 다시 구하고 싶어요 ㅡㅜ
PIC16F84 2017-01-06 (금) 11:14
곽정하고 황용이 결혼해서 암덩어리를...
커트다 2017-01-06 (금) 20:29
김용소설 다 보시고 고룡 소설도 일독을 권합니다. 고룡 후기소설들은 어마무시합니다.
     
       
방자Z 2017-01-09 (월) 13:02
하....김용 다음으로 고룡 소설을 전부 읽었죠....고룡 소설 중에 육소봉은 아주...셜록을 보는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아녀라 2017-01-07 (토) 20:23
신조협려, 녹정기, 천룡팔부 최고죠.
배고파곰 2017-01-08 (일) 10:42
고등학교때 천룡팔부 읽고 재미나서 다 사서 소장했던 기억이 나네요
나중에 이사가면서 부모님이 다 버렸던 기억이ㅠㅠ
박가12 2017-01-08 (일) 18:05
개인적으로 최고로 꼽는 것은 녹정기 입니다. 그리고 영웅문 3부작 소오강호 천룡팔부 나머지 순입니다.
영웅문 보시고나면 소오강호 추천합니다. 김용의 다른 소설들이 주로 역사소설로 시대의 실재 인물, 배경이 자주 등장하는 것에 비해 그런 요소가 작고 무협소설적인 측면이 강합니다. 무협적인 재미를 따진다면 제일 재미있게 읽었던 소설입니다. 영화 소오강호와 동방불패도 추천합니다.
님미동 2017-01-10 (화) 02:10
집에 꽂혀 있는게 신, 녹정기, 천룡팔부, 은하영웅전설, 레 미제라블입니다.  제일 좋아하는게 은하영웅전설하고 녹정기인데 세번째 읽었고 조만간 또 읽어볼려고요.
처음  1  2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3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5
17112 [일반]  문피아 어플 처음 써봤는데 정말 좋네요..  (3) Oneday 01:05 0 217
17111 [기타]  업어키운 걸그룹 관심도  (3) 옆집털보 00:49 0 282
17110 [추천]  [위대한 작가] 딱 2화 읽고 소감 쓰네요.  (6) 백설화향 09-20 0 465
17109 [기타]  전 호구 물이 사이다 물 보다 더 재미있던데  (12) 지크카이저 09-20 1 415
17108 [기타]  모험물 읽는거 있으시나요?  (5) 노말플레이 09-20 0 288
17107 [추천]  위대한소설가 작가 글실력은 문피아 원탑급이네요  (22) 이응이헤 09-20 1 1232
17106 [정보]  카카오에서 남겨진 아이 버려진 아이 연재 시작했네요.  (18) 피자호빵맨 09-20 0 657
17105 [리뷰]  로또 2등에 당첨되다를 읽고...스포 약간  (5) 천둥혼 09-20 2 709
17104 [일반]  혹시 '중헌 그의 이야기' 연재중인 콜트1911 작가님 전작 아시는분 계신가요  (10) 이응이헤 09-20 1 444
17103 [일반]  라 만차의 전사 또 연중 같네요..  (9) 아이루이먀 09-20 0 640
17102 [일반]  문퍄 제목좀  (5) 길잃은양 09-20 0 460
17101 [일반]  조아라 노블 야간정액권 시간이 어떻게 되나요?  (2) OLife 09-20 0 579
17100 [정보]  '몽실언니' 권정생, 의료사고로 숨졌다  (4) 키위는골드키… 09-20 2 1066
17099 [일반]  지금 로드워리어님 한 4작품 연속 갈아엎은걸로 아는데  (28) 이응이헤 09-20 0 946
17098 [일반]  작가들 중에 글이 좋아서 쓰는사람이 얼마나 되는지 궁금하네요  (17) 댜앙랴 09-20 1 606
17097 [일반]  참 쓰기 편한 소재 '환생' '루프'  (14) 이응이헤 09-20 1 742
17096 [기타]  글쓴다 라는 직업은  (15) 가요님 09-20 3 668
17095 [일반]  최근 완결작, 로맨스 비중 큰 소설있나요?  (6) 로야이 09-19 0 540
17094 [리뷰]  신의 김태민  (3) 핸드폰강화 09-19 2 633
17093 [일반]  근데 작가들 너무 성급하게 글 접는 거 같지 않나요?  (19) 현판매니아 09-19 0 1315
17092 [일반]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작가도 장우산과 인가봐요  (10) ㄴㅁㄹ8ㅂㅈ 09-19 0 1608
17091 [기타]  어린아이를 어린아이답게 그리면 안되나요?  (16) smilee 09-19 1 1213
17090 [추천]  십만년만에 깨어난 함장님  (8) 파사다 09-19 0 1566
17089 [리뷰]  신의 김태민 리뷰  (12) 마음은콩밭에 09-19 1 1109
17088 [추천]  나홀로자동사냥?돌아온쩔컨트리오 처럼 제목이 안티네요  (19) qazwsxwd 09-19 2 1279
17087 [추천]  두작품 추천합니다.  (5) 이응이헤 09-19 1 1269
17086 [일반]  익스팬스,, 그렇게 재밌는지는 모르겠음  (6) 에다흐 09-19 0 603
17085 [리뷰]  천사의 날개 누가 추천했습니까?  (9) 피오노 09-19 1 1800
17084 [일반]  개인적으로 구상한 재밌는 아포칼립스물 세계관  (7) 이응이헤 09-19 0 923
17083 [추천]  소설 추천합니다  (2) 카로틴 09-19 1 9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